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티헤럴드 -libertyherald.co.kr-
   issue 예수께서 이 나라를 살리실 것이다. Up 최종편집: 7월6일(토) 15:15    

리버티헤럴드 > > 국제·외교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프린트 하기
"러시아, 핵(核)무기 '소형화 기술' 북한에 제공"
북한 핵능력의 과소평가는 금물

[2006년 10월16일자 보도내용]

 

김정일 정권이 러시아에 핵실험 사실을 먼저 알린 이유는 소형 핵무기 기술을 러시아로부터 제공받았기 때문이라는 주장이 제기됐다.

 

국회 국방위 소속의 공성진 한나라당 의원은 11일 평화방송 라디오 시사 프로 ‘열린 세상 오늘, 장성민입니다’와의 인터뷰에서 “아직 확인되지 않고 있지만 북한은 핵실험을 제일 먼저 러시아에 2시간 전에 알리고 중국에 20분전쯤 알려주었으며, 중국이 이를 한국과 미국 등에 알려 준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고 밝혔다.

 

공 의원은 “북한이 러시아에 핵실험 사실을 먼저 알린 것은 북한이 소형 핵무기 기술을 러시아로부터 제공받았기 때문이란 첩보가 있어서 지금 관련정보기관에서 이를 확인 중에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말했다.

 

공 의원은 이어 “중국이 핵실험 20분 전에 북한에서 통보받고 이를 한,미,일 순서로 알려줬기 때문에 10시50분 정도에 한국 정부에 알려진 것”이라며 “미,일,중 어느 나라도 지하 갱도 핵실험을 포착하지 못한 만큼 우리의 정보력이 잘못됐다고 비판하는 것은 잘못”이라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영국의 핵 전문가가 북한의 핵실험에 러시아가 도움을 주었을 가능성을 제기해 주목된다. 이런 분석은 러시아가 북한으로부터 중국보다 빠른 핵실험 2시간 전에 관련 통보를 받았다는 사실이 알려진 시점에 나온 것이어서 주목된다.

 

영국의 핵 전문가인 존 라지 박사는 10일  "수평 갱도에서 이뤄지는 핵실험은 과거 러시아가 개발한 방식"이라며 "이 방식은 핵실험의 규모, 장소를 추정하는 데 사용하는 지진파(P파)를 교란할 수 있다"고 지적했다.

 

라지 박사는 “북한이 수평 갱도에서 핵실험을 한 것이 사실이라면 러시아가 북한 핵실험을 도와주지 않았을까 의심해 볼 수도 있다”면서 "러시아는 북한이 3~10㏏ 정도의 핵실험을 한 것으로 평가하고 있다. 이 정도면 첫 실험으로는 상당한 규모"라고 덧붙였다.

 

실제로 북한의 ‘핵실험 실패설’, ‘핵실험 위장설’ 등이 난무하고 있는 가운데, 러시아 정부는 유독 북한의 핵실험이 대규모로 단행돼 성공했으며, 북한은 ‘9번째 핵보유국’이 됐다고 단언하고 있다.

 

세르게이 이바노프 러시아 부총리겸 국방장관은 10일 모스크바에서 외국 기자단과의 간담회에서 “전 세계가 일치해서 한목소리로 북한이 사실상 핵클럽에 가입했다는 점을 부인하려 한다”면서 “핵폭발의 강도와 성격에 대해 각국 전문가들의 평가가 다른 데에는 정치적, 기술적 원인이 작용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최소한 기술적인 면에서는 러시아가 폭발 장소로부터 가까이 있기 때문에 비교적 정확한 판단을 내릴 수 있다”고 지적한 뒤, “이로 인해 당초 러시아 국방부가 측정한 북한의 핵폭발 규모를 수정할 의사가 없다”고 언급했다. 그는 지난 9일 각료회의에서 "핵폭발이 있었으며, 이는 의심할 여지가 없는 것"이라면서 "폭발 규모가 5~15kt(킬로톤=1천t)에 달한다"고 밝혔다.

 

러시아의 이 같은 주장이 사실이라면 이번 핵실험과 관련해 북한은 중국보다 러시아를 ‘특별대우’한 것이 된다. 이러한 특별대우의 배경에 전문가들의 분석대로 러시아가 북한의 핵실험에 어떤 식으로든 기여한 사실이 밝혀진다면 향후 국제적 논란으로 비화될 가능성도 있다.

 

김필재 기자 spooner1@hanmail.net

 

[공성진의원_보도자료] 그들은 이미 알고 있었다

 

10월 9일 북한 핵실험 전날인 8일 정부와 여당이 정보를 함께 공유하여 이미 북한 핵실험 사실을 인지하고 있었다는 주장이 제기되고 있다.

 

한나라당 공성진 의원(서울 강남을)은 13일 국방부에 대한 국정감사에서 북한 핵실험과 관련하여 러시아가 도움을 주었을 가능성에 관해 국방부 장관에게 질의하고 한 달 전부터 러시아 외교관들 사이에 북한 핵실험이 임박했다는 첩보가 있었고 지난 8일 북한 핵실험이 임박했다는 정보가 러시아쪽으로부터 입수되어 정부와 여당이 정보를 함께 공유하여 이미 북한 핵실험 사실을 인지하고 있었다는 주장이 제기되고 있다고 밝혔다.

 

아울러 공의원은 러시아의 북한 핵 개발 지원설에 관해 다양한 제보가 있다고 지적하면서 “공식적으로는 러시아가 북한의 핵 보유를 반대하고 있지만 은밀히 북한에 핵 기술을 이전하고 있다. 이는 러시아가 냉전 시절 누렸던 영향력을 회복하기 위한 것”이라는 영국 텔레그래프紙의 세르게이 수호르코프 기자의 주장과 영국의 핵 전문가 전 라지 박사의 “북한이 수평갱도에서 핵 실험을 한 것이 사실이라면 러시아가 이를 도와줬을 가능성이 있다”는 주장을 사례로 들었다.

 

공의원은 안드레이 카를로프 평양 주재 러시아 대사가 북한 외무성으로부터 호출을 받고 핵실험 계획을 정식으로 알리는 서한을 외무성에서 직접 수령했다며 북한이 핵실험 계획을 러시아에 통보하기 위해 서한까지 준비했다면 이는 의혹을 더욱 증폭시키는 일이라고 주장했다.

 

다른 관련국들이 북한의 핵실험 성공여부에 대해 의구심을 제기하고 있는 반면 러시아는 10일 세르게이 이바노프 국방장관이 기자회견에서 “핵실험이었던 것은 틀림없다. 북한은 사실상 9번째 핵보유국이 되었다. 9일 실험은 강조해두지만 ‘무기’가 아니라 ‘폭발물’이었다. ‘핵폭발물’ 실험이었던 것이다. 상세한 데이터와 검사방법은 군사기밀에 속해서 공개할 수 없지만 폭발의 규모는 5~15 킬로톤으로 보고 있다”고 발언함으로써 유독 북한의 핵실험을 적극적으로 평가하고 있다.

 

공의원은 이와 더불어 북한 핵실험 당시 현지의 풍향이 러시아 연해주 방향을 향하고 있었기 때문에 러시아측에도 방사능으로 인한 피해가 발생할 우려가 있음에도 러시아가 항의에 소극적이며 10월 11일 러시아 비상대책부가 북한의 핵실험 사태에도 불구하고 예정대로 북한에 1만2천800t에 달하는 곡물을 보냈다는 점도 석연치 않다며 관련기관이 북한 핵실험 사전인지 여부 및 러시아 관련 의혹에 대한 진상파악에 나설 것을 촉구했다.

 

2006. 10. 13


  
김필재의 전체기사  
2011년 01월25일 12시43분  

전체 독자의견: 3 건
패망
망했습니다

북괴 --> 다탄두 수소폭탄 탑재 SLBM 1,000기 보유 (사정거리 6,000km) (2011년 01월25일 15시16분)
브헬라료헤이
김필재 기자의 예언은 과거도, 오늘도, 내일도 척척 진행 중~!!! (2011년 01월26일 12시59분)
Coach Outlet
http://www.coachfactoryonline-us.org/  Coach Factory
http://www.coach-outlet-4u.com/   Coach Outlet
http://www.coachfactoryonline-us.org/coach-handbags.html  Coach Handbags
http://www.coach-outlet-4u.com/coach-handbags.html   Coach Handbags
http://www.coachfactoryonline-us.org/coach-leather-bags.html  Coach Leather Bags
http://www.coach-outlet-4u.com/coach-leather-bags.html  Coach Leather Bags
http://www.coachfactoryonline-us.org/coach-shoulder-bags.html   Coach Shoulder Bags
http://www.coachfactoryonline-us.org/coach-sling-bags.html  Coach Sling Bags
http://www.coach-outlet-4u.com/coach-shoulder-bags.html  Coach Shoulder Bags
http://www.coachfactoryonline-us.org/coach-backpack.html  Coach Backpack
http://www.coachfactoryonline-us.org/coach-business-bags.html  Coach Business Bags
http://www.coach-outlet-4u.com/coach-backpack.html  Coach Backpack
http://www.coachfactoryonline-us.org/coach-tote-bags.html  Coach Tote Bags
http://www.coach-outlet-4u.com/coach-sling-bags.html  Coach Sling Bags
http://www.coachfactoryonline-us.org/coach-luggage-bags.html  Coach Luggage Bags
http://www.coach-outlet-4u.com/coach-tote-bags.html Coach Tote Bags (2012년 05월16일 15시21분)
 
Search

미국은 한국을 버리기 싫지만...
한국민은 인질로, 북한인은 노예로
사탄은 심장을 지배할 수 없다
이미 탄압의 시대
대한민국 이전에 하나님의 기쁘신 뜻을 ..
동성애 쓰나미와 북한구원
북한, 중공의 붕괴와 별개로
주님의 심장





단체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성욱 ㅣ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Libertyherald.co.kr  All rights reserved    koreainjesu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