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티헤럴드 -libertyherald.co.kr-
   issue 예수께서 이 나라를 살리실 것이다. Up 최종편집: 2월24일(수) 05:00    

리버티헤럴드 > > 정치·사회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프린트 하기
원정화가 납치한 경기도 尹씨는 누구인가?
혼자 100명 넘게 납치해 갔다면...

간첩 원정화의 공소장을 보면, 대한민국 국민 유인, 납치 사실이 상세히 나온다.
 
 경기도에 거주하는 47세 윤○○씨 사례 역시 구체적이다. 간첩 원정화는 1999년 9월 경 중국 연길 노래방 종업원으로 위장취업을 하고 있을 당시 손님으로 놀러 온 윤○○를 알게 된다.
 
 원정화는 상부선인 보위부 박○○에게 『윤○○이 내가 탈북자라고 이야기 하자 관심을 보이며 전화번호를 주면서 호텔에서 만나자고 하는 것을 보니 북한 정보를 수집하는 남한 정보기관 사람이나 그 앞잡이일 수 있다』는 취지로 보고를 했다.
 
 원정화는 어느 날 윤○○의 호텔방을 찾아 가서 『중국 돈 1,500원을 줄 테니 북한에 가서 북한군부대 기지나 군수품공장, 북한주민실상 등을 사진 찍어 줄 수 있느냐』는 부탁을 받은 뒤, 『나는 북한에 쉽게 들어갈 수 있으니 사진을 찍어주겠다. 친구들과 함께 해야 하니 전화를 하겠다』고 윤○○을 안심시켰다.
 
 원정화는 곧 박○○과장에게 전화를 걸어 미리 약속한 은어로 『야. 내다. 내가 지금 좋은 사람 만나고 있는데 소개시켜 줄께』라고 말을 했고, 박○○ 및 중국 공안복장을 한 중국깡패들은 윤○○의 방으로 들어와 수갑을 채우고 방안을 뒤졌다.
 
 원정화 등은 윤○○의 방에서 북한서 찍은 사진이 많은 것을 확인한 후 북한 보위부 요원들의 아지트인 두만강호텔 301호실로 납치해 갔다. 이런 식으로『피고인은 1999. 1.경부터 2001. 10.경까지 중국 연길․훈춘 등지에서 탈북자, 북한 관련 자료를 수집하는 대한민국 사람들 등 총 약 100여명 이상을 두만강 호텔로 약취하였다』는 것이다.
 
 원정화 혼자 3년 간 중국에서 납치해 간 대한민국 국민이 100명 이상이라면, 대체 얼마나 많은 국민들이 중국에서 북한으로 끌려갔단 말인가?
 
 정부는 이들 피랍자(被拉者)의 인적사항을 확인해 왔는가?
 
 아니, 경기도에 거주했던 47세 윤○○의 신원이라도 파악해 놓았는가? 북한의 거듭된 자국민 납치에 대해 정부는 왜 침묵하는가?
 
 이런 마피아 집단의 테러지원국 해제를 단행한 美國정부에 왜 항의하지 않는가?
  
김성욱 기자의 전체기사  
2008년 10월14일 02시52분  


 
Search

미국에서 들려오는 승전가
최재형 감사원장을 위한 기도(祈禱)
안철수의 용기(勇氣)
비트코인과 적그리스도의 출현
텍사스 大정전과 말세의 징후들
비(非)공개처리된 김정은의 대남활동 지..
어린이 트롯 열풍의 영적 해석
황교안 전 대표의 죄(罪)



 1. 비트코인과 적그리스도의 출현
 2. 텍사스 大정전과 말세의 징후들
 3. 미국에서 들려오는 승전가
 4. 안철수의 용기(勇氣)
 5. 비(非)공개처리된 김정은의 대남활동 ..
 6. 최재형 감사원장을 위한 기도(祈禱)


단체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성욱 ㅣ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Libertyherald.co.kr  All rights reserved    koreainjesu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