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티헤럴드 -libertyherald.co.kr-
   issue 예수께서 이 나라를 살리실 것이다. Up 최종편집: 7월19일(목) 03:07    

리버티헤럴드 > > 북한·통일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프린트 하기
트럼프 “중국에 北여성 인신매매 근절 요청하겠다”
한국 정부가 외면한 북한 동족을 미국의 대통령이 도우려 한다. 부끄럽고 감사한 일이다.

미국의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2일 백악관에서 탈북자들을 만나고 있다.
미국의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2일 백악관에서 탈북자들을 만나고 있다.
ASSOCIATED PRESS
미국의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2일 백악관에서 탈북자들을 만나 북한 내 보편적인 인권 상황을 경청했다. 특히 북한 여성에 대한 인신매매에 심각성을 나타내고, 중국 정부에 이를 근절할 것을 강력히 요청하겠다고 말했다. 한국 정부가 외면한 북한 동족을 미국의 대통령이 도우려 한다. 부끄럽고 감사한 일이다. 아래는 RFA보도 내용이다.

보도에 노정민 기자입니다. 

미국의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2일, 백악관에서 탈북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북한 여성의 중국 내 인신매매에 대한 심각성을 우려하고 중국 정부에 근절을 촉구할 것을 약속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 자리에 참석한 관계자에 따르면 탈북자들의 사연을 청취한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의 참혹한 인권 상황을 잘 알고 있다”고 전제하고 “특히 한국에 정착한 탈북 여성 대부분이 인신매매의 피해자라고 하던데 21세기에 말이 되느냐?”며 중국 정부에 인신매매의 근절을 강력히 요구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또 트럼프 대통령은 탈북자들에게 북한 내 보편적인 인권 상황, 예를 들어 물은 제대로 나오는지, 전기와 배관 시설은 어떤지, 북한 주민이 기본적인 주거환경에서 살고 있는지 등에 관심을 나타내고, 인권 개선을 위해 미국이 어떤 역할을 했으면 좋겠는지를 물어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트럼프 대통령과 만난 탈북자는 “트럼프 대통령이 탈북자들과 일일이 악수와 포옹을 하고 격식 없이 대해줘서 고마웠다”며 “임기 1년을 맞아 북한 인권에 관심을 나타냈지만, 앞으로 남은 임기 동안에도 지속적인 목소리를 내주기를 당부했다”고 말했습니다.
 
특히 트럼프 대통령은 신년 국정 연설에서 소개한 탈북자 지성호 씨를 이날도 친구라고 부르며 친근감을 표시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또 트럼프 대통령에 앞서 탈북자들을 만난 허버트 맥매스터 국가안보회의 보좌관, 매튜 포틴저 아시아 담당 선임보좌관 등 백악관 국가안보회의의 관리들도 북한의 보편적인 인권 상황을 경청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특히 ‘북한의 주장대로 핵 개발이 계속되면 북한 주민을 잘 먹여 살릴 수 있는지’ ‘대북 압박이 계속되면 북한이 어떤 선전을 통해 주민을 설득할 것인지’등에 대해 관심을 나타냈다고 참석자는 덧붙였습니다. 

미국 내 인권단체 관계자는 트럼프 대통령이 신년 국정연설에서 탈북자 지성호 씨를 소개하고 탈북자들을 백악관에서 만나 이들의 의견을 경청한 것은 미국 행정부가 북한의 핵개발과 함께 인권 차원에서도 대북 압박을 병행할 것을 시사한다고 의미를 부여했습니다.
  
RFA의 전체기사  
2018년 02월05일 10시00분  


 
Search

美전문가들 “종전선언·평화협정, 군사위..
美상원 군사위 의원들 “종전선언, 북한 ..
시간·속도 제한 없는 북핵 협상, 장기화..
한국 “북한산 석탄 반입”…UN제재 위반
UN “북한 석탄, 한국서 환적”…석탄..
통일은 복음통일·예수통일 뿐이다
오늘 밤이라도 김정은은 쓰러진다
일본·프랑스 “북 비핵화 때까지 제재 ..



 1. 오늘 밤이라도 김정은은 쓰러진다
 2. 거짓말을 뱉는 자는 망할 것이니라
 3. 통일은 복음통일·예수통일 뿐이다
 4. UN “북한 석탄, 한국서 환적”…석..
 5. 일본·프랑스 “북 비핵화 때까지 제재 ..
 6. 美전문가들 “종전선언·평화협정, 군사..
 7. 美상원 군사위 의원들 “종전선언, 북..
 8. 시간·속도 제한 없는 북핵 협상, 장기..
 9. 한국 “북한산 석탄 반입”…UN제재 위..


단체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성욱 ㅣ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Libertyherald.co.kr  All rights reserved    ohmykorea@para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