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티헤럴드 -libertyherald.co.kr-
   issue 예수께서 이 나라를 살리실 것이다. Up 최종편집: 9월19일(수) 12:48    

리버티헤럴드 > > 문화·예술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프린트 하기
예수님 음성을 따르는 펜스 美부통령
나는 기독교인이고 보수주의자이며 공화당원이다. 이 순서대로다


북한에 대해 트럼프 대통령 이상의 강경한 입장을 견지해 온 미국 마이크 펜스 부통령은 예수님의 음성에 귀 기울이고 이에 따라 행하는 인물이다.

 

14일 ABC 방송의 토크쇼 ‘더 뷰’(The View)에 출연한 백악관 직원 뉴먼(Omarosa Manigault Newman)이라는 여성 패널은 펜스 부통령에 대해 “나는 크리스챤이고 예수님을사랑하지만 그는 예수님이 그에게 뭔가를 말하고 있다고 (그래서 예수님 음성에 따라 자신도 말해야 한다고) 생각한다(I am Christian, I love Jesus, but he thinks Jesus tells him to say things.)”고 비아냥댔다.

 

비할(Joy Behar)이라는 또 다른 여성 패널은 “예수님과 대화한다는 것과 예수님이 당신에게 말한다는 것은 다른 것이다. 예수님 음성을 듣는 것은 정신질환이다.('It's one thing to talk to Jesus. It's another thing when Jesus talks to you. That's called mental illness, if I'm not correct, hearing voices)”라고 비난했다.

 

이에 대해 마이크 펜스 부통령은 같은 날 CBN 뉴스와의 인터뷰에서 “ABC 방송의 한 프로그램이 나의 기독교 신앙을 정신질환과 비교했다는 말을 들었다”며 “그저 웃어넘기고 싶지만, 그럴 수 없다. 명백히 틀린 관점이기 때문”이라고 했다.

 

이어 “그런 관점은 나 뿐 아니라 나와 같은 신앙을 가진 많은 기독교인들에 대한 모욕”이라며 “나의 삶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기독교 신앙”이라고 했다.

 

펜스 부통령은 “성경을 읽는 것으로 매일의 삶을 시작하려고 애쓴다. 그리고 매일 아침 집을 나서기 전 아내와 함께 기도한다”며 “나는 정직하게 말할 수 있다. 믿음이 내 삶을 지탱하고 있으며, 삶의 가장 큰 부분이라고. 나는 이것을 비정상으로 여기지 않는다. 그리고 설사 기독교인이 아니라 할지라도, 많은 미국인들이 나의 이런 신앙을 이해할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그는 “ABC와 같은 주류 방송사가 종교에 대한 이처럼 편협한 시각을 가진 프로그램을 만든다는 것은, 미국인들의 신념과 가치에 뒤떨어지는 것”이라며 “매우 잘못된 것이기에, 이를 지적하지 않을 수 없다”고 했다.

 

아울러 펜스 부통령은 “(ABC 프로그램의 비난을) 결코 가볍게 여기고 싶지 않다. 단지 나만이 아닌 자신들의 신앙을 소중히 여기는 많은 미국인들을 위해, 그저 침묵만 하고 있지는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마이크 펜스 부통령은 독실한 기독교인으로 잘 알려져 있다. 그는 자신의 정체성에 대해 "나는 기독교인이고 보수주의자이며 공화당원이다. 이 순서대로다"(I am a Christian, a conservative and a Republican. In that order.)라고도 말했었다.

http://www1.cbn.com/cbnnews/politics/2018/february/vice-president-pence-reacts-to-abcs-attack-on-his-faith-christianity-is-not-mental-illness?cpid=%3AID%3A-24305-%3ADT%3A-2018-02-14-14%3A19%3A47-%3AUS%3A-JR1-%3ACN%3A-CP1-%3APO%3A-GC1-%3AME%3A-SU1-%3ASO%3A-FB1-%3ASP%3A-NW1-%3APF%3A-TX1-

  
김수로의 전체기사  
2018년 02월16일 19시42분  


 
Search

허망하고 위태로운 9월 평양공동선언에 ..
美그레이엄 의원 “남북정상회담에 매우 ..
돌이키라. 아직은 시간이 있다.
김정은 정권은 결국 망한다
美 의원 "2차 美北회담 사진촬영 아냐"..
美상원 은행위 의원 “비핵화에 ‘명백하..
전 美대북협상가들 “한국, 남북관계 지..
美국무부, 북한 여행 경고…“유서 작성..



 1. 허망하고 위태로운 9월 평양공동선언에..
 2. 美그레이엄 의원 “남북정상회담에 매우..


단체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성욱 ㅣ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Libertyherald.co.kr  All rights reserved    ohmykorea@para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