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티헤럴드 -libertyherald.co.kr-
   issue 예수께서 이 나라를 살리실 것이다. Up 최종편집: 9월24일(목) 02:27    

리버티헤럴드 > > 정치·사회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프린트 하기
한반도 핵전쟁이라고요?
“어떤 명령이든 실행” 美전략사령관


미국의소리(VOA) 방송 보도 내용인데요. 찰스 리처드 미 전략사령관이 14일 지난 2017년 미국이 북한의 공격에 대응에 핵무기 사용을 검토했는지 여부에 대한 질문에 “구체적인 내용은 언급할 수 없다”며 “어떤 상황에서도 명령을 실행할 준비가 돼 있다”고 말했습니다. 한마디로 북한의 공격에 대응한 핵무기 사용 가능성을 인정한 것이죠. 북한에 대한 핵공격 논란은 최근 밥 우드워드 워싱턴포스트(WP) 부편집인의 신간 ‘격노’에 나오는 대용 때문인데요.


책에는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 2017년 당시 미국이 북한을 상대로 정권교체를 염두에 둔 핵무기 사용을 검토했다는 내용이 나옵니다. 청와대는 이에 대해 “핵무기 사용은 (한미 간) 작전계획에 포함돼 있지 않다”고 부인했는데요, 정작 미군에서 핵무기를 관리하는 전략사령관은 핵사용 가능성을 완전히 부인하지 않은 것입니다. VOA에 따르면 리처드 사령관은 이날 국방부에서 열린 브리핑에서 2017년 미·북 긴장이 고조됐을 당시 한·미 당국이 한반도 방어를 위해 핵무기 사용을 검토했는지에 대해 이같이 말했습니다.


그는 “한미 상호방위조약에도 명문화돼 있는 것처럼 미국은 한국과 긴밀한 동맹 공조를 유지하고 있다”며 “미국의 한국에 대한 (핵)억지력과 안보에 대한 노력은 양국 모두에 이익이 됐고 자랑스럽다”며 자신이 언급할 수 있는 것은 “어떤 상황에 처하든, 어떤 작전계획 검토가 필요하든 미 전략군은 명령을 지원할 준비가 돼 있다는 점”이라고 했습니다.


북한 폭격 내용이 담겨진 ‘격노’에는 지난 2017년 제임스 매티스 미 국방장관이 북한에 대한 핵폭격을 우려했고, 미 전략사령부는 당시 북한이 선제공격을 할 경우 핵무기 80기 사용까지 포함된 북한 정권교체를 위한 작전계획 5027을 세웠다고 썼습니다. 우드워드는 “매티스(당시 국방장관)는 트럼프 대통령이 북한을 선제 타격할 것이라고 생각하지 않았지만, 그 같은 전쟁계획은 선반 위에 있었다”고 했습니다.


또 “(네브래스카) 오마하의 전략사령부는 북한 정권 교체를 위한 작전계획 5027을 면밀히 검토하고 연구했으며, 미국의 공격 대응책은 핵무기 80개의 사용을 포함할 수 있었다”고 소개한 바 있습니다. 원론적으로 남북한 전면전에 대비한 한·미연합사의 계획인 작전계획 5027에 핵무기 사용 계획이 있는지는 확인하기 어렵습니다. 군사 1급 기밀이기 때문이죠. 다만 청와대 주장처럼, 적어도 한미동맹이 계속되는 한 한국의 동의 없이 한반도 내 무력 사용은 현실적으로 어려울 것입니다.


또 문재인 대통령은 2017년 8·15 경축사에서 본격적인 ‘전쟁 불용’, 즉 어떠한 경우도 북한에 대한 공격은 없다는 입장을 밝혔죠. 그러나 ‘격노’에 따르면, 2017년 트럼프 대통령의 ‘화염과 분노’ 같은 거친 발언이 나올 당시, 주한미군은 김정은의 발사 참관 텐트까지 정확한 거리를 계산해 동해로 미사일을 쏘는 일종의 ‘예행연습’도 마친 상태였다고 합니다. 결국 북한의 핵무기가 사라지지 않고, 둘째 한국의 친북·친중 노선으로 한·미동맹이 사실상 해체되는 국면으로 흘러간다면 어느 순간 미국의 북한 핵공격 가능성은 상존(常存)한다고 봐야 합니다.


요컨대 핵무기 폐기·인권개선 등 북한체제의 근본적 변화를 배제한 채 소위 인도적 지원만 하자는 식의 가짜 평화·거짓 평화는 오히려 미국의 북폭 가능성을 높일 것입니다. 지금 절대 다수 한국 교회가 빠져 있는 가짜 평화·거짓 평화는 오히려 전쟁의 위기만 높인다는 결론이죠. 미국의 북폭은 아무리 제한적 족집게 타격이 된다 해도 크건 작전 전쟁이자, 한민족 심판의 성격을 띨 것입니다.


결국 한국 사회와 그 뒤의 영적인 흐름을 이끄는 한국 교회가 종전선언·평화협정 또 인도적 지원 같은 가짜 평화·거짓 평화 담론에서 벗어나지 못한다면, 전쟁의 회초리를 맞게 될지도 모릅니다. 그런 면에서 지금 코로나 사태는 한국 교회의 마지막 각성과 회개를 위한 하나님의 섭리일지도 모릅니다. 이 민족, 이 나라, 교회를 위해 중보합니다. “나 여호와가 말하노라 너희를 향한 나의 생각은 내가 아나니 재앙이 아니라 곧 평안이요 너희 장래에 소망을 주려하는 생각이라(예레미야 29:11)”


더 늦기 전에 한국 교회가 북한을 도와야 평화가 온다는 가짜 평화, 거짓 평화의 신기루에서 벗어나게 하옵소서. 북한 체제지원·정권지원을 주민지원이라 위장한 채 인도적 지원만 외치지만, 정작 노예가 된 주민의 해방과 구원을 위해서는 기도도 행동도 하지 않는 위선을 중단하게 하옵소서. 주님 저희들은 회개합니다. 주께서 주시는 평화와 평강과 안락에 감사치 못했고 우리처럼 육신을 가진 자들이 학대받는 것과 갇힌 자들의 눈물을 보지 못하였습니다.


나만의 평화, 남한(南韓)의 평강, 썩어 없어질 육신의 안락을 구했습니다. 그것을 ‘한반도 평화’라 말하고 주님께 더 많은 것을 달라며 정욕적 기도를 하였습니다. 주여 우리가 거짓되었고 진실치 못했고 범죄하였나이다. 주님 남은 자들이 먼저 회개하며 참회하며 자복하여 기도합니다. 대한민국 이 나라가 북한 전체주의가 만들어 낸 저 처참한 비극에 끝까지 침묵(沈黙)하고 방관(傍觀)하고 심지어 조력(助力)한다면 대한민국 자신이 스스로 저주를 받아 심판을 받는다 해도 피할 수 없을 것입니다.


하루빨리 북한의 문을 여시고 우상체제, 주체정권을 끝내주시고 동족들을 해방하고 구원하여 주옵소서. 낙심하고 낙망했던 이 땅의 청년들이 북한재건의 꿈을 꾸며 전진하게 하옵소서. 절망하고 포기했던 아비들이 선교한국의 비전을 향해 뻗어가게 하옵소서. 소망 없던 노인들이 초원과 대륙의 잡족(雜族)을 구하며 주님께 여생을 헌신케 하옵소서. 아버지 예정된 그 일을 속히 이뤄주옵소서.

  
김성욱의 전체기사  
2020년 09월16일 01시35분  


 
Search

“일어나 빛을 발하라” 미국 국무장관의..
그는 실패할 것이다.
룸살롱에 혈세를 지원한다고요?
중국 바이러스 연구소가 경상도에?
정치종교(政治宗敎)에 빠진 기독교인들
유사종교, 정치종교인 이데올로기에 관하..
기적은 일어날 것이다
김일성 3부자 사진 훼손행위 만연



 1. 중국 바이러스 연구소가 경상도에?
 2. 정치종교(政治宗敎)에 빠진 기독교인들
 3. 기적은 일어날 것이다
 4. 그는 실패할 것이다.
 5. 유사종교, 정치종교인 이데올로기에 관..
 6. “일어나 빛을 발하라” 미국 국무장관..
 7. 룸살롱에 혈세를 지원한다고요?


단체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성욱 ㅣ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Libertyherald.co.kr  All rights reserved    koreainjesu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