Warning: main(../php/bannerLOGO.php) [function.main]: failed to open stream: No such file or directory in /home/hosting_users/libertyherald/www/v2_top.html on line 74

Warning: main(../php/bannerLOGO.php) [function.main]: failed to open stream: No such file or directory in /home/hosting_users/libertyherald/www/v2_top.html on line 74

Warning: main(../php/bannerLOGO.php) [function.main]: failed to open stream: No such file or directory in /home/hosting_users/libertyherald/www/v2_top.html on line 74

Warning: main() [function.include]: Failed opening '../php/bannerLOGO.php' for inclusion (include_path='.:/usr/local/php/lib/php') in /home/hosting_users/libertyherald/www/v2_top.html on line 74
   issue 예수께서 이 나라를 살리실 것이다. Up 최종편집: 10월17일(수) 10:40    


美CIA 국장 “北, 핵무기 쉽게 포기 않을 것” 2018.09.25 22:22
북한은 핵무기를 정권 생존에 필수적이라 여겨 북한은 정권 생존에 필수적이라고 여기는 핵무기를 쉽게 포기하지 않을 것이라고 지나 하스펠 미국 중앙정보국(CIA) 국장이 밝혔습니다. 안소영 기자입니다. 지나 하스펠 중앙정보국 CIA 국장이 북한 비핵화.. (VOA)


美인권단체 “중국, 탈북자 강제 북송 중단해야” 2018.09.25 22:20
인권 문제 해결의 중요성을 호소 24일 워싱턴 DC 등 전 세계 22개 도시에서 탈북자 보호를 촉구하는 행사가 동시에 열렸습니다. 참가자들은 중국의 탈북자 강제 북송 정책을 규탄하며 북 핵 문제와 함께 인권 문제 해결의 중요성을 호소했습.. (VOA)


美상원의원들 "김정은, 말만 번지르르” 2018.09.25 22:17
"북한 요구 들어줄 상황 아냐" 미 상원의원들은 남북한 3차 정상회담 결과에 신중한 반응을 보였습니다. 북한은 말보다 행동을 보여야 하며, 북 핵,미사일 프로그램이 지속되는 상황에서 미국은 북한의 요구를 들어줄 수 없다고 밝혔습니다. .. (VOA)


美의원들, 북한의 ‘美상응조치’ 요구 “부적절” 2018.09.25 22:16
“먼저 위협 만든 쪽은 북한” 북한이 남북 정상회담을 통해 비핵화 의지를 거듭 약속했지만, 미 의회에서는 북한이 실질적이고 충분한 비핵화 조치를 취하지 않았다는 평가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충분한 비핵화 조치를 취하지 않은 북한이 미.. (VOA)


美민주당 상원의원 “2차 美北회담 부적절” 2018.09.25 22:13
"비핵화 조치 불충분" 2차 미-북 정상회담을 개최하기에는 북한의 비핵화 조치가 미흡하다고 민주당 상원의원이 지적했습니다. 북한은 미국과의 정상회담에 앞서 구체적인 비핵화 조치를 취하고 현실적인 비핵화 로드맵 마련을 약속해.. (VOA)


美전직 관리들 “‘북한 핵포기 공식화’ 주장 동의 안 해” 2018.09.25 22:12
"미국과 관계 맺고 핵도 유지하려 해" 북한 문제를 오랫동안 다뤄온 미국의 전직 관리들과 전문가들은 북한 내부에서 핵 포기가 공식화됐다는 인식에 동의하지 않는다고 밝혔습니다. 북한은 미국과의 관계를 정상화하면서 핵무기도 유지하는 오랜 전략.. (VOA)


거룩한 회오리 바람 2018.09.25 22:09
우리의 소망이 여기 있다. 나라와 민족을 위해 기도할 수 있는 기간은 앞으로 길어야 2년 정도일 것이다. 한국 중대형 교회에선 북한 인권에 대한 기도소리가 사라지고 북한 체제와 연합하는 외침들만 커져간다. 이 세대를 본받는 한국교.. (金成昱)


허망하고 위태로운 9월 평양공동선언에 대한 간단한 분석 2018.09.19 12:48
죽은 자 가운데 잠든 한국의 교회가 깨어나 외치는 것이 답이다.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이 19일 군사적 적대관계 종식, 동·서해선 철도 및 도로 연결, 이산가족 상설면회소 등의 내용을 담은 '9월 평양공동선언'을 발표했다. 아래는 간단한 분석이다.   1. .. (Sung)


美그레이엄 의원 “남북정상회담에 매우 화가 나…대북압박 노력 .. 2018.09.19 12:45
강한 우려를 나타냈다 린지 그레이엄 공화당 상원의원이 문재인 한국 대통령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세 번째 정상회담에 대해 강한 우려를 나타냈다. 미국의 대북 압박 노력을 훼손시킬 것이라고 비판했다. VOA 이조은 기자가 취.. (VOA)


돌이키라. 아직은 시간이 있다. 2018.09.14 23:47
적지 않은 대형교회는 종전선언과 평화협정을 위해 기도한다. 특정지역 교회들은 이 같은 대북정책에 100% 가까운 지지를 보낸다... 남북회담, 미북회담을 전후하여, 한국 주요 교단은 '하나같이' 이들 협상을 지지한 성명을 냈었다. 적지 않은 대형교회는 종전선언과 평화협정을 위해 기도한다. 특정지역 교회들은 이 같은 대북정책에 100% 가.. (Sung)


김정은 정권은 결국 망한다 2018.09.14 23:46
美국무부 “김정은 비핵화 약속 안 지키면 대응할 것…계속 핵 개발 중” 1. 김정은 정권은 결국 망한다. 남은 것은 한국이 이 침몰선에 올라타느냐 그렇지 않느냐 정도다.   2.▪트럼프가 김정은을 만나건 안 만나건, 뒤를 봐주건 안 봐주건 본질은 바뀌지 .. (VOA)


美 의원 "2차 美北회담 사진촬영 아냐" 2018.09.14 23:43
워런 상원의원 “트럼프, 2차 미-북 회담 목적 있어야…검증 가능하고 의미 있는 변화 필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2차 미-북 정상회담의 목적을 스스로에게 물어봐야 한다고 엘리자베스 워런 민주당 상원의원이 지적했습니다. 미국이 필요로 하는 것은 그저 사진촬영이 아니라며, 북한이 핵 폐기에 착수.. (VOA)


美상원 은행위 의원 “비핵화에 ‘명백하고 검증된’ 진전 있어야.. 2018.09.14 23:40
북한이 현재 그런 진전 조치를 취하지 않았다 미국의 대북제재 정책을 감독하는 상원 은행위원회 소속 의원은 북한의 비핵화에 명백하고 검증된 진전이 있어야 대북제재를 완화할 수 있다고 밝혔다. 상원의원들은 그러나 북한이 현재 그런 진전 조치를 취하지.. (VOA)


전 美대북협상가들 “한국, 남북관계 지나치게 치중…韓美관계 균.. 2018.09.14 23:37
균열로 이어질 수 있다 과거 대북 협상에 주도적으로 관여했던 미국의 전직 외교당국자들이 남북 정상회담을 앞두고 남북관계에 속도조절을 주문했다. 한국이 북한과의 관계에 지나치게 치중한다는 인상을 준다며 남북 간의 진전이 미-한.. (VOA)


美국무부, 북한 여행 경고…“유서 작성하라” 2018.09.02 12:12
방문 승인을 받더라도 유서를 작성하고 장례식 절차까지 가족과 미리 상의하라 미국이 북한 여행금지 조치를 연장한 뒤 북한 여행 주의보를 새로 발령했다. 방문 승인을 받더라도 유서를 작성하고 장례식 절차까지 가족과 미리 상의하라고 경고했다. VOA 보도 내용이다. 국무부는 31일 갱신.. (VOA)


 1   2  3  4  5  6  7  8  9  10  다음
 
Search

평양에서 최신 벤츠 차량·고가 오토바이..
美인권위원회 “북한과의 협상에 인권 문..
유럽국가들 “북 핵 문제 해결 전까지 ..
역사의 거대한 흐름을 거스를 순 없다.
영국 “北 ‘워너크라이’ 공격으로 1억2..
美재무부, ‘세컨더리 대북제재’ 적용 ..
사형선고를 받은 줄 알았으니
강도의 이웃들



 1. 역사의 거대한 흐름을 거스를 순 없다...
 2. 美인권위원회 “북한과의 협상에 인권 ..
 3. 평양에서 최신 벤츠 차량·고가 오토바..
 4. 유럽국가들 “북 핵 문제 해결 전까지 ..


단체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성욱 ㅣ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Libertyherald.co.kr  All rights reserved    ohmykorea@para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