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티헤럴드 -libertyherald.co.kr-
   issue 예수께서 이 나라를 살리실 것이다. Up 최종편집: 9월9일(토) 17:10    

리버티헤럴드 > > 이념분석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프린트 하기
2013년 종북세력의 동향 및 전망
민족해방 민주주의의 실체

북한은 남조선혁명을 전국적 범위에서의 혁명완수를 위한 지역혁명(地域革命)으로 간주해 그 성격을 민족해방 인민민주주의혁명’(NLPDR)으로 규정하고 있다.

 

민족해방 인민민주주의혁명의 주요 내용은 남조선 혁명은 남한의 혁명세력이 주체가 되어 수행해야 한다는 일종의 지역혁명론으로서 우선 1단계로 남한에서 민족해방 인민민주주의혁명을 수행한 다음, 2단계로 사회주의 혁명을 진행시킨다는 단계적 혁명론이다.

 

북한이 이처럼 지역혁명론을 주장하게 된 배경은 6·25전쟁 이후 분단이 장기화됨으로써 남북한의 상반 된 정치·사회체제가 고착화되고 무력적화통일이 점점 어려워질 것 이라는 인식에서 비롯됐다. 흔히 NLPDR 이라고 불리는 '민족해방 인민민주주의혁명노선은 남 한혁명의 성격과 임무를 다음과 같이 규정하고 있다.

 

남조선혁명은 제국주의 침략세력과 그와 결탁한 지주·매판자본가·반동관료배들을 한편으로 하고 남조선의 노동자·농민·인텔리·청년학생을 비롯한 각계 각층 인민들을 다른 편으로 하는 두 세력 사이의 모순에 의해 생긴 反帝·봉건 민주주의혁명이며, 전체 조선혁명의 중요한 구성부분이다.

 

남조선혁명은 제국주의 침략자들을 반대하는 민족해방혁명인 동시에 美帝의 앞잡이들인 지주·매판자본가·반동관료배들과 그들의 파쇼통치를 반대하는 인민민주주의혁명 이다.

 

남조선혁명의 대상은 제국주의자들을 비롯, 지주·매판자본가·반동관료배들이며 남조선혁명의 동력은 노동계급과 농민·진보적 청년학생·지식인·애국적 군인·일부 애국적 민족 자본가들과 소자산계급이다.

 

남조선혁명의 기본임무는 美帝의 식민지통치를 청산하고 남조선사회의 민주주의적 발전을 보장하며 북반부의 사회주의 역량과 단합하여 나라의 통일을 달성하는 데 있다.

 

김일성은 위와 같은 민족해방 인민민주주의혁명 전략에 따른 구체적 전술로 反美·救國통일전선의 구축 정치투쟁과 경제투쟁, 합법(合法)-합법투쟁과 합법투쟁, 폭력투쟁과 폭력투쟁 등 투쟁에서의 배합의 원칙 대중의 정서와 수준에 걸맞은 대중적인 투쟁방법, 창조적이고 다양한 투쟁형태 등을 강조했다.

 

국내 종북좌파 2대 계파 : ‘NL주사파‘PD

 

북한의 민족해방 인민민주주의혁명노선은 민족해방 민중민주주의로 명칭만 바뀌어 1986년을 전후해 주사파(主思派)를 중심으로 남한 운동권에 광범하게 받아들여져, 1987년 소위 민주화투쟁1988~1989통일투쟁의 기본방침이 됐다. 현재 NLPDR노선은 민족해방을 중시하는 NL주사파와 민중민주주의를 더 중시하는 PD파로 나뉘어져 있다.

 

최초의 주사파(국내 운동권세력의 90% 차지) 조직은 19864월 서울대에서 결성된 自民鬪’(자민투: 반미 자주화반파쇼 민주화투쟁위원회)라는 ()공개 학생 조직과 그 상부조직인 구국학생연맹(구학련)이다. 이들은 북한의 남조선혁명론과 일치하는 NLPDR을 조직의 지도이념으로 삼았다.

 

현재 활동중인 대표적 조직으로는 한국대학총학생회연합(한총련) 집행부와 이의 대체 조직인 6·15공동선언실천청년학생연대(청학연대), 범청학련(조국통일 범민족청년학생연합) 남측본부, 조국통일범민족연합(범민련) 남측본부, 6·15공동선언실천 남측위원회, 평화와 통일을 여는사람들(평통사), 민주노동자전국회의 및 從北통일전선체격인 한국진보연대, 민생민주평화통일주권연대(민권연대) 등이다.

 

PD파는 민중민주주의혁명파라는 의미로 PDR (People's Democratic Revolution)론에 의해 남한을 사회주의화 하려는 세력을 지칭한다. PD파는 매우 복잡하게 분파되어 있는데, 크게 제독PD’(反帝·독점 민중민주주의혁명파)제파PD’(反帝·파쇼 민중 민주주의혁명파)로 나누어진다.

 

현재 제독PDNL주사파에는 못 미치지만 상당수의 세력이 학원계와 노동계·문화예술계·학계 등에 포진해 있다. 대체로 남한 혁명운동의 실천영역에서는 주사파가 확고한 헤게모니를 장악하고 있고, 사회주의이론을 연구·토론하는 영역에서는 PD파가 상대적으로 우세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합법적 영역에 진출해 있는 정도에 있어서 주사파가 PD파를 크게 압도한다고 말할 수 있다.

 

다만 PD파는 대학사회나 사회단체 등에 주로 진출해 있고 나머지 분야에서는 진출이 부진하다. 이유는 이들의 사회주의 입장이 노골적으로 드러나기 때문이다. PD파의 정계진출은 群小政黨(군소정당)에 많고 유력정당에는 전향가능성이 농후한(그러나 혁명노선을 포기했는지 여부가 불확실한 상태에 있는) PD파 인사들이 진출해 있는 정도이다. 현재 활동중인 PD파 조직을 들면, 대중조직으로 노동자의 힘, 한국노동이론정책연구소(한노정연), 학생운동체로는 학생행동연대 (SAS), 인권의정치학생연합(인학련), 대학생사람연대 등 이 있다.

 

남한 공산화를 위한 從北세력 전략-전술

 

남한 내 從北 左派세력은 북한의 對南선동 핵심 슬로건인 자주-민주-통일(自民統)을 기반으로주한미군철수 (자주)남한 내 인민민주주의정권 창출(민주)북한식 연방제 공산화 통일(통일)이라는 전략목표 달성을 위해 다양한 전술을 구사하고 있다.

 

從北 左派세력의 혁명전술은 정세의 유불리(有不利) 에 따라 간조기-침체기-앙양기-만조기 등 4단계로 나뉘 어져 있다. 간조기, 즉 공산혁명이 불리할 때는 퇴각 및 타협전술을 쓴다. 상황이 조금 나아졌을 때는 침체기로 이때는 대열정비와 역량비축에 나선다. 앙양기에 들어 서면 간을 보듯이 기습적인 시위를 벌여 전면공격’(대대 적 폭동)의 호기를 노린다. 앙양기의 역량 계산으로 승산이 있다고 판단되면 만조기에 접어들어 대대적인 폭동 및 테러를 자행한다.

 

從北 左派세력은 또 위의 전() 단계(간조기-침체기-앙양기-만조기)와 병행해서 다양한 통일전선전술을 구사한다. ‘통일전선전술은 공산주의자들이 광범위한 대중적 지지를 동원할 필요가 있거나 자신들의 세력을 크게 보이도록 하고 강대한 공통의 적에 맞서는 등, 당장의 목적 달성을 위해 적대적인 세력과도 일시적으로 연합하는 전술을 지칭한다. 종북진영 단기과제 : 대선(大選) 부정선거 의혹, 정부 시위 기폭제로 활용

 

박근혜 새누리당 대선후보의 당선이후 從北 左派 세력은 대열정비와 더불어 혁명역량을 축적 중이다. 從北 左派 단체 가운데 가장 먼저 ‘2013년 투쟁과제를 내놓은 단체는 민생민주평화통일주권연대’(이하 민권연대) 이다. 이 단체의 공동대표 윤기진은 범청학련남측본부 (利敵단체) 의장 출신이다. 범청학련남측본부는 이적(利敵)단체 한총련이 자신들의 상급 단체로 부르는 조직으로 주축멤버는 한총련 출신 선배들과 한총련 소속 학생들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민권연대는 지난 114<2013 정국전망과 진보진영 의 과제>라는 제목의 문건을 통해 박근혜 정권은 집권초기부터 심각한 어려움에 빠지게 될 것이다. 이명박 정권 출범 석 달 만에 소고기 수입을 반대하는 대규모 촛불시위가 촉발되었는데, 그 기록을 박근혜 정권 이 깰지도 모른다면서 마치 광우병 촛불폭동을 준비라도 하고 있는 듯한 발언을 했다.

 

이와 관련해 민권연대는 18대 대선 전날인 20121218긴급호소문-부정선거를 철저히 대비해야 한다는 제목의 성명을 발표했다. 민권연대는 당시 성명에서 이번 대선에서 벌써부터 관권·탈법·불법 부정선거 의혹들이 쏟아지고 있다”, “재외국민투표에서 발생한 탈법-불법 행태도 매우 심각하다”, “부재자 투표 역시 심상치 않다면서 수사당국에 의해 100퍼센트 확인 되지도 않은 여러 의혹들을 제기했다.

 

선거 이후인 20121229일 발표한 성명에서는 아예 제목을 ‘18대 대통령 선거를 마치고 나서 :

  
김필재(편집위원)의 전체기사  
2013년 02월20일 12시27분  


 
Search

예수를 만난 이상재와 義人의 고난
북한의 최종목표는 미북(美北) 평화협정
“우간다 체류 北 공군 교관 19명 전원 ..
美국무부 "대북(對北) 압박, 시간 걸리..
지하교인이 북한의 지도자가 되는 날
원유 수출금지 "中 반대로 성사 미지수..
“김정은이 전쟁을 구걸하고 있다”
농촌 주민 다수 “가뭄으로 올해 농사 망..





단체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성욱 ㅣ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Libertyherald.co.kr  All rights reserved    ohmykorea@para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