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티헤럴드 -libertyherald.co.kr-
   issue 예수께서 이 나라를 살리실 것이다. Up 최종편집: 6월5일(금) 04:45    

리버티헤럴드 > > 북한·통일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프린트 하기
트럼프가 만지작 거리는 종전선언
사형집행과 그 이전 사형선고


1. 트럼프가 소위 2차 미북회담에서 쓸 종전선언 카드를 만지작 거린다. 종전선언이 맺어지면 6·25전쟁이 공식적으로 끝이 난다. 6·25전쟁으로 인해 존속돼 온 UN사령부도 사라진다. UN사령부가 사라지면 북한의 도발과 남침을 막을 수 있는 제도적 장치도 사라져 버린다.

 

주한미군이 있다 해도 종이호랑이가 되고 만다. 한미상호방위조약에 따라 북한의 남침과 도발이 있어도 한미 양국이 서로 협의할 수 있을 뿐이다.

 

무엇보다 종전선언이 맺어지면 주한미군 철수를 주장해 온 북한과 남한 내 반미세력 그리고 중국과 러시아 압박이 거세진다. 종전선언 이후에는, 7월 교체 예정인 주한미군 주력부대 210화력여단 4,500명의 한국 재(再)배치도 어려워진다. 이들 4,500명이 나가면 2만3천 명 나머지 군대는 북한을 막아낼 의무도, 능력도 없는 손님일 뿐이다.

 

2. 2만8천 명 주한미군이 모조리 나가면, 한국인 대부분 나라가 망한 것처럼 호들갑 떨 것이다. 그러나 그 이전 사형선고에 해당하는 것이 종전선언이다. 그럼에도 대다수 한국 교회는 이 거짓평화를 즐기면서 북한동족 구원과 해방엔 눈 감아 버린다. 심지어 대다수의 대형교회는 종전선언을 위해 간절하게(?) 기도한다.

 

3. 기적(奇蹟)의 원료는 기도(祈禱)다. 한국 교회가 북한구원과 세계선교의 민족적 사명을 잊은 채 끝까지 기도하지 않는다면, 주님도 눈물을 머금고 한국을 연단할 것이다. 이 백성이 유대인이 걸어간 형극(荊棘)의 길을 자청해가고 있다. 어쩌면 환란을 막는 기도가 아니라 환란 이후 재건의 주역을 준비할 기도를 하는 것이 맞을지 모른다. 진정한 교회는 불 속에서 크는 법이니...

 

“내가 칼과 기근과 염병으로 그들을 따르게 하며 그들을 세계 열방 중에 흩어 학대를 당하게 할 것이며 내가 그들을 쫓아 보낸 열방 중에서 저줏거리와 놀램과 치소와 모욕거리가 되게 하리니(렘 29:18)”

  
눈물의 예레미야의 전체기사  
2019년 02월01일 14시33분  


 
Search

지성호만 일한다.
북한의 굶주림 앞에서 목사님들을 위해 ..
김여정의 공포(恐怖)와 두려움
교회가 사라진다
트럼프의 종교전쟁
김정은이 7월에 도발한다는데...
확정된 승리
UN도 탈퇴하게 될까?



 1. 제2의 6.25 다시 경고한 하버드 교..
 2. QR코도 찍고 교회 가는 세상의 기도
 3. UN도 탈퇴하게 될까?
 4. 김정은이 7월에 도발한다는데...
 5. 대한민국 승리의 길
 6. 확정된 승리
 7. 굿판 위의 돼지머리
 8. 김여정의 공포(恐怖)와 두려움
 9. 북한의 굶주림 앞에서 목사님들을 위해..
 10. 홍콩 사태를 보는 2가지 시각


단체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성욱 ㅣ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Libertyherald.co.kr  All rights reserved    koreainjesu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