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티헤럴드 -libertyherald.co.kr-
   issue 예수께서 이 나라를 살리실 것이다. Up 최종편집: 6월29일(목) 12:16    

리버티헤럴드 > > 문화·예술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프린트 하기
韓國, 사기(詐欺) 범죄 '세계 1위'...일본 10배
하루 평균 668건의 사기 사건이 발생

검찰청 홈페이지에 공개되어 있는 <2015범죄분석> 통계자료를 보면 2014년 발생한 여러 사건 가운데 사기 사건이 모두 합쳐 24만4008건(일본의 10배)으로 나온다.
  
   하루 평균 668건의 사기사건이 발생하고, 이를 시간으로 따지면 2분9초마다 한 건씩 사건이 터진다는 의미다.
  
  최근 수년(2010년 20만5913건) 동안 사기사건은 꾸준히 증가해왔다.
  
  구체적으로 사기범죄 피해자의 성을 보면 남성이 65.3%, 여성이 34.7%이다. 피해자의 연령을 보면 41~50세가 24.3%로 가장 높고, 그 다음은 31~40, 51~60세가 각각 21.9%를 차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기수법도 다양했는데 기타사기(48.9%)를 제외하고 살펴보면 가짜속임(19.2%)이 가장 많았고, 그 다음은 매매가장(16.3%), 차용사기(10.5%) 등의 순이었다.
  
  사기범죄로 인한 재산피해액수를 보면 1000만원 이하가 23.9%로 가장많고, 그 다음이 100만원 이하로 27.2%를 차지했다. 한편 1억원 이하의 비율도 23.6%로 상당히 높은 비율을 차지했다.
  
  사기 사건의 검거율은 연평균 70% 수준에 그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살인ㆍ강도 등 강력범죄 검거율이 90%이상인 것과 비교하면 턱없이 낮은 수준이다. 범죄수익 회수율 역시 1%에도 못 미쳤다. 피해 금액을 한 푼도 회수하지 못한 사건도 15만6334건(64%)나 됐다.
  
  참고로 2013년 세계보건기구(WHO)가 발표한 '범죄 유형별 국가 순위'에서 한국은 사기범죄 세계 1위 국가였다. 2위는 멕시코, 3위는 남아공, 4위는 인도, 5위는 아르헨티나 순이었다.

 

* 기사 출처 : 조갑제닷컴

  
김필재(조갑제닷컴)의 전체기사  
2016년 08월28일 21시40분  

전체 독자의견: 1 건
ㅇㅇ
WHO 순위는 전체 범죄 대비 비율임. 원하는 논지를 위해 거짓말하는 기자들부터 반성하시지? 펀드빌더 정체나 밝히고. (2016년 09월01일 17시29분)
 
Search

“남·여학생 교복의 차이를 없앤다?”
통일의 키를 잡은 한국 교회
분단을 가를 천국의 열쇠
美, "美中 외교안보 대화서 대북압박 강..
트럼프, 웜비어 사망에 "북한 정권 잔혹..
美 국무부 "북한 비핵화해야 대화할 것"..
한국 대통령 특보 "北 핵실험 중단시, ..
트럼프 “웜비어 의식불명 정말 끔찍한 ..



 1. 분단을 가를 천국의 열쇠
 2. 통일의 키를 잡은 한국 교회
 3. “남·여학생 교복의 차이를 없앤다?”


단체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성욱 ㅣ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Libertyherald.co.kr  All rights reserved    ohmykorea@para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