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티헤럴드 -libertyherald.co.kr-
   issue 예수께서 이 나라를 살리실 것이다. Up 최종편집: 3월29일(일) 08:38    

리버티헤럴드 > > 칼럼·시론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프린트 하기
‘기자’ 직함이 부끄러워지는 시대
惡에 대해 타협하는 서생들을 ‘합리적 보수’로 변장시켜 대중들을 기만하고, 자신들도 기득권 구조에 잽싸게 올라타 버린다.

1.
거짓과 煽動(선동)을 일삼는 언론이 제자리 찾기 전엔 박근혜 정부도 한 걸음을 내딛기 어렵다.

‘윤창중 논란’은 한국 언론의 低劣(저열)한 수준을 확인시킨 사건이다. 27일 언론사들은 윤창중 ‘칼럼세상’ 대표의 이정희 前의원 비판을 또 다시 물고 늘어졌다. 11일 ‘박종진의 쾌도난마’에서 한 윤 대표 발언을 문제 삼은 것이다. 내용인 즉 “이정희 후보가 가냘픈 척, 순진한 척 웃으면서 눈동자를 보면 예의라고는 찾아볼 수 없다” “여자 유시민을 보는 것 같다” “2차 대선후보 TV 토론회는 한 편의 막장 드라마” 등이다.

從北·좌파매체는 물론 사이비 보수매체들까지 윤 대표가 “막말 방송을 했다”는 식으로 몰아갔다. TV토론에서 反국가·反헌법적 선동과 거짓을 일삼던 이정희에 대한 비판을 오히려 ‘막말’로 단죄한 것이다. 이들의 통상적 화법은 從北(종북)은 ‘進步(진보)’, 愛國(애국)은 ‘極右(극우)’라는 식이다. 2008년 광우병 조작과 2010년 천안함 음모론, 2012년 안철수·문재인 사기극 보도를 떠올리면 이상할 것도 없는 언론의 고질병이다.

2.
슬픈 일이지만 소위 보수매체들도 한심스럽다. 시스템 혜택은 최대로 누리곤, 대한민국과 자본주의를 부정하는 從北세력에 대해선 굴종하고 ‘자유투사’들은 촌스런 極右로 매도한다. 惡(악)에 대해 타협하는 서생들을 ‘합리적 보수’로 변장시켜 대중들을 기만하고, 자신들도 기득권 구조에 잽싸게 올라타 버린다. 참 영악스럽다.

대선 과정에서도 마찬가지였다. 소위 보수언론 역시 국가의 본질적 문제, 핵심가치(core value)는 철저히 외면해 버렸다. 문재인이 주장하는 ‘낮은 단계 연방제’, 이정희가 주장하는 ‘코리아연방제’ 등 연방제 赤化(적화)에 대해 문제제기를 한 적이 없다. 6·15선언과 10·4선언에 대해서도 침묵하긴 마찬가지다.

문재인이 주장하는 국가보안법폐지, 서해평화협력지대 등이 얼마나 위험한 것인지도 설명치 않았다. 시청 앞 광장에 10만 명 넘게 모여 “NLL 사수”를 외쳐도 단 한 줄의 기사를 싣지 않지만, 오히려 TV조선 같은 매체는 장성민 등 DJ 제자들을 내세워 “연방제 통일이 뭐가 문제냐”고 선전했다.

언제나 그랬다. 정권이 바뀌는 민감한 시기엔 保險(보험)을 들었다. 나라가 넘어갈 위기를 보고도 이쪽도 저쪽도 아닌 중간에 서왔다.

3.
소위 보수매체들이 북한 인권을 언급은 하지만 진지한 고민의 흔적은 느껴지지 않는다. 자신들의 도덕적 우위를 뽐내는 도구로 사용될 뿐이다.

통일은 말할 나위 없다. 북한동족을 해방할 유일한 길이며 한반도 내전을 정리해 청년의 활로를 개척할 혈로인 ‘자유통일’에 대해 비판적이다. 통일비용을 과장하고 중국 때문에 불가능하다는 체념론을 확산시킨다. 북한의 체제와 정권에 대한 지원을 인도적 지원이라고 둘러댄다. 이 땅을 국민들의 불평·불만의 도가니로 몰아넣고 從北·좌파를 확산시키며 동북아의 외톨이로 전락시켜간다.

‘眞實(진실)’을 외면하고 ‘勇氣(용기)’를 잃어버린 기자들은 통일강국 건설에 장애가 될 뿐이다. 박근혜 당선자의 성공은 이들 언론을 극복하는 것에서부터 시작될 것이다. 나는 지금 기자라는 직함이 부끄러운 시대를 살고 있다.
  
김성욱의 전체기사  
2012년 12월27일 10시14분  

전체 독자의견: 7 건
우명희
사실을 말하면 그걸 직접 눈으로 봤냐고 하면서 들이대는 무지함도 있었어요.
그렇다고 좋은게 좋은거라고 그들의 이야기에 장단맞춰주기엔
알고 있는 사실, 확인된 사실이 너무 확실하니 그럴 수 없죠!
그렇기에 그럼에도 불구하고 사실을 알리고 그 사실에 뒷받침하는 것들을
더 찾아내야만 해요!
이번 국정원녀사건만 해도 증거는 하나 내 놓지도 못하면서 심증으로만 수사를 진행하라
외친 민통당의 무지함이 참 무섭고 겁나더라구요. 어떻게 심증만 갖고 수사를 하나요?!! (2012년 12월27일 10시52분)
근엄
좋은 기사네요. 자격없는 자들이 기자랍시고 설치고 다니는데...

모든 기자들이 그런 것은 아니지만 자극적인 것, 페이지뷰를 올릴만한 내용에만 치우쳐있는 것은 사실인 것 같습니다. (2012년 12월27일 11시44분)
심동원
경제1류, 정치2류, 언론4류라는 조갑제기자님의 지적이 떠오릅니다. 저는 언론4류가 아니라 언론아류라고 말하고 싶습니다. 그러나 오징어는 뼈가 지탱하듯이 김성욱기자님같은 분이 있어서 여전히 언론은 제자리운동이 시작될 줄 믿고 기다립니다. 10년 좌파정권에 날개를 단 전교조의 열매가 이제 정치, 경제, 법조, 문화, 종교계뿐 아니라 언론매체 내에도 깊숙히 박혀 있어서 회복되는 데는 많은 시간이 필요할 겁니다. 사필귀정이니 가는 길 버거워도 대한민국은 하나님이 보우하사 만만세입니다. (2012년 12월27일 11시48분)
지나가는 사람
통일..북한동족 해방.. 한반도 내전을 정리해 청년의 활로를 개척...대한민국이 열어야 할 문들이다. 이 문들을 외면하고 이 땅을 국민들의 불평 불만의 도가니로 몰아넣고 있는 종북 좌파들을 확산시키면...대한민국은 어려움에 휩싸이게 된다. (2012년 12월27일 11시57분)
좋은사람
요즘 좌좀찌라시 기자들 자격 없는 것들이 너무 많다고 생각했었는데... 아주 적절한 지적이십니다.. 감사합니다. (2012년 12월27일 12시23분)
-----
나라 살려야 합니다.
조선 중앙 동아 대형 언론들도, 좌익 세력들 못 막습니다.
그 치들도 밥그릇 챙기기 더 바쁘거든요.
이미 조선일보는 10만 군중이 운집해서 시위한 NLL 사수 시위에 대해 입을 닫았습니다.
이로서 조선일보는 그런 군중 집회에 대해 2번째 외면한 것입니다.
아무 언론도 이제 믿지 못합니다. 여러분과, 종북을 반대하는 여러분의 SNS 친구들입니다. 저도 이게 이렇게 심각한줄 최근에서야 알았습니다. 학생 시절을 더듬어 보고 안 사실인데, 이승만 대통령부터, 보수 정치인들 업적에 대해선 모두 호도시켜서 인간 쓰레기, 쓸모 없는 대통령들 만들고, 보수 인사들은 '정신병자' 나 '사회 낙오자' 쯤으로 낙인 찍는 분위기가 돼 버렸더군요. 정신 바짝 차리셔야 합니다. 여러분들 없으면 한국은 버티지 못합니다. (2012년 12월28일 11시12분)
zxczxc
http://www.fanravenstore.com/dennis-pitta-jersey           Dennis Pitta Jersey
http://www.fanravenstore.com/ed-dickson-jersey           Ed Dickson Jersey
http://www.fanravenstore.com/jacoby-jones-jersey           Jacoby Jones Jersey
http://www.fanravenstore.com/jameel-mcclain-jersey           Jameel McClain Jersey
http://www.fanravenstore.com/jimmy-smith-jersey           Jimmy Smith Jersey
http://www.fanravenstore.com/justin-tucker-jersey           Justin Tucker Jersey
http://www.fanravenstore.com/kelechi-osemele-jersey           Kelechi Osemele Jersey
http://www.fanravenstore.com/lardarius-webb-jersey           Lardarius Webb Jersey
http://www.fanravenstore.com/maake-kemoeatu-jersey           Maake Kemoeatu Jersey
http://www.fanravenstore.com/marshal-yanda-jersey           Marshal Yanda Jersey
http://www.fanravenstore.com/matt-birk-jersey           Matt Birk Jersey
http://www.fanravenstore.com/pernell-mcphee-jersey           Pernell McPhee Jersey
http://www.fanravenstore.com/vonta-leach-jersey           Vonta Leach Jersey (2013년 01월31일 17시48분)
 
Search

코로나19와 나라와 민족을 위한 기도문
끝에 몰린 평양의 발악과 남은 자의 기..
코로나, 두려움 그리고 새 하늘 새 땅
코로나19, 北쿠테타 촉발하나?
주의 권능의 날, 정치하지 않고 기도하..
생명을 건 예배와 한국의 산발랏·도비..
내 탓이다
개헌과 변혁, 그리고 순교의 신앙



 1. 코로나19와 나라와 민족을 위한 기도문
 2. 주의 권능의 날, 정치하지 않고 기도하..
 3. 코로나19, 北쿠테타 촉발하나?
 4. 내 탓이다
 5. 끝에 몰린 평양의 발악과 남은 자의 기..
 6. 생명을 건 예배와 한국의 산발랏·도비..
 7. 코로나, 두려움 그리고 새 하늘 새 땅
 8. 여호와께 돌아가자고 선포하는 지도자를..
 9. 개헌과 변혁, 그리고 순교의 신앙


단체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성욱 ㅣ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Libertyherald.co.kr  All rights reserved    koreainjesu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