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rning: main(../php/bannerLOGO.php) [function.main]: failed to open stream: No such file or directory in /home/hosting_users/libertyherald/www/v2_top.html on line 74

Warning: main(../php/bannerLOGO.php) [function.main]: failed to open stream: No such file or directory in /home/hosting_users/libertyherald/www/v2_top.html on line 74

Warning: main(../php/bannerLOGO.php) [function.main]: failed to open stream: No such file or directory in /home/hosting_users/libertyherald/www/v2_top.html on line 74

Warning: main() [function.include]: Failed opening '../php/bannerLOGO.php' for inclusion (include_path='.:/usr/local/php/lib/php') in /home/hosting_users/libertyherald/www/v2_top.html on line 74
   issue 예수께서 이 나라를 살리실 것이다. Up 최종편집: 6월18일(월) 14:42    


백악관 “북한 비핵화할 때까지 최대 압박 강화할 것” 2018.02.15 02:39
북한 정권이 비핵화를 할 때까지 최대의 압박을 강화할 것이라고 백악관이 밝혔다. 비핵화 문제는 타협할 수 없다는 입장을 강조하기 위해서라면 북한과 관여할 의지가 있다고 전했다.    백악.. (VOA()


美재무차관 “北도우면 美금융시스템서 차단...북한과 미국 중 선.. 2018.02.15 02:37
미 재무부는 누구든 북한을 도울 경우 미국 금융시스템에서 차단시킬 것이라고 경고했다. 미국 혹은 북한과의 거래 중 하나를 택하라는 것이다. 이 같은 상황에서 한국 정부는 14일 북한 대표단의 평창 동계올.. (VOA()


美재무차관 “북한과 미국 중 선택해야” 2018.02.15 02:35
미 재무부는 누구든 북한을 도울 경우 미국 금융시스템에서 차단시킬 것이라고 경고했다. 미국 혹은 북한과의 거래 중 하나를 택하라는 것이다. 이 같은 상황에서 한국 정부는 14일 북한 대표단의 평창 동계올.. (VOA()


심판은 먼저 경제 환란으로 올지 모른다. 2018.02.14 17:06
내 백성이 지식이 없어 망하고 있다. 마지막 기회는 교회의 기도뿐이다. 심판(審判)은 전쟁 이전에 경제 환란이 될 가능성이 많다. 북한과 남한 내 주사파 세력은 경제적 위기를 사회주의 통일의 기회로 보는 탓이다.   2018년 2월 현재, 미국의 적 북한과 잠재적 적 중국.. (KIM )


인본주의라는 우상숭배 2018.02.14 13:11
오라 우리가 여호와께로 돌아가자 세상이 마지막으로 갈수록 드러날 가장 속기 쉬운 우상숭배가 인본주의(人本主義)다. 인본주의는 ‘거짓 자아’, ‘겉 사람’의 소위 이성과 지성이 수천 년 역사 속에 다듬어 온 정교한 이론(理.. (KIM )


김일성 일족의 평화가 아닌 8천만 평화의 올림픽이 되기를 기도.. 2018.02.13 11:04
2018년 주님의 놀라운 역전을 꿈꾸며 1. 2월13일 현재 한국에서는 격렬한 산통 끝에 평창 동계올림픽이 열리고 있다. 올림픽을 바라보는 사람들의 시선은 코흘리개 양 갈래 머리처럼 갈라져 버렸다. 한쪽에서는 핵을 가진 북한 정권에 잘 보여야 .. (KIM )


개헌과 2018년 반전의 역사 2018.02.12 00:21
2018년 한 해, 주님이 이루실 놀라운 역전과 반전의 전조를 느끼며 가슴이 떨린다. 마라나타 주 예수여 오시옵소서 1. 개헌(改憲), 헌법이 바뀌고 체제가 뒤집어 질지도 모른다.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은 “6·13 지방선거와 개헌 국민투표의 동시 실시가 여야 모두의 공약”이라며 당론 확정을 서두르고 있다. 문재인 대.. (KIM )


파탄을 향하는 한미동맹 2018.02.10 17:02
북한은 정권이 망하고 한국은 경제가 무너진다. 문재인 정부는 남북한 정권과 국내 지지세력 그리고 중·러를 동원해 트럼프 정부의 대북(對北)타협을 이끌어 낼 수 있다고 보고 있다. 올 11월 미국 중간선거 이후 트럼프가 탄핵돼 유화적 민주당 정권이 들.. (KIM )


美전문가들 “美, 한국의 ‘북한 변호사 역할’ 우려해 북한 정.. 2018.02.10 16:47
브루스 클링너 “문재인 정부가 유엔에 미국과 국제사회가 부과한 대북 제재 해제를 요청하며 평양의 변호사 역할을 하기 때문에 .. 마이크 펜스 부통령이 북한 정권의 잔혹성 등 실체를 강조하는 것은 과거처럼 북한 정권에 속지 않겠다는 분명한 의지를 보여주는 것이라고 미 전문가들이 풀이했다. 미국 내 전문가들은 특히 한미관계의 균.. (VOA()


어느 대형교회 좌경화된 30-40대 목회자들 2018.02.07 19:05
좌경화는 모든 문제의 원인을 ‘나와 하나님의 관계’, 내 탓이 아닌 부모 탓, 세상 탓, 나라 탓으로 보는 것이다. “저희 교회 30 ~40대 목회자들 대부분이 좌경화돼 있습니다. 이석기나 통진당 같은 생각을 하는 분들도 꽤 있습니다. 저는 저희 교회를 3대째 섬기고 있지만, 4~5년 전부터 이런 분들이 늘면서 제일 먼저 .. [1] (KIM )


“美부통령, 최대 대북압박 캠페인 강조할 것” 2018.02.07 14:20
평창 동계올림픽에 참석해 대북 압박 캠페인의 중요성을 강조할 것이라고 밝혔다 미국 국무부는 한국을 방문하는 마이크 펜스 부통령이 북한 관리와 만날 계획이 없다고 확인했다. 평창 동계올림픽에 참석해 대북 압박 캠페인의 중요성을 강조할 것이라고 밝혔다. 아래는 VOA 보도 내.. (voa)


무덤을 지나야 부활이 있다. 2018.02.07 14:05
그렇게 자칭 목사와 기독교인들이 지옥으로 걸어간다. 주님이 주시는 풍성한 소망을 이루기 전(前) 고난과 시련, 인내와 오래 참음의 시간을 피하기 어렵다. 겉 사람이 죽고 우리 안에 오신 성령의 온전한 통치가 있어야 주님이 우리를 쓰실 수 있는 탓이다. 요셉.. (KIM )


트럼프 “중국에 北여성 인신매매 근절 요청하겠다” 2018.02.05 10:00
한국 정부가 외면한 북한 동족을 미국의 대통령이 도우려 한다. 부끄럽고 감사한 일이다. 미국의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2일 백악관에서 탈북자들을 만나고 있다. ASSOCIATED PRESS 미국의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2일 백악관에서 탈북자들을 만나 북한 내 보편적인.. (RFA)


美전직 제재 당국자들 “남북 스포츠 교류, 제재정신 훼손” 2018.02.05 09:55
북한 정권을 지키기 위하여 미국 및 국제사회와 대립하는 모양새 미국 정부에서 제재를 다뤘던 전직 당국자와 전문가들은 최근 동계 올림픽을 통한 남북 교류가 자칫 ‘제재 정신’을 훼손할 수 있다고 우려했다. 북한의 올림픽 참가는 환영하지만 응원단 등의 체류 비용은 북.. (VOA)


사회주의를 따르는 그리스도인들 2018.02.04 11:38
공산주의건, 사회주의건, 사회민주주의건, 사회적 경제건 공산주의건, 사회주의건, 사회민주주의건, 사회적 경제건 자생적 질서인 시장경제를 허물어 인본주의 바벨탑을 쌓으려는 의도는 똑같다. 가진 자 1%에 대한 미움, 증오, 분노의 영으로 움직이는 것도 똑같다. .. (김수로)


이전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다음
 
Search

나라와 민족을 살리는 유일한 길
지금이야말로 기도할 때
무덤을 거쳐야 부활이 있다.
대한민국은 망하지 않는다
천박한 쇼로 끝난 美·北 회담
사회혁명이 아니라 종교혁명이다
동성애는 반대한다면서 ...
미북회담을 앞둔 우리의 기도



 1. 무덤을 거쳐야 부활이 있다.
 2. 대한민국은 망하지 않는다
 3. 지금이야말로 기도할 때
 4. 나라와 민족을 살리는 유일한 길


단체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성욱 ㅣ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Libertyherald.co.kr  All rights reserved    ohmykorea@para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