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티헤럴드 -libertyherald.co.kr-
   issue 예수께서 이 나라를 살리실 것이다. Up 최종편집: 10월24일(일) 14:01    

리버티헤럴드 > > 자유통일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프린트 하기
희망의 理由
"북한주민은 동물이 아닙니다. 그들은 식량이 없어서 죽는 게 아니라 自由(자유)와 生命(생명)이 없어서 죽습니다"

記者는 이 나라 희망과 절망의 變曲點(변곡점)을 오가고 있다. 지방의 한 기독교컨퍼런스에 불려가 400여 명을 대상으로 『자유통일』을 강연했다.
 
 
『김정일이 빼돌리는 식량 얼마 던져주곤 外飾(외식)하지 마십시오. 북한주민은 動物(동물)이 아닙니다. 그들은 식량이 없어서 죽는 게 아니라 自由(자유)와 生命(생명)이 없어서 죽습니다. 「신앙의 자유」가 없는 북한에 쌀이나 비료만 주면 된다는 생각은 그들을 동물원 원숭이 정도로 여기는 것입니다. 북한 동포 2300만이 지금도 울면서 찾는 것은 自由(자유)입니다. 生命(생명)입니다. 왜 그들에게 자유와 생명을 주려는 생각은 하지 않습니까?』
 
 『김정일과 김일성의 악행으로 죽어나간 한민족이 700만 명입니다. 원수를 사랑하라고 말씀하십니까? 죄 없는 자들의 피를 땅에 쏟는 殺戮(살육)이 가장 큰 犯罪(범죄) 중 하나임을 모르십니까? 성경 어느 구석에 殺戮者(살육자)와 손잡으라 하던가요? 악마적 악행에 寬容(관용)하고 妥協(타협)하고 한 걸음 더 나가 편드는 것이 罪惡(죄악)인 줄 모르십니까? 어째서 또 다른 罪惡(죄악)에 성경을 인용합니까?』

 
 한반도에서 벌어지는 대결은 좌파와 우파의 좁은 싸움이 아니다. 진실과 거짓, 빛과 어둠 사이의 거대한 전쟁이다. 감사하게도 진실과 빛의 편에 선 記者는 요즘 「오늘이 마지막 강연」이라는 기분으로 壇(단) 위에 오른다. 실제 정부 쪽 사람들이 모인 강연 자리에서 한나라당을 성토한 뒤 인사도 못 받고 나왔고, 친북성향 군부대 간부를 비판한 뒤 군부대 강연이 끊겼다. 그러나 진실과 빛에 주린 또 다른 이들은 記者를 찾는다.
 
 얼마 전, 탈북여성 이야기에 키득대는 애들을 보면서 비통해했다. 그러나 오늘 또 다른 모임에선 더 많은 청년들이 북한의 해방과 구원, 자유통일을 『아멘』으로 합창했다. 『대한민국은 절대로 망하지 않는다』, 『북한정권은 반드시 교체된다』, 『2300만 동포는 해방된다』, 『자유통일은 시간의 문제일 뿐이다』 記者는 목청을 높였고 청중은 환호했다. 두 팀을 연속해 강연한 탓에 시간은 6시간 가까이 흘렀다. 듣는 이들의 요구로 중단할 수도 없었다. 속옷 까지 땀으로 젖었고 내려온 후에는 사람들이 몰려들었다. 몇은 울었고 몇은 환하게 웃었다.
 
 자유통일이라는 예언적 블록을 또 하나 쌓은 뒤 술 취한 듯 서울 행 버스에 올랐다. 시골의 밤공기가 시원스러웠다.
  
김성욱의 전체기사  
2010년 07월28일 23시00분  


 
Search

이런 멋진 정치인을 지지합니다
안철수의 독한 말 “이 사람은 조커”
“왜군을 몰아낸 이순신 장군”이라고 높..
BTS가 왜 거기서 나와
민주당 내홍(內訌)
교회를 공격하는 슈퍼맨
이재명, 대장동 공문에 10차례 서명
트럼프를 오징어게임 악당에 비유한 억지



 1. 최악의 드라마 오징어게임과 종말 그리..
 2. 민주당 내홍(內訌)
 3. 교회를 공격하는 슈퍼맨
 4. 신학대학원에 등장한 퀴어 예수
 5. 이재명, 대장동 공문에 10차례 서명
 6. 청와대의 북한 공작원
 7. 전기봉 맞는 한국인·쇠사슬 맞는 위구..
 8. 트럼프를 오징어게임 악당에 비유한 억..
 9. 윤석열과 역술인
 10. 엽기적인 그녀


단체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성욱 ㅣ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Libertyherald.co.kr  All rights reserved    koreainjesu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