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티헤럴드 -libertyherald.co.kr-
   issue 예수께서 이 나라를 살리실 것이다. Up 최종편집: 2월15일(수) 04:34    

리버티헤럴드 > > 이념분석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프린트 하기
이상돈, 천안함 침몰 원인은 "선체 피로"(?)
박근혜 의원이 영입한 이상돈 교수의 천안함 사태 분석


박근혜 의원이 한나라당 비상대책위원으로 영입한 이상돈 중앙대 교수는 북한에 의한 천안함 폭침 사건 발생 당시 우리 軍의 은폐 가능성을 제기했던 인물이다.

 

해군장교 출신의 李교수는 천안함 폭침 발생(2010년 3월26일) 이후인 지난 해 4월4일 <천안함에 대한 MBC보도>라는 제목의 칼럼에서 4월3일자 MBC 9시 뉴스 보도를 인용, “(천안함이 침몰한) 3월26일 밤 9시15분에 천안함에 어떤 일이 벌어져서 긴급하게 육지(백령도) 방향으로 향하다가 함정이 두 쪽으로 절단되어서 침몰했다”고 주장했었다.

 

李교수는 특히 “MBC가 밝혀낸 사실은 ‘건전한 상식’에 부합한다”면서 다음과 같이 말했다.

 

“MBC 뉴스는 9시15분에 어떤 상황이 있었다는 데 대해 결정적인 증거를 제시했다고 생각된다. 그 상황이 어뢰 피격 같은 것으로 볼 수는 없다는 것이다. 함장 등 함정의 지휘부가 아무리 작은 어뢰라도 어뢰에 피격된 것을 모른다는 것은 내 상식으로는 이해가 되지 않는다. 군은 적의 공격을 가상해서 대비훈련을 하기 때문이다. 북한 잠수정이 귀신처럼 침투해서, 항해 중인 아군 함정의 하부에 귀신처럼 어뢰를 발사해서, 귀신처럼 수중 폭발을 일으켜서, 함정을 칼로 자르듯이 두 동강 냈다는 주장은 아무리 이해를 하려고 해도 좀 그렇다.”

 

설상가상(雪上加霜)으로 李교수는 천안함의 구체적인 제원을 언급하며 ‘선체피로 가능성’, ‘정비 문제’ 등을 제기하며 함정 침몰과 관련, 상상의 나래를 펼쳤다. 특히 천안함이 과잉무장으로 피로파괴 됐다는 식의 분석에서는 실소를 금하지 않을 수 없다. 李교수는 문제의 칼럼 어디에도 천안함 사건이 북한에 의한 폭침일 가능성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사고 후 천안함의 제원을 훑어보았는데, 1000톤급 군함에 폭뢰, 어뢰, 하푼 미사일까지 갖추고 있어서 놀랐다. 그 정도 무장이면 2000톤급 프리게이트와 다를 것이 없기 때문이다. 즉 함미 쪽에 무장이 너무 많은 것이다. 그렇다면 원래의 설계 기준을 넘는 무장을 해서 선체에 피로가 생겼을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 군 당국은 이 같은 ‘건전한 상식’에서 제기하는 의문에 대해 무조건 ‘정비를 잘했다’고 주장하는데, 그렇다면 생존한 천안함 대원들과 2함대의 정비 책임자들이 공개적으로 증언해야 할 것이다.”

 

李교수는 문제의 칼럼에서 말미에서 “MBC 보도에 의하면, 누군가 진실을 호도(糊塗)한 것이 분명하다. ‘진실’을 또다시 자유언론과 집단지성이 밝혀낸다면 정부의 신뢰는 어떻게 될 것인가”라며 정부와 軍의 사건 은폐 의혹을 제기했다.

 

한편, 李교수는 북한에 의한 천안함 폭침 1주기인 지난 3월 김호기 연세대 사회학과 교수와 함께 ‘이상돈-김호기의 대화, 천안함 1년, 대북정책’이라는 제목으로 <경향신문>과 인터뷰를 했다. 당시 인터뷰에서 李교수는 천안함 문제에 대해서는 아예 언급하지도 않았다.

 

이것이 바로 李교수가 줄곧 주장해온 ‘건전한 상식(?)’의 한계이다. 문제는 이 같은 수준의 분석 능력 밖에 없는 인물이 한나라당 비상대책위원으로 영입됐다는 점이다. (계속)

 

김필재(金泌材) spooner1@hanmail.net

 

[관련자료] 아래는 이상돈 교수의 글 전문.

제목: 천안함에 대한 MBC 보도

 

어제(3일) MBC 9시 뉴스는 천안함 침몰의 수수께끼를 풀어주었다고 생각된다. 3월 26일 밤 9시 15분에 천안함에 어떤 일이 벌어져서 긴급하게 육지(백령도) 방향으로 향하다가 함정이 두 쪽으로 절단되어서 침몰했다는 것이다. MBC가 밝혀낸 사실은 ‘건전한 상식’에 부합한다.

 

정부가 천안함 사건을 다룬 자세는 그 자체가 의혹투성이다. 생존한 대원들을 국군수도병원으로 집단수용한 것부터가 이해하기 어렵다. 당국은 정신적 충격을 격리 이유로 들지만 참으로 이상한 일이다. 그렇다면 타이타닉에서 살아 나온 사람들도 모두 격리했어야 한다는 이야기가 된다. 이번 사건은 생존자들의 진술이 진실을 푸는 열쇠다. 잠수함이 침몰해서 대원이 전원 사망했다면 이런저런 억측이 있겠지만, 이렇게 생존자가 많다면 진실을 밝히기는 쉬운 일이다.

 

정부 발표는 너무 말이 바뀌고, 무슨 말인지 이해가 안 되는 부분이 많아서 혼란을 가중시켰다. 해군에서 발생한 사건인데, 브리핑하는 당국자는 항상 국방장관과 합참 장성인 점도 이상하다. 당사자인 해군이 할 말을 가로 막는 느낌마저 든다. 같은 군인이라고 육군은 해군과 함정을 잘 알지 못한다. 육군 장성보다 함정에 근무했던 수병이 배에 대한 상식이 더 풍부할 것이다. 당국 브리핑에서 해군이 사라진 것부터가 의심을 사기에 충분하다.

 

MBC 뉴스는 9시 15분에 어떤 상황이 있었다는 데 대해 결정적인 증거를 제시했다고 생각된다. 그 상황이 어뢰 피격 같은 것으로 볼 수는 없다는 것이다. 함장 등 함정의 지휘부가 아무리 작은 어뢰라도 어뢰에 피격된 것을 모른다는 것은 내 상식으로는 이해가 되지 않는다. 군은 적의 공격을 가상해서 대비훈련을 하기 때문이다. 북한 잠수정이 귀신처럼 침투해서, 항해 중인 아군 함정의 하부에 귀신처럼 어뢰를 발사해서, 귀신처럼 수중 폭발을 일으켜서, 함정을 칼로 자르듯이 두 동강 냈다는 주장은 아무리 이해를 하려고 해도 좀 그렇다.

 

그렇다면 답은 평소에 물이 샜던 천안함에 누수 현상이 급격히 일어나서 육지(백령도)를 향해 급히 가다가 선체가 두 동강 났다는 것이 된다. 1000톤급 함정이 접안시설도 없는 육지를 향해 거의 직선으로 그렇게 가까이(2.4 Km) 항해하는 경우란 상상하기가 어렵다. 백령도 주민들은 초계함이 그렇게 육지 가까이 온 적이 없었다고 한다. 이에 대해 국방장관은 열 몇 번 항해한 적이 있었다고 주장하는 것도 이상한 일이다. 천안함이 백령도를 향했을 때 과연 시속 몇 노트로 항해하고 있었는가는 사고 발생 직후에 당연히 밝혔어야 하는 부분인데, 군 당국은 그것에 대해 침묵했다. 사고 당시 함정의 속력이 군사비밀이라는 주장은 납득하기 어렵다.

 

MBC 보도가 있기 전에 추론으로서 ‘침수 -> 함정 절단’이란 결론을 내린 주장이 인터넷 게시판에 여러 건 올라와 있었다. 3월 31일에 다음 아고라에 올린 글에서 어느 항해사는 천안함이 금속피로로 두 동강 날 수 있음을 주장해서 큰 호응을 얻었다. 군 복무를 한 네티즌들이 올린 많은 글은 정부 주장에 허점이 많음을 알게 해 주었다.

 

멀리 갈 것도 없이 이 사이트의 ‘토론광장’도 그런 역할을 했다. 몇몇 분들이 천안함 사건을 둘러싼 의혹에 대해서 글을 올려 주었다. 나 자신도 3월 31일 이른 아침에 ‘천안함은 구조적 실패?’(토론광장 1051호)라는 글을 올렸는데, 천안함에 나중에 무장을 추가해서 선박 구조에 문제를 일으켰을 가능성을 언급했다. 추론에 불과함으로 가설을 제기하고, 의견을 물어본 것이었다.

 

나는 군 복무를 해군에서 해서 해군과 함정에 대해 관심과 애정이 있는 편이다. 사고 후 천안함의 제원을 훑어보았는데, 1000톤급 군함에 폭뢰, 어뢰, 하푼 미사일까지 갖추고 있어서 놀랐다. 그 정도 무장이면 2000톤급 프리게이트와 다를 것이 없기 때문이다. 즉 함미 쪽에 무장이 너무 많은 것이다. 그렇다면 원래의 설계 기준을 넘는 무장을 해서 선체에 피로가 생겼을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다. 군 당국은 이 같은 ‘건전한 상식’에서 제기하는 의문에 대해 무조건 ‘정비를 잘했다’고 주장하는데, 그렇다면 생존한 천안함 대원들과 2함대의 정비 책임자들이 공개적으로 증언해야 할 것이다.

 

MBC 뉴스가 밝혀낸 바에 의하면, 천안함은 9시 15분에 급박한 상황을 맞았는데, 그것은 전투상황은 아니었다. 전투배치를 명령했다면 대원들은 구명조끼를 입었을 것이나, 그런 일은 없었다. 당시 몇몇 대원들은 휴대폰으로 통화를 했고, 샤워를 하던 대원도 있었다. 그들은 비상이 걸렸다고 이야기 했다는데, 이는 전투배치가 아닌 비상이 걸렸다는 의미가 된다. 그렇다면 다음과 같은 해석이 가능하다.

 

천안함 함장은 침수 같은 선체 이상을 보고 받고 육지를 향해서 항해하도록 명령한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불과 10분 만에 천안함은 갑자기 두 쪽이 나서 함미는 갈아 앉고 함수 쪽 선체는 기울어지기 시작한 것이다. 사고 당시 함장은 함장실에 있었다고 하니, 아마도 함장이 함장실에서 인터폰으로 지시를 내리고 함교(브리지)로 올라가려고 하는 순간에 배가 갈라졌을 것이다.

 

 당시 함교에 있던 항해당직자들은 모두 생존한 것으로 파악되고 있어 이들은 당시 상황을 잘 알고 있을 것이다. 함교에서 내린 지시에 따라 엔진을 운영했던 기관부 대원들은 선체와 함께 침몰했고, 이들은 침몰 당시 사망했을 가능성이 높다. 함장이 곧바로 이함(離艦) 명령을 내렸다면 인명 피해는 없었을 것이나, 너무나 창졸간에 발생한 일이었고 함장이 군함을 포기하기는 쉽지 않다. 함미 부분에 있던 대원들이 순식간에 사망했다고 판단했다면, 함미 부분을 긴급하게 수색해야 할 당위성은 줄어든다. 고(故) 한 준위도 함미가 아닌 함수 부분을 탐색하다가 순직했다.

 

새떼를 오인했다는 76밀리 포 사격은 상황을 오해한 데서 비롯된 것일 수 있다. 만일에 그것이 사건을 은폐하기 위함이었다면 그야말로 국기(國基)를 흔드는 중차대한 일이기에 그럴 리는 없다고 생각된다. MBC 보도에 의하면, 누군가 진실을 호도(糊塗)한 것이 분명하다. ‘진실’을 또다시 자유언론과 집단지성이 밝혀낸다면 정부의 신뢰는 어떻게 될 것인가.

  
김필재의 전체기사  
2011년 12월29일 17시59분  

전체 독자의견: 5 건
비데
여러말 할것 없어요.
이런 ㄱ ㅅ ㄲ를 비데위에 넣은
바그네가 ㅁ ㅊ ㄴ 이예요.
끝. (2011년 12월30일 04시20분)
게상돈
이너미야말로 진짜
신체 피로한 너미다. (2012년 01월01일 14시55분)
박의원이대안
그네는 이번 비데 보니까
틀려먹었어요
가망 없어요.
우익에서 일치단결해서
박선영의원을 대통령 만들었으면 좋겠습니다.
올바르고 용감하신 분이라 생각합니다.
(선동이가 난동부릴때 남자 국개의원들도 눈치보는라
아무말 못할때 말한이가 박의원이죠)
이회창씨는 뭐하는지 모르겠어요
자기당에 인물이 있는것도 모르나??? (2012년 01월01일 15시00분)
남포동
분명히해야할것은 박근혜의원이 절대로 보수주의자가가아니라는것이다!
철저히 검증해야할 여자이다! 박정희전대통령과다르다! 환상에서깨어야만한다!
그렇치앓으면 뒤통수맞는다!이나라에는 애국보수정당이없을 명심해야만한다!
잇다면 애국보수세력을봉으로알고 자칭보수정당이라하며이용해먹고사기치는모리배몰염치정당밖에없다 (2012년 01월05일 08시46분)
zxczxc
http://www.official49eronlineshop.com/nike-donte-whitner-jersey           Donte Whitner Jersey
http://www.official49eronlineshop.com/nike-frank-gore-jersey           Frank Gore Jersey
http://www.official49eronlineshop.com/nike-isaac-sopoaga-jersey           Isaac Sopoaga Jersey
http://www.official49eronlineshop.com/nike-joe-staley-jersey           Joe Staley Jersey
http://www.official49eronlineshop.com/nike-justin-smith-jersey           Justin Smith Jersey
http://www.official49eronlineshop.com/nike-kendall-hunter-jersey           Kendall Hunter Jersey
http://www.official49eronlineshop.com/nike-mario-manningham-jersey           Mario Manningham Jersey
http://www.official49eronlineshop.com/nike-michael-crabtree-jersey           Michael Crabtree Jersey (2013년 01월29일 15시34분)
 
Search

지저스웨이브 강령 : Doctrine 12(디..
지저스웨이브 결단 : Resolution 6(..
지저스웨이브 비전선언문
수키킴의 봉수교회 체험 증언
세계관 전쟁과 풍산개
“무력 통일 불사” 결의한 시진핑
‘조지스트’들은 희년제도를 곡해하고 있..
삼성을 노조가 경영한다고요?





단체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성욱 ㅣ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Libertyherald.co.kr  All rights reserved    koreainjesu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