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티헤럴드 -libertyherald.co.kr-
   issue 예수께서 이 나라를 살리실 것이다. Up 최종편집: 12월11일(월) 12:52    

리버티헤럴드 > > 칼럼·시론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프린트 하기
썩은 살 도려내기
大地는 거대한 난쟁이처럼 병들어간다. 그러나...

1.
  한국전력공사 및 자회사 임직원이 납품업체로부터 이른바 ‘맞춤형 뇌물’을 받았다는 엊그제 검찰 발표는 충격적이다. 서울중앙지검 금융조세조사1부가 발표한 요지는 이렇다.
  
  <한국전력과 한전KDN, 한국수력원자력 임직원들이 전기통신장비 납품회사인 A사로부터 3억5,690만원의 금품을 받았다. 10명을 구속 기소하고 5명을 불구속 기소했다. 2006년 설립된 신생 회사인 A사는 이런 전방위 로비 덕분에 2008년부터 최근까지 총 412억 원어치 납품계약을 따냈다.>
  
  요약하면 3억5천 뇌물을 써서 412억 수주를 했다는 것이다. 수익률(?)로 따지면 일종의 115배 이득을 본 셈이다.
  
  2.
  사기 대출로 물의를 빚었던 ‘모뉴엘’. 이 회사는 허위로 위조한 수출채권을 활용해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공기업인 무역보험공사에서 신용보증(信用保證)을 받고 이를 통해 시중은행 10곳에서 3조4,000억 원을 대출받았다.
  
  역시 뇌물(賂物)이 동원됐다. 무역보험공사 조계륭 전(前) 사장(구속기소)은 모뉴엘 박홍석 대표로부터 9000만원의 뇌물을 받았고 두 명의 간부(불구속기소)는 朴대표로부터 각각 1800만원과 800여만 원 금품을 받았다. 이렇게 뿌린 검은 돈은 8억6,000만 원. 8억6000을 뿌려 3조4000을 거뒀으니 무려 3955배 수익률(?)이다.
  
  3.
  부패의 꽃은 세월호 참사다. 탈 많은 세월호가 계속 운항돼 온 데에는 관리기관, 이들을 다시 감독할 정계의 실력자 비호가 없다면 애당초 불가능한 일이었다. 유병언 일가가 저지른 1,793억의 횡령·배임. 나아가 97년 3,673억 금융권 피해를 입힌 뒤 부도난 ‘세모’가 노무현 정권 말기인 2007년 2월 법정관리를 끝내고 화려한 부활을 할 수 있었던 것도 든든한 뒤 배경이 있었기 때문일 것이다. 이미 망한 ‘세모’를 대신해 99년 청해진 해운이 “제주-인천 독점운항권”을 따내는 과정도 마찬가지. 유병언 일가가 금융권 41개 사에서 대출받은 3,747억 원도 부실대출·특혜대출로 봐야 한다.
  
  유병언 일가의 맘몬경영, 탐욕경영 배후에는 관계(官界), 정계(政界)의 든든한 빽이 있었고 이들은 뇌물로 견고한 삼각편대를 만들어 왔다는 것이 정설이다. 좌파와 철없는 자들은 지금도 “세월호 진상규명”을 떠들어 대지만, 정작 부정·부패의 핵인 여의도 정가(政街)에 대해선 한마디 언급도 하지 않는다. 야당이 만들어 준‘대통령 책임론’ 같은 정치공학적 선동구호를 외치며 그들도 속세에 물들어 가는 셈이다.
  
  4.
  썩은 물은 결국 국민이 마셔야 한다. 뇌물이 오가며 빚어진 온갖 불법과 부정은 천문학적 금융권 피해를 만들고 이는 혈세로 메우는 것이 흔하디 흔해진 부패의 알고리즘이다.
  
  부패는 또한 음란(淫亂)을 부른다. 수천 만 원, 수억 원 뇌물을 주고받는 과정은 당연히 접대(接待)로 이어진다. 하루 술값 기천 만 원 계산서가 쉴 새 없이 끊어진다. 최소 100만 명, 20~30대 여성의 14%에 달한다는 윤락여성도 이런 풍토에서 양산된다. 썩는 것이 몸뿐이 아니라 정신과 영혼이 돼 온 나라를 망조로 이끌고 만다.
  
  5.
  한국의 부패는 특히나 파괴적이다. 썩은 물이 고일수록 체제를 뒤집어엎자는 종북·좌익이 목청을 키우는 탓이다. 얼치기 좌파와 먹물들은 조국(祖國)이 가야할 위대한 통일의 비전엔 눈 감은 채 “반칙과 특권에 얼룩진 나라”라는 식상한 적색 구호를 외쳐댄다. 하지만 경제는 나쁘고, 반체제 선동엔 갈수록 대중의 힘이 실린다. 잘못하면 망해버린 월남이고 잘해봐야 망해가는 중남미 열도가 되는 건 아닐까? 대지(大地)는 거대한 난쟁이처럼 병들어간다.
  
  6.
  칡덩굴처럼 얽혀버린 대한민국의 탈출구, 유일한 혈로(血路)은 자유통일 뿐이다. 그러나 이 궁극의 성산(聖山)으로 대중의 마음을 모으기 위해선 ‘깨끗한 나라’를 만드는 부패척결 의지발동이 핵심이다. ‘깨끗한 나라’가 아니라 나라 자체를 뒤집어엎자는 종북·좌익의 태생적 한계와 천박한 위선을 깨는 것은 또 다른 핵심이다.
  
  결국 자유통일도 부패척결도 새 부대에 담겨질 새 술, 썩지 않은 새로운 인물을 통해서 가능할 것이다. 7천만 민족이 들이킬 생수의 근원을 마련할 위버멘쉬, 초인(超人)은 평양 발 급변의 소식과 함께 등장할 수밖에 없는 것이다.
  
  written by (사)한국자유연합 대표 김성욱
  
김성욱의 전체기사  
2015년 02월06일 00시07분  

전체 독자의견: 4 건
장완석
불구속 기소 이러니 도둑놈들이 득실거린다 부폐사범을 적발시 모조리 사형시키면 해결된다 몇놈만 그렇게 하면 바로잡을터인데 (2015년 02월06일 02시37분)
김영훈
어느순간  이런생각이 들어요 과도기 지금 이시점에 대한민국은 성장기를 말하면 과도기 진통을 겪고있고 누구도 예측할수 없는 힘든 나라인거같애 특히나 법인세 같은것도 사실은 옛날부터 올려야했죠 근데 과학기술발달 일자리감소 대기업사라짐미래는 볼때 등인구감소 노인증가 등 법인세적용하면 다도망가지 해외로 (2015년 02월06일 19시23분)
제보자
김성욱 대표님. 돌아온 저격수다와 새노래교회 화요회개중보 동영상, 한반도 마스터플랜 동영상 잘 봤습니다. 오늘은 통진당 강제해산 규탄 보도자료를 배포한 좌익 단체를 제보합니다.

http://go.jinbo.net/commune/view.php?board=cool&id=49485&page=2

위 보도자료는 흔해빠진 좌익단체의 성명 같습니다만..

이들은 홈페이지에 5대 정치원칙을 당당하게 공개해놨는데, 아래 링크에서 보시듯 그 첫번째 항목이 "자본주의 철폐와 사회주의 사회 건설"이며, 다섯 항목 하나 하나가 헌법과 법률에 위배될 소지가 있어 보입니다.

http://cwcp.jinbo.net/principle

이러한 집단주의(Collectivism)와 전체주의(Totalitarianism) 세력에 맞서는 애국우파·자유·보수진영의 분발이 절실합니다. (2015년 02월06일 22시30분)
제보자
김성욱 대표님.
오늘은 대북전단 날리기 운동을 악의적으로 비난하는 좌익진영의 글 두 편 제보합니다.

http://go.jinbo.net/commune/view.php?board=cool&id=49511&page=1

http://go.jinbo.net/commune/view.php?board=cool&id=49510&page=1

대한민국의 곳곳에서 이루어지는 좌익들의 "흡수통일 반대, 연방제통일 지지, 전단살포 반대" 여론전이 심각한 수준입니다. (2015년 02월08일 12시58분)
 
Search

통일의 모험이 쇠락과 멸망을 막는다
“북한, ICBM 완성…해상봉쇄로 수출..
한국민 상대로 한 北 “선전포고” 선동
해상차단...北붕괴냐 타협이냐
백악관 “군사행동 예고 않을 것...적들..
가드너 의원 "북한 핵보유 만으로도 임..
베이커 의원 “北막을 옵션 다양…김정은..
크루즈 의원 “北핵공격 막기 위해 군사..



 1. 통일의 모험이 쇠락과 멸망을 막는다
 2. 백악관 “군사행동 예고 않을 것...적..
 3. 한국민 상대로 한 北 “선전포고” 선..
 4. 북한해방과 자유통일이 대한민국의 목표
 5. 크루즈 의원 “北핵공격 막기 위해 군..
 6. 해상차단...北붕괴냐 타협이냐
 7. “북한, ICBM 완성…해상봉쇄로 수출..
 8. 베이커 의원 “北막을 옵션 다양…김정..
 9. 가드너 의원 "북한 핵보유 만으로도 임..
 10. "이스라엘 수도는 예루살렘" ...이제 ..


단체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성욱 ㅣ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Libertyherald.co.kr  All rights reserved    ohmykorea@para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