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티헤럴드 -libertyherald.co.kr-
   issue 예수께서 이 나라를 살리실 것이다. Up 최종편집: 3월6일(토) 01:16    

리버티헤럴드 > > 정치·사회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프린트 하기
“사사를 보내 달라”고 부르짖을 때
“북(北)과 협의해 한미훈련한다”는 대통령 앞에서

북한 열병식 모습

대통령 말하는 것 자체가 피곤한 일입니다만, 기도제목을 나누기 위해 문재인 대통령의 신년 기자회견 중 한미 연합훈련 중단 발언을 간단히 인용해 보려고 합니다. 그는 이틀 전 기자회견에서 한미 연합훈련에 대해 “필요하면 남북 군사공동위를 통해 북한과 협의할 수 있다”고 했습니다. 대한민국의 군 통수권자가 국민을 죽이고 국가를 파괴해 온 적의 위협에 대한 방어 훈련을 적과 협의하겠다고 한 것입니다.


그간 숱하게 반복돼 온 문제성 언동(言動) 중 이번은 최악입니다. 헌법과 나라의 근간을 뿌리째 흔드는 것입니다. 문 대통령의 이 말은 김정은이 노동당 대회에서 “미국과의 합동 군사훈련을 중지해야 한다”고 압박한 데 대한 답변입니다. 헌데요. 당시 김은 36차례나 핵을 언급했고 100% 우리를 겨냥한 전술핵 개발까지 천명했습니다. 핵 추진 잠수함, 극초음속 무기 개발도 공언하며 무력에 기반한 통일을 선언했죠.


북한 최고규범인 노동당 규약도 “강력한 국방력으로 근원적인 군사적 위협들을 제압”해서 “조국통일의 력사적 위업을 앞당기려는 것”이라고 했습니다. 현재 우리 독자적으로는 북의 핵·미사일 공격을 막을 방법이 없습니다. 지금으로선 미군과의 연합 훈련 강화는 북의 위협에 대처할 수 있는, 죽지 않기 위한 최소한입니다. 그런데도 문 대통령은 미국이 아닌 북한과 ‘훈련 협의’를 하겠다는 것입니다.


문 대통령이 언급한 남북 군사공동위도 무의미한 말입니다. “적대 행위 전면 중단”을 약속한 2018년 남북 군사 합의에는 “군사 훈련 및 무력 증강 문제는 ‘남북 군사공동위’를 가동해 협의한다”고 돼 있습니다. 그러나 북한은 “남한에 경고”한다며 신형 미사일을 퍼붓고 전방 해안포 훈련을 해댔죠. 북은 군사 합의 자체를 대놓고 파기해 버렸고, 남한 정권은 군사공동위를 통해 항의한 적도 없습니다.


북한이 코앞에서 핵미사일을 휘둘러도 “비핵화 의지가 분명히 있다”고 감싸고, 김여정 한마디에 ‘대북 전단 금지법’을 만들고, 한미 동맹의 버팀목이던 3대 연합 훈련도 폐지하더니 이제는 한미 연합훈련을 남북 군사공동위를 통해 북한과 협의한다고 말합니다. 이런 정권이 북한의 핵미사일 앞에서 5천만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켜줄 것이라 믿는 것은 난센스입니다. 반지성적 반달리즘입니다.


사사기 3장을 보면 “여호와께서 가나안의 모든 전쟁들을 알지 못한 이스라엘을 시험하려” “이스라엘 자손의 세대 중에 아직 전쟁을 알지 못하는 자들에게 그것을 가르쳐 알게 하려 하사” “이방 민족들을 남겨 두시고 이스라엘을 괴롭게 하셨다”고 나옵니다.


또 6절로 “그들의 딸들을 맞아 아내로 삼으며 자기 딸들을 그들의 아들들에게 주고 또 그들의 신들을 섬겼더라. 이스라엘 자손이 여호와의 목전에 악을 행하여 자기들의 하나님 여호와를 잊어버리고 바알들과 아세라들을 섬긴지라(삿 3:6-7)”


6·25를 모르고 풍요 속에 성장한 한국 교회는 옛적 이스라엘처럼 번영의 맘몬을 섬기다 지금 ‘이방 민족’ 같은 유물론 권력에 시달리고 있습니다. 80년 대 이후 극도의 물질적 축복 속에서 주사파들이 등장했는데, 교회는 이들 ‘이방 민족’을 복음으로 변화시키기는커녕 그들이 섬기는 세상의 신, 사회주의·공산주의·젠더주의·페미니즘·민족주의 그리고 주체사상 등 온갖 이데올로기를 함께 섬기기 시작했습니다. 신학교에도 정의·공평·평화·인권·연대 같은 땅의 것들이 하나님을 앞서게 됐습니다.


한국교회가 끝까지 돌이키지 못하고 여호와의 진노하심을 받는다면, 그 마지막 무엇입니까? 앗수르의 몽둥이, 바벨론의 막대기요. 핵과 미사일로 무장한 주사파 제단 앞에 끌려가 노예가 되는 것입니다. 전쟁(戰爭)이든 적화(赤化)든 심판입니다.


“여호와께서 이스라엘에게 진노하사 그들을 메소보다미아 왕 구산 리사다임의 손에 파셨으므로 이스라엘 자손이 구산 리사다임을 팔 년 동안 섬겼더니(삿 3:8)” 그렇습니다. 전쟁(戰爭)이든 적화(赤化)든 구산 리사다임을 섬기듯 하나님을 모르는 적그리스도의 예표 김일성 일가와 그 수하에 부림 받는 것입니다.


그러나 “이스라엘 자손이 여호와께 부르짖으매 여호와께서 이스라엘 자손을 위하여 한 구원자를 세워 그들을 구원하게 하시니 그는 곧 갈렙의 아우 그나스의 아들 옷니엘이라(삿 3:8)”는 말씀처럼 은혜가 풍성하신 하나님은 부르짖어 기도할 때 말씀을 보내어 이 땅을 고쳐주십니다.


더 큰 재앙의 늪에서 헤매기 전 저희들이 회개하며 기도하오니 하나님 긍휼을 베풀어 주옵소서. 이 민족을 구하여 주시고 살려 주옵소서. 한민족 교회에 회개의 불을 내려주시고 주님의 부르심 가운데 돌아오게 하옵소서. 저희가 먼저 회개하오니 주님 긍휼을 베풀어 주옵소서. 북한의 우상 제단이 예수 그리스도 이름으로 무너지게 하시고 남과 북 전역에 복음을 충만케 하옵소서.


한국교회가 깨어나 부르짖게 하소서. 한국교회가 깨어나 부르짖게 하소서. 한국교회가 깨어나 부르짖게 하소서. 예수 그리스도 이름으로 기도했습니다. 아멘  

  
김성욱의 전체기사  
2021년 01월21일 09시34분  


 
Search

“가난 극복!?” 시진핑의 블랙코미디
뉴욕주지사의 몰락과 카말라해리스의 묘..
말씀으로 기도하라
‘가덕도 신공항’의 섬뜩한 미스터리
美 Z세대 6명 중 한 명이 LGBTQ
수잔의 선한 싸움
범여 35명 “김정은이 직접 반발, 한미..
"새로운 대선 후보 나온다"



 1. 뉴욕주지사의 몰락과 카말라해리스의 묘..
 2. 수잔의 선한 싸움
 3. 말씀으로 기도하라
 4. 美 Z세대 6명 중 한 명이 LGBTQ
 5. ‘가덕도 신공항’의 섬뜩한 미스터리
 6. “가난 극복!?” 시진핑의 블랙코미디


단체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성욱 ㅣ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Libertyherald.co.kr  All rights reserved    koreainjesu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