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티헤럴드 -libertyherald.co.kr-
   issue 예수께서 이 나라를 살리실 것이다. Up 최종편집: 10월24일(일) 14:01    

리버티헤럴드 > > 북한·통일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프린트 하기
“김정은 시대는 끝났다!”
[충격!] 평양에 뿌려진 대규모 반체제 유인물


미국 공영방송 라디오프리아시아 특종 보도 내용인데요. 북한 평양시내에서 대량의 반체제 삐라(전단)살포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물론 이 삐라는 남쪽에서 날아온 게 아니라 북한 내에서 인쇄돼 뿌려진 것이라고 합니다. 평양은 전 세계 어떤 도시, 어떤 면에선 인류 역사 상 가장 살벌한 통제가 이뤄져 온 곳입니다. 김일성 왕조에 대한 저항은 연좌제로 소위 3족의 멸족을 뜻합니다. 헌데 이런 곳에서 대량의 삐라가 뿌려졌다는 것입니다!


게다가 이 삐라는 ‘김정은 시대는 끝났다’는 등의 내용이 들어가 있다고 합니다. 정말 어느 순간 북한 우상체제 붕괴가 산사태처럼 일어날지도 모르겠습니다! RFA보도 내용을 좀 더 인용해 보면 이렇습니다. 평안남도의 한 주민소식통은, 지난 14일 “며칠 전 평양에서 당국을 비난하는 삐라사건이 터져 사법당국이 일제조사를 벌이고 있다”고 전해왔습니다.


또 “당국에서는 삐라를 주운 주민들에게 그 내용에 대해 절대 함구할 것을 지시했지만 삐라살포 소식은 주민들 사이에 계속 확산되고 있다”고 RFA에 전했습니다. 소식통은 “지난 10일 평양시 외곽 사동구역에서 의문의 삐라사건이 발생해 지금 평양시내 분위기가 매우 어수선하다”며 “이 삐라는 주택가 등에 대량으로 살포돼 하얗게 널려 있었다.”고 증언했습니다.


이 소식통은 이어 “얼마나 많이 뿌렸는지 아예 새하얗게 떨어졌고, 인근 부대 군인들까지 동원돼 3일 동안 일일이 다 수거해 불태웠다”고 말했습니다. 평양의 또 다른 한 간부소식통은 “이번에 살포된 삐라는 예전에 남조선에서 뿌린 삐라와 달리 비닐종이가 아닌 저질의 조선종이에 인쇄된 것이어서 더 큰 파장을 일으키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또 “삐라의 내용은 ‘김정은 시대는 끝났다.’ ‘김정은을 위해 일하지 말고 자기 자신을 위해 살자.’ ‘우리(나라)는 개방해야 잘 살 수 있다’ ‘김여정은 악종’ 등 매우 예민하고 체제를 위협하는 구호들이 주를 이루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참고로 김정은의 여동생 김여정은 최근 더 험악해진 북한 내 숙청과 처형의 배후로 알려져 주민들 사이의 원한이 깊어지고 있다고 합니다.


가령 지난 해 12월 양강도 혜산 시에서 적발된 밀무역 사건으로 10명의 국경경비대 간부들과 하전사가 총살되고 9명의 주민은 무기징역, 그 가족들은 정치범수용소에 수감된 사건이 있었는데요. 이 처벌을 직접 지시한 것이 김여정이라고 합니다. 그러다보니 북한 내에서는 김여정을 惡女로 부르는 등 공분이 일고 있는데, 이번 삐라에도 유사한 내용이 들어가 있는 것이죠.


평양의 간부소식통은 이어 “과거에는 공공장소나 사람이 드문 건물 벽에 소위 최고 존엄과 체제를 비판하는 낙서사건이 발생한 적이 있지만, 대규모로 소위 반동적 삐라가 살포되는 것은 아주 이례적 사건”이라고 덧붙였습니다. 또 “지난 4월 사리원시와 인근 지역에도 출처불명의 삐라가 살포되는 사건이 터져 해당 지역의 사법당국에 비상이 걸렸다”고도 전했습니다. 요컨대 북한 전역에서 흉흉한 반체제 분위기가 번지고 있다는 것입니다.


물론 남한 정권과 대다수 남한 대형교회 그리고 미주 교포 교회들은 인도적 지원이라는 미명 아래 북한의 주민을 살리는 게 아니라 정권을 돕는 데만 천착합니다. 말은 인도적이라고 하지만, 이 지원은 수용소에 수감돼 있는 5만 명 이상의 지하 기독교인들과 20만 명의 죄 없는 수감자들을 지원하진 않습니다. 먹을 것이 없어 굶어죽는 어린 꽃제비들도 지원하지 않습니다. 정권에 밉보여 산간, 오지로 추방된 주민의 40%에 달하는 적대계층도 지원하지 않습니다.


인도적 지원을 한다는 이들은 북한 내 빵 공장, 국수공장을 짓고 또 영유아·임산부 지원을 한다며 물자를 줍니다. 그러나 그 물자가 정작 북한 충성계층의 영유아·임산부에게조차 사실상 가지 않고, 117만 명에 달하는 “북한군에 공급된다.”는 숱한 탈북자 증언과 직접적 또 간접적 증거를 보고 들은 뒤에도 계속 “북한을 돕자”고 합니다.


인도적 지원을 한다는 이들은 또 평양이 가짜교회 봉수·칠골 교회에 헌금하는 것은 물론 ‘고아원·영아원 그리고 무슨무슨 병원·학교 등 겨울철 난방비’랍시고 중국을 통해 송금을 합니다. 그러나 그 달러도 조선로동당 비자금 계좌에 보내져 핵무기·미사일 개발비로 사용된다는 국제사회 폭로가 나와도 계속 “북한을 돕자”고 합니다.


그러나 아무리 미혹된 이들이 몸부림을 친다고 해도, 하나님을 대적하는 김일성 우상의 폭정은 점차 금이 가고 있습니다. 국제적 고립과 코로나, 이로 인한 무역의 중단 그리고 끝이 없는 숙청과 처형의 공포 정치는 그나마 김정은 결사 옹위를 외치는 이들의 마음도 흔들고 있습니다. 지금 이 삐라 유포는 그 분명한 증거입니다.


하나님이 오늘도 일하고 계시기 때문입니다. 21세기에 19세기 조선시대 같은 쇄국과 가난, 죽음이 번지는 북한 땅이지만, 조선왕조가 무너진 것처럼, 김씨왕조도 어느 순간 복음과 자유에 의해 먼지처럼 무너질 것을 믿습니다. 예레미야 50장31절 말씀입니다.


주 만군의 여호와의 말씀이니라 교만한 자여 보라 내가 너를 대적하나니 너의 날 곧 내가 너를 벌할 때가 이르렀음이라. 교만한 자가 걸려 넘어지겠고 그를 일으킬 자가 없을 것이며 내가 그의 성읍들에 불을 지르리니 그의 주위에 있는 것을 다 삼키리라(렘 50:31-32). 


만군의 여호와께서 이와 같이 말씀하시니라 이스라엘 자손과 유다 자손이 함께 학대를 받는도다 그들을 사로잡은 자는 다 그들을 붙들고 놓아 주지 아니하리라. 그들의 구원자는 강하니 그의 이름은 만군의 여호와라 반드시 그들 때문에 싸우시리니 그 땅에 평안함을 주고 바벨론 주민은 불안하게 하리라(렘 50:31-34)


하나님. 여호와를 대적하는 교만한 자들을 이제는 벌하여 주옵소서. 그들이 걸려 넘어져 일으킬 자가 없게 하시고 저 성읍의 우상들이 하늘의 불에 타게 하옵소서. 만군의 여호와여! 학대받는 북한의 지하교인들과 가련한 백성의 ‘강한’ 구원자가 돼 주옵소서. 주님께서 싸워주시어 북한 땅 전역에 평안함을 주시어 이제는 여호와의 성읍으로 평양을 회복해 주옵소서. 주님의 계획을 속히 이루어 주옵소서. 예수 그리스도 이름으로 기도했습니다. 아멘.

  
김성욱의 전체기사  
2021년 05월24일 02시11분  


 
Search

이런 멋진 정치인을 지지합니다
안철수의 독한 말 “이 사람은 조커”
“왜군을 몰아낸 이순신 장군”이라고 높..
BTS가 왜 거기서 나와
민주당 내홍(內訌)
교회를 공격하는 슈퍼맨
이재명, 대장동 공문에 10차례 서명
트럼프를 오징어게임 악당에 비유한 억지



 1. 최악의 드라마 오징어게임과 종말 그리..
 2. 민주당 내홍(內訌)
 3. 교회를 공격하는 슈퍼맨
 4. 신학대학원에 등장한 퀴어 예수
 5. 이재명, 대장동 공문에 10차례 서명
 6. 청와대의 북한 공작원
 7. 전기봉 맞는 한국인·쇠사슬 맞는 위구..
 8. 트럼프를 오징어게임 악당에 비유한 억..
 9. 윤석열과 역술인
 10. 엽기적인 그녀


단체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성욱 ㅣ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Libertyherald.co.kr  All rights reserved    koreainjesu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