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티헤럴드 -libertyherald.co.kr-
   issue 예수께서 이 나라를 살리실 것이다. Up 최종편집: 10월19일(토) 06:24    

리버티헤럴드 > > 북한·통일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프린트 하기
어린이 1/4 빈혈인 북한식 피의 전제(奠祭)
지상 최악의 열병식, 악신(惡神)이 강림할 피의 전제(libation of blood)는 저주를 부를 것이다.

10월10일 오후 소위 조선노동당 창건 70주년을 기념해 인민군 3만 명과 군중 시위대 100만 명이 참가하는 열병식이 열렸다. 역대 최고 비용, 14억 달러(약 1조6200억 원). 전 주민이 29개월간 먹을 수 있는 옥수수 약 950만 t을 살 수 있는 거금을 쏟아 부었다. 중국이 215억 위안(약 3조8700억 원)을 사용한 전승절 행사를 흉내 낸 것이다.
 
 UN 최근 통계에 따르면, 북한 어린이 25%가 빈혈에 인구 31%가 영양실조다. 북한의 굶주림, 가난은 결국 정권이 만들어 낸 사악(邪惡)의 결과다. 결국 가련한 자의 눌림과 궁핍한 자의 탄식을 끝내는 것은 가식과 위선의 인도적 지원이 아니라 포악한 정권의 교체다.
 
 최근 북한은 정권 수립 후 처음으로 전 주민에게 한 달 생활비의 100%에 해당하는 특별상금(特別賞金)을 준다고 선전했다. 그러나 재외 외교관들은 100만 달러(11억9,400만원)을 행사비용으로 당국에 각출하고 일반 주민도 노동자 월급의 2배인 40위안(7,461원)을 헌납했다. 죽음만 떠도는 어둠의 나라가 있다면 그곳이 곧 북한일 것이다.
 
 지상 최악의 열병식, 악신(惡神)이 강림할 피의 전제(libation of blood)는 저주를 부를 것이다. 88년 서울올림픽을 흉내 낸 89년 세계청년학생축전은 90년대 체제쇠락과 대량아사를 불렀다. 작금의 허세(虛勢)가 김정은 몰락의 전조가 되기를 기대한다.
 
 (사)한국자유연합 대표 김성욱
  
김성욱의 전체기사  
2015년 10월10일 14시01분  

전체 독자의견: 2 건
나라사랑
북한정권이 망하고 북한주민들에게 참다운 자유가 오기를 간절히 기도합니다 (2015년 10월19일 01시27분)
현지협
북한이 얼른 무너지기를 빕니다.
북한에 자유를 억압당하는 북한의 주민들을 위해 기도합니다. (2016년 05월24일 14시57분)
 
Search

지저스웨이브 비전 선언문
기도하지 않은 22시간
무덤을 지나야 부활이 있다
하나님을 대적해 온 기독좌파
조국의 끝
교회 안의 레드바이러스
사회주의 사망선고
나는 다혈질이다



 1. 지저스웨이브 비전 선언문
 2. 하나님을 대적해 온 기독좌파
 3. 무덤을 지나야 부활이 있다
 4. 조국의 끝
 5. 기도하지 않은 22시간


단체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성욱 ㅣ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Libertyherald.co.kr  All rights reserved    koreainjesu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