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티헤럴드 -libertyherald.co.kr-
   issue 예수께서 이 나라를 살리실 것이다. Up 최종편집: 7월10일(금) 15:41    

독자마당네티즌칼럼토론방행사·일정
리버티헤럴드 > Netizen > 독자마당
제   목
활빈단, 청와대 앞 “나사 풀린 까막눈 軍, 개탄!” 호국안보 촉구시위
[ 2010년 08월13일 23시44분 ]
글쓴이
korea
조회수: 2614        
홈페이지
http://www.1sttimes.com , Hit: 473
활빈단, 청와대 앞 “나사 풀린 까막눈 軍, 개탄!”
호국안보 촉구시위

서해경계태세에 ‘빨간불’..꼬리내린 구들목 軍 규탄!



△13일 청와대 앞, 활빈단 홍정식 대표가 ‘최고통수권자인 이명박대통령이 北해안포사격에 꼬리내리고 교전수칙 무시한 구둘목 軍에게 즉각 맞대응 독려할 것’을 요구하며 자위권발동촉구시위를 벌이고 있다.



이상천 리포터 house@paran.com


“물한방울도 건드리면 용서 않겠다더니 오락가락ㆍ우물쭈물ㆍ우왕좌왕~ 나사 풀린 까막눈 軍

..입으로만 전투하는 ‘종이호랑이군대’ 냐? NLL‘월경’ 北철선 넘어온 것도 모르나?”

시민단체 활빈단(대표 홍정식)은 해안포 발사로 정전협정과 남북 간 불가침합의를 위반한 중대하고 명백한 군사도발을 자행한 北을 강력 규탄하면서 남쪽을 겨냥한 해안포 사격 즉시 선제적(preemptive) 정밀타격(surgical strike) ‘대응사격’도 하지 않고 지난 6월24일 NLL을 월경한 北철선이 넘어온것도 모른 까막눈 軍을 강력 비판했다.

활빈단은 천안함 사태후 대통령이 `적극적 억제`와 `자위권 발동` 의지를 천명하고 “물 한방울, 풀 한 포기, 나무 한 그루라도 건드리면 용서않겠다”고 했는데도 軍은 北이 해안포로 쏜 포탄이 NLL을 넘어 우리해역에 탄착된 것을 숨기며 “왜 맞대응을 포기해 국민 불안하게 하느냐? 실체적 진실을 밝히라!”고 요구했다.

이어 활빈단은 작전예규와 교전수칙을 지키기는 커녕 “北무력도발에 `비례성`과 `충분성` 원칙 적용이나 사격 지점 조준격파마저 포기한 군은 더위먹었냐”면서 “NLL 이남으로 포탄이 떨어지면 발사지점까지 포격해 1발당 3발로 즉각 대응사격해 어떤 도발도 묵과하지 않겠다던 당찼던 결의는 국민 우롱하는 ‘종이호랑이 헛기침’이었는가?”하며 합참 지휘부를 맹성토했다.

활빈단은 군사적 억지력으로 北을 완전 초토화 제압해 “옹진반도까지 밀고 올라가 황해도를 수복하고 김정일을 충격사 시켜 3대세습 독재 폭정 탄압속에 고통받는 북녘동포를 해방시킬수 있는 절호의 기회를 놓쳤다”고 개탄하며 “호전성인 北에 상습적 침략오판의 빌미를 줘 패역(悖逆)도당 괴수 김정일만 기세등등 하게 한다”고 작전 판단을 흐린 군의 대오각성과 나사풀린 군기강 확립을 강도높게 주문했다.

활빈단은 軍이 이지경이니 무늬만 목사인체 반미친북(反美親北)골수 선동책인 한상렬이 무단방북, 평양 심장부에서 “천안함 살인 원흉은 이명박이다”는 망언까지 나오지 않느냐”고 힐책하며 국군통수권자인 이명박대통령에게 “김일성이 도발했을 때 바로 응징한 박정희식 안보리더쉽과 동해보복식 초전 박살 응징 분쇄 결의를 군사행동으로 실천토록 군수뇌지휘부를 채찍질하라”고 촉구했다.




△13일 청와대 앞, 활빈단 홍정식 대표가 ‘이명박대통령에 親서민 소통보다 親호국안보 철저를 기할 것’을 주장하며 호국안보강화시위를 벌이고 있다.




△13일 청와대 앞, 활빈단 홍정식 대표가 ‘이명박대통령이 나라를 태평하고 서민들이 숨쉬게 살도록 국태민안(國泰民安) 이룰 것’을 호소하며 국태민안촉구시위를 벌이고 있다.



이상천 리포터 house@paran.com



[2010.8.13일 http://blog.paran.com/party]
번호 제목 작성자 올린날짜 조회수
271 이명박 대통령님 대북방송단체에 단파, 중파 전파를 임대해 주십시요 saemikol 2011.01.19 3432
270 성서는 우리의 삶을 예언하셨다 youn47suk 2011.01.19 2797
269 활빈단, “김정일에 만복비는 김만복을 체포하라!” 1차 20여명 체포조 결성 [4] korea 2011.01.17 3473
268 활빈단, “일본잡지에 종북망언 기고해 국가기강 흔드는 김만복전국정원장 체포에 나선다” [3] korea 2011.01.15 3398
267 탈북어린이들, 활빈단 인솔로 전두한 ·김영삼 전 대통령댁 등 신년세배차 방문 [5] korea 2011.01.03 4115
266 보수단체, 천정배의원 막말정치 규탄 및 제재요구 korea 2011.01.02 2821
265 활빈단, 민주당사 앞 ‘천정배의원 막말정치 규탄 및 제명촉구’ 시위 korea 2011.01.02 3125
264 국회의사당 앞, 천정배 막말 규탄 봉구(縫口)식 korea 2011.01.02 3096
263 북한의 도발은 계속된다 gurkhan 2010.11.28 2879
262 한국 구해주고도 시혜무념인 맥아더장군에 감사 호국안보 시위 [1] korea 2010.09.19 3292
261 “제대로 된 바른 총리·장관 지명이 아쉽다” korea 2010.09.14 3042
260 북괴에 또 쌀을 보내준다는 한나라당. [1] 우국충정 2010.08.23 2735
259 시민단체, ‘노무현 전 대통령 차명계좌 실존유무 및 수사기록’ 공개 요구 [1] korea 2010.08.20 2764
258 [남북협력기금]두고 統一稅(통일세 왜 내냐? [2] 동남풍 2010.08.16 2479
독자마당 활빈단, 청와대 앞 “나사 풀린 까막눈 軍, 개탄!” 호국안보 촉구시위 korea 2010.08.13 2615
256 “박지원 정동영 김근태 등 방북전력 의원들이 대승호 송환에 총대메라!” korea 2010.08.13 2764
255 활빈단, “전투를 입으로만 하는가?”…오락가락 軍에 항의시위 korea 2010.08.12 2402
254 활빈단, “일본총리는 말로만 사죄보다 행동으로 진정성을 보여라” korea 2010.08.12 2495
253 "진정한 좌파"타령 詐欺劇(사기극) 바다찾기 2010.08.11 2715
252 “8.8개각, 팔팔한 기세로 국정난제 풀어내고 이름에 클泰자대로 국태민안에 전력하는 총리로!” [8] korea 2010.08.08 2484
[1] [2] [3] [4] [5] 6 [7] [8] [9] [10]  
이름 제목 내용
 
Search

확진자 0.0057% 나왔다고 100% 교회..
통성기도 할 수 없는 시대가 시작됐다
더 많은 이 목사님이 외치는 날
미국과 중국이 어디선가 부딪칠까?
하늘나라 스파이는 추방돼는 나라
또 다시 십자가가 내려졌다
차기 대통령의 자격
무인도에 청와대 모형 만드는 김정은



 1. 통성기도 할 수 없는 시대가 시작됐다
 2. 확진자 0.0057% 나왔다고 100% 교..
 3. 더 많은 이 목사님이 외치는 날


단체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성욱 ㅣ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Libertyherald.co.kr  All rights reserved    koreainjesu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