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티헤럴드 -libertyherald.co.kr-
   issue 예수께서 이 나라를 살리실 것이다. Up 최종편집: 5월29일(수) 12:35    

리버티헤럴드 > > 정치·사회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프린트 하기
사람은 사람답고, 개는 개다워야
주부가 되기 전에 사람이 돼야 국회의원이 되기 전에 인간이 돼야죠.

사람 사는 세상이 왜 이렇게 어지러운가 하면 사람이 사람답게 굴지를 않기 때문입니다. 개 구실을 제대로 못하는 개가 간혹 나타나지만 개는 지난 2,000년 동안 마땅히 해야 할 일을 제대로 감당한 것으로 여겨집니다. 낯선 사람이 대문 가까이 오면 짖어댑니다. 뒷문을 따고 도둑이 들어오면 미친듯 짖을 뿐만 아니라, 그 도둑에게 달려들어 물어뜯습니다.

 

오랜 세월을 두고 개는 개답게 살았습니다. 만에 하나, 이상한 울음소리로, 우리 몸에 소름이 끼치게 할뿐 아니라, 길 가는 아이어른을 사정없이 물어뜯는 개 한 마리가 나타나면, 동네의 장정들이 몽둥이를 들고 나와서 그 개를 때려죽입니다. 미친개를 먹여 살릴 까닭이 전혀 없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사람 사는 세상은 그럴 수 없습니다. 미친개나 다름없는 주부나 국회의원이 나타나도 우선 경찰서에 연행이라도 하고 심문을 해야 하는데, 사람이라는 동물은 거짓말을 식은 죽 먹듯 하기 때문에 조서를 꾸미기도 어렵습니다. 그러고 난 뒤에야 검찰에 송치되는데, 그 과정도 사람이 가진 악독한 무기인 ‘거짓말’ 때문에 1심과 2심이 끝나도 대법원까지 가야 최종 판결이 내려집니다.

 

남자 둘을 죽여서 토막 내 고무 통에 넣어서 여러 달 방치한 주부에게는 배가 고파서 우는 어린 아들이 있었습니다. 미친개만도 못한 주부이지만 우리는 때려죽일 수 없습니다. 문명사회랍시고 재판을 재판답게 해야 하니 ‘낭비’라는 느낌이 앞섭니다. 대리운전 기사가 고분고분하지 않는다고 화가 나서, 그 기사가 거반 죽게 되기까지 두들겨 맞게 한 원인과 계기를 만든 고약한 그 국회의원은 어쩌면 무죄 판결을 받게 될 것 같다는 말을 듣고, 여러 만 명 되는 대리기사들이 땅을 치며 통곡합니다.

 

주부가 되기 전에 사람이 돼야 국회의원이 되기 전에 인간이 돼야죠. 개는 개답고, 사람은 사람다운 그런 세상에 우리는 살고 싶습니다.

 


 
Search

C.S. 루이스에 대한 존경과 유신진화..
지저스웨이브 강령 : Jesus Wave Doc..
지저스웨이브 결단 : Resolution 6(..
지저스웨이브 비전선언문
수키킴의 봉수교회 체험 증언
세계관 전쟁과 풍산개
“무력 통일 불사” 결의한 시진핑
‘조지스트’들은 희년제도를 곡해하고 있..





단체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성욱 ㅣ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Libertyherald.co.kr  All rights reserved    koreainjesu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