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티헤럴드 -libertyherald.co.kr-
   issue 예수께서 이 나라를 살리실 것이다. Up 최종편집: 4월19일(금) 07:03    

리버티헤럴드 > > 정치·사회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프린트 하기
어느 청년에게
기록된바 우리가 종일 주를 위하여 죽임을 당하게 되며 도살당할 양 같이 여김을 받았나이다 함과 같으니라.


■ 억울한 일을 한두 번 당할 때는 그 문제를 해결해달라고 기도했습니다. 억울한 일을 여러 번 당하자 오래 참고 인내하는 법을 배우게 되었습니다. 언제부턴가 억울한 일을 일상적으로 겪기 시작하자, 억울하다고 느끼는 감정, 슬픔과 우울, 분노와 미움, 그럴싸한 ‘정의(正義)’로 포장된 '남을 판단하고 정죄하는' 마음 그 자체가 죄(罪)임을 깨닫게 되었습니다. 예수 그리스도 이름으로 억울하다고 느끼는 나의 감정, 그 독한 상처, 쓴 뿌리들과 ‘피 흘리기까지’ 싸우게 되었습니다.

 

<기록된바 우리가 종일 주를 위하여 죽임을 당하게 되며 도살당할 양 같이 여김을 받았나이다 함과 같으니라. 그러나 이 모든 일에 우리를 사랑하시는 이로 말미암아 우리가 넉넉히 이기느니라(롬 8:36-37)>

 

■ 세상에서 가장 억울한 분은 예수님이셨습니다. 그 다음은 사도들과 선지자들이었습니다. 주님의 길을 걷는 이들의 인생도 억울한 삶입니다. 사람들의 몰이해(沒理解), 음해와 모함, 채찍과 욕설, 못질당해 죽임당하기까지, 십자가의 길입니다. 그러나 이 십자가를 지지 않으려고 피한다면 내 힘과 내 의지, 세상 신(神)과 짝하여, 화려해 보이나 천박한 삶을 살 수밖에 없는 것입니다.

 

■ 믿는 자에게는 좁은 문이 있을 뿐입니다. 도살할 양처럼 여김을 당하며, 진리를 외치고 십자가 지고 가는 것 외에 다른 선택이 없습니다. 욕하면 먹고, 비난하면 듣고, 비방해도 참고, 모욕해도 견디며 그저 주님 따라 갈 뿐입니다. 우리가 싸워야 할 적은 사실 바깥에 있는 것이 아니라 우리 안의 견고한 죄(罪)의 진(stronghold)인 것입니다.

 

나는 북한 우상체제를 비판하는 과정에서 숱한 공격을 당했고 온갖 참소와 비방, 날조와 조작, 거짓과 왜곡, 세상 사람들 말로는 별의 별 억울한 일들을 겪어왔습니다. 따르던 자들의 배신과 믿었던 이들이 던지는 돌을 맞는 것도 익숙해졌습니다. 예수님을 따르는 이들이 그렇듯 그렇게 살아왔습니다. 힘내세요. 억울하다고 느끼는 내 자아가 죽어질 때 비로소 우리 안에 성령님이 역사하십니다. 오래 참음과 인내의 영(靈)을 부어 주사 우리로 하여금 그 분의 선하신 뜻을 이루어 가십니다. 우리 안의 성령님은 세상에 있는 어떤 자보다 크신 분이십니다.

 

<자녀들아 너희는 하나님께 속하였고 또 그들을 이기었나니 이는 너희 안에 계신 이가 세상에 있는 자보다 크심이라(요1 4:4)>

 

* 억울한 일을 당한 어느 청년에게 쓴 글


 
Search

한민족 교회를 향한 주님의 부르심(calli..
세상을 이길 것인가, 세상에 눌릴 것인..
미주 디아스포라 기도문
개성공단이 재개되면
자유가 빠지면 교회가 무너진다
탈북여성 강제낙태·영아살해 증언들
어린 나이에 팔려가는 북한여성들...눈을..
김정은 회개를 위해 기도할 수 없는 이유



 1. 한민족 교회를 향한 주님의 부르심(cal..
 2. 세상을 이길 것인가, 세상에 눌릴 것인..


단체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성욱 ㅣ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Libertyherald.co.kr  All rights reserved    ohmykorea@para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