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티헤럴드 -libertyherald.co.kr-
   issue 예수께서 이 나라를 살리실 것이다. Up 최종편집: 4월3일(금) 15:22    

독자마당네티즌칼럼토론방행사·일정
리버티헤럴드 > Netizen > 독자마당
제   목
북한 잠수함정 무력도발에 대비해야
[ 2011년 09월27일 21시47분 ]
글쓴이
gurkhan
조회수: 2333        
북한 잠수함정의 무력도발 위협이 심각한 수준으로 다가오고 있다. 국방부 국정감사자료(2011.9.19)에 의하면 北잠수함정의 훈련횟수가 크게 늘어났다. 지난 2008년 1~8월  서해상 침투훈련은 겨우 두 차례, 2009년 같은 기간에도 5번에 불과했다. 그러나 천안함 폭침(爆沈)과 연평도 포격도발이 벌어진 2010년 같은 기간에는 총 28건으로 급증했으며 올해 들어서는 8월 말까지 총 50건의 침투훈련을 했다.

북한군이 잠수함정 훈련을 강화하는 이유?

무력도발하기 위함이다. 은밀 침투가 용이하고 작전 성공가능성이 높다. 당분간 한국해군 전투함의 대부분은 잠수함 탐지능력을 갖추지 못한다. 천안함 폭침을 통해 이것이 증명되었다. 그리고 북한해군이 수중전력(水中戰力) 분야에서 대남우세(對南優勢)를 계속 유지하고 있다. 잠수함 척수(총 80여 척)는 7배로 강력하고 운용경험은 30년 앞섰다.

추가도발 유형은?

① 북방한계선(NLL) 및 서해5도 경비함정에 대한 어뢰공격.
국감자료에 의하면 접적해역(接敵海域) 경비함의 대부분은 초계함(천안함형, 1200톤)과 호위함(1800톤)이다. 잠수함 탐지능력이 부족하다. 설사 대잠능력이 나은 구축함(3천 톤 DDH-I, 4천 톤 DDH-II, 7천 톤 이지스)이라도 잠수함정 수척이 협동공격하면 성공률이 높다. 북한은 최근 서해에서 잠수함정 5~6척을 동원해 협동훈련을 실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② 우리 지역에 특수요원 침투지원.
1996년 9월16일 강릉해안에 좌초된 상어급 잠수함(325톤)에는 특수요원 14명이 타고 있었다. 1998년 6월22일 침투성공후 복귀 중에 속초근해에서 꽁치어망에 걸려 우리해군에 나포된 유고급 잠수정(65톤)에도 특수요원 4명이 있었다. 이들의 임무는 핵심시설 폭파와 장비은닉(드보크) 등이다. 잠수함정을 이용하면 많은 장비(무기, 폭약 등)를 수송할 수 있다.

후방지역은 안전한가?

그렇지 않다. 북한 잠수함의 대부분은 작전반경이 제주도 남방해역까지다. 1996년 상어급  잠수함 침투 시 생포된 이광수씨(조타수)는 우리 남해까지 침투하여 임무를 수행하고 돌아온 잠수함 승조원들을 표창했다는 이야기를 들었다고 진술했다.

잠수함 탐지가 왜 어려운가?

물 속에는 전자파가 들어가지 못한다. 음파(音波)로 탐지해야 한다. 그러나 물이라는 매질(媒質)을 통과해야 함으로 손실(굴절, 흡수, 산란 등)이 크다. 그리고 물속에는 잠수함정으로 오인될 수 있는 유사표적(어군, 어초, 수중암초, 침몰선박, 수괴 등)이 많다. 그래서 미국의 이지스구축함도 연합훈련 시 우리 해군의 209급 잠수함(1200톤)을 탐지하는데 어려움을 겪고 있다. 북한의 상어급잠수함(300~400톤), 연어급잠수정(130톤), 유고급잠수정(60~80톤)은 소형으로 더욱 어렵다. 그리고 북한 잠수함정은 여러 기지(동해5, 서해4)에 분산 배치되어 있어 24시간 감시가 불가능하다.

이들이 언제 공격을 시작할 것인가?

언제든지 가능하다. 특히 2012년은 도발에 최적시기가 될 것이다. 한국에는 총선(4월)과 대선(12월)이 있고, 서울에서 핵(核)안보정상회의(3.26~27)도 예정되어 있다. 미국은 대선(11월)을, 중국과 러시아도 정권교체기다. 더구나 한미연합군사령부 해체가 상당히 진행되어(2009년 11월 기준 65%) 평시 전쟁억제력(연합 정보 및 위기관리 기능)이 많이 약화된 상태다.

그러면 어떻게 해야 하는가?

무엇보다도 정부(국방부)는 북한군의 무력도발 의지를 말살(抹殺)하는 방안을 추진해야 한다. 천안함 폭침은 분명 전쟁도발 행위다. 이에 상응하는 우리의 군사적 조치는 유엔헌장에서 인정한 자위권(自衛權, Right of Self-defense)이다. 자위권 행사에는 시한(時限)이 없다. 북한의 서해 비파곶 잠수함기지와 잠수함정을 폭파해야 한다.

이것이 적(敵)의 추가 도발을 막는 유일한 길이다. 이를 소홀히 하면 정상적인 국가도 국군도 더 이상 아니다. 그리고 해군은 대잠 전력이 턱없이 부족한 사정을 고려하여 소말리아해역 함정파견(구축함)과 2012년 환태평양훈련(RIMPAC) 참가(구축함, 잠수함 등)를 재고(再考)해야 할 것이다. 만시지탄(晩時之歎)이지만 지금이라도 해군력(인력과 장비) 증강에 힘써야 할 것이다.(konas)

김성만( 예비역 해군중장. 성우회/재향군인회 자문위원, 전 해군작전사령관)
번호 제목 작성자 올린날짜 조회수
311 김정일추종세력 '빨갱이'를 구분하는 다섯 가지 기준 [1] whiterose7 2011.11.13 2907
310 우리는 김진숙 '떼법'공화국에 살고있다. [1] whiterose7 2011.11.13 2382
309 주여! 언제 회복하시렵니까? [1] sahebada 2011.11.07 1957
308 [현장추적] 국가인권위원장과 로버트 박의 대화 [1] sahebada 2011.11.07 2127
307 영화<오늘> "제 용서가 사람을 죽였어요.." [1] whiterose7 2011.10.30 2461
306 그것은 "서울시민의 승리"가 아니다. [1] whiterose7 2011.10.29 2112
305 한반도 '유일 合法국가' 不定하다니 [1] whiterose7 2011.10.25 2213
304 안철수에 대해 우리 사회가 지금처럼 영웅대접하는 게 합당한가? [1] whiterose7 2011.10.25 2354
303 이런 나라를 보신일이 있는지? [3] youn47suk 2011.10.06 2602
302 나라가 두 나라로 남과 북으로 반으로 갈라진 나라를 보신일이 있는 분만 읽으세요. [1] youn47suk 2011.10.06 2592
301 (사)NK지식인연대 - 출판디자이너를 모집합니다. [1] jhisa 2011.10.04 2688
300 한나라당을 해체시켜야 나라가 바로선다 [1] chesed 2011.09.28 2104
독자마당 북한 잠수함정 무력도발에 대비해야 gurkhan 2011.09.27 2334
298 기민당 전광훈목사   최우선 과제는 '종북·좌파 척결'임을 전 목사는 숨기지 않았다. "정치·언론·학계를 막론하고 좌파들이 나라를 망치고 있다"며 "빨갱이들은 절대 타협할 수 없는 악의 세력 yangsech 2011.09.27 2461
297 김성욱 기자님의 여러기사와 칼럼에 대한 질문 [1] ktk421 2011.09.22 2152
296 좌익 主動의 복지 포퓰리즘이 만든 세계 경제 위기를 보고도... gurkhan 2011.08.09 2242
295 김성욱 기자님께 질문있습니다. [2] nazirite3 2011.07.30 3423
294 이대로 가면 자유대한민국은 망한다. 국민들이여 깨어나라 [3] chesed 2011.07.22 2664
293 www.ddanggul.com leam777 2011.07.20 2233
292 욕먹는 선각자들 gurkhan 2011.06.28 2491
[1] [2] [3] 4 [5] [6] [7] [8] [9] [10]  
이름 제목 내용
 
Search

세상 끝의 기도
말씀을 보내사 이 땅을 고치소서
9살 소녀는 팔리고 말하는 짐승들은 키..
북한군 코로나 사망자 속출 그리고 한국..
코로나19와 나라와 민족을 위한 기도문
끝에 몰린 평양의 발악과 남은 자의 기..
코로나, 두려움 그리고 새 하늘 새 땅
코로나19, 北쿠테타 촉발하나?



 1. 세상 끝의 기도
 2. 북한군 코로나 사망자 속출 그리고 한..
 3. 9살 소녀는 팔리고 말하는 짐승들은 키..
 4. 말씀을 보내사 이 땅을 고치소서


단체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성욱 ㅣ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Libertyherald.co.kr  All rights reserved    koreainjesu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