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티헤럴드 -libertyherald.co.kr-
   issue 예수께서 이 나라를 살리실 것이다. Up 최종편집: 5월25일(금) 11:05    

리버티헤럴드 > > 정치·사회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프린트 하기
“미국인 석방, 회담 앞둔 북한의 ‘매력 공세’”

빌 리처드슨 전 뉴멕시코주 주지사.

억류 미국인 석방을 위해 북한을 여러 차례 방문했던 빌 리처드슨 전 뉴멕시코 주지사는 북한이 억류 미국인 3명을 석방한 데 대해, 미국과의 회담을 앞둔 ‘매력 공세’로 평가했다. 북한은 정치적 기회가 왔을 때 억류인들을 ‘협상 카드’로 활용해 왔다며, 북한의 진정성을 확인하기 위해서는 더 지켜봐야 한다고 말했다. 아래는 VOA 안소영 기자가 빌 리처든슨 전 뉴멕시코 주지사를 인터뷰한 내용이다.

기자) 북한이 미-북 정상회담의 날짜와 장소 발표를 앞두고, 억류하고 있던 한국계 미국인 3명을 석방했습니다. 어떤 의미가 있다고 보십니까?

리처드슨 전 주지사) 미국과의 회담을 앞두고 좋은 분위기를 만들려는 의도입니다. 최근 보여줬던 이른바 ‘매력 공세’에 인도주의적 제스처도 더한 겁니다. 하지만 현실은 북한이 늘 이 방법을 써왔다는 겁니다. 죄 없는 미국인들을 체포해 두고, 원하는 것이 있을 때 그들을 ‘협상 카드로’ 이용해왔죠. 이번에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의 회담이 그 목적인 겁니다. 회담이 잘 진행되기 바란다는 메시지로 그들을 풀어준 것으로 보입니다.

기자) 지난 1월 말, VOA와의 인터뷰에서는 북한이 ‘억류 미국인 문제’를 더 이상 협상 카드로 사용하지 않는 것 같다고 언급하셨는데요.

리처드슨 전 주지사) 북한은 지난 수년 동안 미국인 억류 문제를 제대로 다루지 않았습니다. 이를 잘 보여준 사례가 북한에 붙잡혔다가 혼수 상태로 풀려난 미국인 대학생 오토 웜비어 군입니다. 북한은 죄 없는 미국인을 붙잡아 누명을 씌우고, 오랜 기간 억류합니다. 그러다가 정치적 기회가 생기면 그들을 ‘협상용’으로 내놓습니다. 지난 몇 년 사이 북한은 그런 기회를 찾지 못하다가, 미-북 정상회담을 앞둔 현 시점을 적기라고 생각한 겁니다.

기자) 그렇다면 북한의 이번 미국인 석방, 회담에는 어떤 영향을 끼칠까요?

리처드슨 전 주지사) 일단 북한이 회담에 앞서 보여준 인도주의적 제스처가 긍정적 분위기를 만들어 준 것은 사실입니다. 하지만 더 지켜봐야 합니다. 회담에서는 북핵 문제, 재래식 무기, 미사일 등 심각한 문제들이 비중 있게 다뤄질 테니까요. 그리고 앞서도 언급했지만, 이번 ‘미국인 석방’은 북한이 해 온 ‘매력 공세’의 연장선입니다. 중국 지도자를 만나고, 한국과의 상징적 회담을 잘 마치고, 또 북한 내 일부 핵 시설 폐쇄, 미사일 시험 발사 중단 발표, 이런 모든 것들이 매력 공세인데, 더 기다려 봐야 합니다. 정말 북한이 진지하게 한반도의 긴장을 완화할 의지가 있는 지 말이죠. 아직은 모릅니다.”

빌 리처드슨 당시 연방 하원의원이 1994년 12월 북한을 방문한 후 판문점을 통해 한국으로 입국하고 있다.
빌 리처드슨 당시 연방 하원의원이 1994년 12월 북한을 방문한 후 판문점을 통해 한국으로 입국하고 있다.

기자) 1990년대에 억류 미국인 석방을 위해 북한을 다녀오셨습니다. 직접 이 문제를 두고 협상 하셨는데, 그때와 지금, 어떻게 달라졌다고 보시나요?

리처드슨 전 주지사) 당시에 전 하원의원이었습니다. 전직 대통령이나 고위직이 아니었죠. 북한은 1996년, 간첩혐의로 붙잡힌 에반 헌지커 씨를 하원의원이었던 제게 풀어줬습니다. 이번에 석방된 미국인들은 현직 국무장관이 방북 해서 데려왔습니다. 미국인 억류자들의 몸값이 올라간 겁니다.

기자) 그럼 이번에 북한은 그 반대급부로 어떤 것을 가졌다고 보십니까?

리처드슨 전 주지사) 북한은 늘 미국과의 직접 협상을 원했습니다. 아시아 지역에서 주도국은 중국도 한국도 일본도 아닌 자신들이라면서 미국과 직접 협상하겠다고 주장해 왔죠. 미국과 같은 선상에서 협상할 수 있다는 일종의 위신을 세우고 싶어했습니다. 김정은이 원하는 것은 국제사회에서 그런 이미지를 만들고 싶어 하는 것으로 보여집니다.

기자) 트럼프 행정부가 ‘미국인 억류 문제’를 어느 정도로 중요하게 다뤘다고 생각하십니까?

리처드슨 전 주지사) 다른 전직 대통령과 마찬가지로 트럼프 대통령에게도 억류 미국인 석방 문제는 중요한 사안입니다. 여기에 트럼프 대통령과 폼페오 국무장관은 성공했다고 생각합니다. 또 대통령이 새벽에 북한에서 돌아오는 미국인들을 마중 나간다고 들었습니다. 그들이 집으로 돌아온 것을 환영하고 기뻐하는 대통령의 제스처를 봐도 이 문제를 얼마나 중요하게 생각했는지, 또 그들의 석방을 고대했는지 알 수 있다고 봅니다.

기자) 이번에 석방된 미국인들은 북한에 있는 동안 영사접견이 허용되지 않았습니다. 국제법 위반인데 여기에 대응할 방법은 없을까요?

리처드슨 전 주지사) 트럼프 대통령이 이 문제에 대해 분명히 해왔다고 생각 합니다. 첫째, 북한은 더 이상 미국인을 억류해 협상 카드로 사용하지 말 것, 둘째, 제네바협약에 따른 수감자 권리, 인권문제 조항을 준수할 것을 강조해 왔습니다. 그리고 제 희망은 이번 미-북 정상회담에서 북한의 인권 문제가 논의되는 겁니다. 북한에 가족이 있는 미국 내 한인들의 이산가족 상봉 문제, 일본인 납북자 문제 등에 대해서 말입니다. 북한의 핵 미사일 문제만큼이나 인권 부분도 상당히 중요합니다.

기자) 사상 처음으로 열리는 미-북 정상회담, 어떤 기대를 갖고 계시는지, 또 반드시 이뤄야 할 것은 무엇이라고 보십니까?

리처드슨 전 주지사) 만약 제가 김정은과 협상한다면 검증 부분을 분명히 짚고 넘어가겠습니다. (비핵화 이행을 둘러싼) 세부 사안과 데드라인도 확실히 할 것입니다. 사실 회담에서 가장 중요하게 다뤄야 하는 문제가 검증입니다. 모든 핵, 미사일 관련 시설에 대한 국제 사찰단의 접근이 가능해야 합니다.

기자) 북한이 어디까지 받아들일 지가 관건인데, 긍정적으로 보시나요?

리처드슨 전 주지사) 이번 회담은 북한에게 아주 중요합니다. 미국과의 직접 대화를 늘 원했으니까요. 김정은은 체제 유지를 바라고, 미국과 종전협정을 체결하고 싶어 합니다. 또 북한 경제에 큰 타격을 입힌 제재에 대한 완화 조치고 노리고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북한의 가장 큰 카드가 핵 무기와 미사일이죠. 김정은은 아마도 이 카드를 갖고 있을 수 있을 만큼 오랫동안 쥐고 있으려고 할 겁니다.

억류 미국인 석방을 위해 수 차례 북한을 방문했던 빌 리처드슨 전 뉴멕시코 주지사로부터 미-북 정상회담을 앞두고 한국계 미국인 3명을 풀어준 북한의 의도와 그 의미 등에 대해 들어봤습니다. 인터뷰에 안소영 기자였습니다.

  
VOA의 전체기사  
2018년 05월10일 14시05분  


 
Search

트럼프 “북한 무모한 행동하면 준비돼 ..
“미북회담 취소, 북한이 선 넘었기 때..
트럼프 “북한에 최대 제재 압박 계속”
백악관 “北, 약속 어기고 비핵화 의지 ..
美상원 “김정은 더욱 고립되고 경제 황..
“北핵실험장 폭파, 외신 약점 이용 프..
북한 우상체제의 무덤이 열렸다.
美전직 관리들 “정상회담 개최 의문”



 1. 북한 우상체제의 무덤이 열렸다.
 2. 트럼프 “북한 무모한 행동하면 준비돼..
 3. “北핵실험장 폭파, 외신 약점 이용 프..
 4. 美상원 “김정은 더욱 고립되고 경제 ..
 5. “미북회담 취소, 북한이 선 넘었기 때..
 6. 백악관 “北, 약속 어기고 비핵화 의지..
 7. 트럼프 “북한에 최대 제재 압박 계속..


단체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성욱 ㅣ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Libertyherald.co.kr  All rights reserved    ohmykorea@para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