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티헤럴드 -libertyherald.co.kr-
   issue 예수께서 이 나라를 살리실 것이다. Up 최종편집: 11월9일(금) 22:04    

리버티헤럴드 > > 정치·사회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프린트 하기
혁명의 바벨탑
부패한 지성의 열매는 이렇게 악취만 나는 법

사진 1968년 4월5일 하얼빈 교외. 반혁명분자로 몰려 고발돼 처형된 사람들

1. 마오쩌둥의 문화대혁명 기간(67~76) 중 우파(右派)로 몰려 살해당한 사람들은 150만 ~200만 명에 달한다. 같은 기간 아사, 과로사 등으로 조기 사망한 이들은 총 4,500만 명으로 기록된다(프랑크 디쾨터, ‘인민’ 3부. pp. 18~45).

 

2. 소위 ‘정의(正義)’ 실현을 목표로 감행된 사회주의 혁명은 증오와 광기에 불타는 적그리스도 지도자를 앞세운 가장 불의한 학살극으로 끝이 났다. 그럼에도 인간은 또 다시 무너진 혁명의 바벨탑을 쌓으려 한다. 부패한 지성의 열매는 이렇게 악취만 나는 법이다.

  
김수로의 전체기사  
2018년 11월09일 16시18분  


 
Search

혁명의 바벨탑
어둠과 새벽의 분기점
기질(氣質), 체질(體質), 성격(性格)
인간이 만든 평화, 주님이 주시는 평화
프랑스-북한, 유엔총회서 핵과 미사일·..
美 “北, 주민 생존 대신 불법무기 투..
UN 북한인권보고관 “정상회담에서 인권..
웜비어 부모, “북한에 굴욕감 느껴”





단체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성욱 ㅣ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Libertyherald.co.kr  All rights reserved    ohmykorea@para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