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티헤럴드 -libertyherald.co.kr-
   issue 예수께서 이 나라를 살리실 것이다. Up 최종편집: 7월3일(일) 01:45    

리버티헤럴드 > > 정치·사회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프린트 하기
김정은 자멸의 서막
김정은 ‘괴물 ICBM’

북한이 24일 대륙간탄도미사일, 대륙을 가로질러 미국까지 날아가는 ICBM을 발사했습니다. 하도 미사일을 많이 날리니 이게 뭐하는 것인지 가늠도 안 되실 텐데요. 중요한 포인트는요. 예전보다 훨씬 업그레이드 됐다는 것입니다.

 

김정은은 문재인 정권 출범 첫해인 201711화성-15이라는 ICBM을 날렸습니다. 그리고 문재인과 평화 쇼를 시작하고 핵실험과 ICBM 발사 유예를 선언했죠. 그러다 1년 반 전인 202010월 노동당 열병식 때 세계 최장에 다탄두 형태의 ICBM, 이른바 괴물 ICBM’을 공개했고요. 올해만 미사일을 12차례 발사하고, 정찰위성으로 위장한 ICBM 성능시험을 두 차례 감행하면서 기술 개발을 하더니, 이번에 실제로 날린 것이죠. 김정은은 미 제국주의와 대결도 언급해 미국 본토 타격용임을 분명히 했습니다. 요컨대 문재인 5년 동안 열심히 무기 개발을 한 김정은이 예전보다 훨씬 개량된 ICBM을 선보인 것입니다.

 

북한은 풍계리 핵실험장과 영변 핵단지의 재건 움직임으로 미뤄볼 때 조만간 핵실험도 재개할 태세입니다. 다음 수순은 7차 핵실험과 ICBM 태평양 발사 등이 될 수 있습니다. 북한이 도발의 수위를 높여 갈수록 미국의 강경한 입장은 커져갈 것이고, 남한에선 거짓 평화·가짜평화 세력의 준동이 더 들끓어 남남갈등은 심해질 것입니다.

 

물론 말로는 북한을 폭격한다, 참수한다, 어쩐다 저쩐다 할 것입니다. 그러나 그 동안 북한의 핵도발 역사에 나오듯 북한이 긴장을 높이면 대북 압박·대북 제재가 올라가는 것과 함께 소위 대화와 협상의 여지도 높아집니다. 한국과 미국에 친북·종북·좌파라는 체제옹호세력이 있기 때문입니다. 김정은은 한국 정권교체기와 세계적 신냉전 대결의 시기를 노리며 북한식 벼랑 끝 전술을 펴고 있는 셈입니다.

 

북은 핵과 미사일 그리고 주사파라는 두 개의 카드를 흔들며 한반도 적화를 꾀해온 집단입니다. 선의를 베풀면 핵을 버릴 것이라는 생각은 망상입니다. 헌데 그 망상을 그럴듯하게 포장해 국민 눈을 가리고 국내 정치에 이용해온 것이 문 정권 5년이었습니다. 문재인은은 이날 국가안보회의에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대북결의 위반이라고 규탄했지만 가증스러운 일입니다.

 

임기 내내 각국에 대북제재 해제를 요청했고, 안보리의 북한 탄도미사일 도발 규탄엔 동참하지 않았습니다. 문재인은 2018년 김여정을 만나고는 북한 비핵화 의지가 확실하다고 했습니다. 문씨는 6·25 남침 공로로 북한 훈장을 받은 사람을 국군의 뿌리라고 말하기도 했습니다. 연평해전·천안함 폭침 등으로 순국한 장병 55명을 추모하는 국가기념일에 2020년 총선 때 처음 참석했습니다. 그때도 가해자인 북한을 한 차례도 언급하지 않았습니다. 문재인 정권에서 국군은 군사력 아닌 대화로 나라를 지킨다.’고 선언한 세계 유일의 군대가 됐습니다. 북한을 엄호하며 핵 개발과 괴물 ICBM 제조 길을 닦아줬습니다.

 

문재인의 가장 끔찍한 행적은 재임 중 한·미 연합 훈련을 없앤 것입니다. 김정은의 가짜 비핵화가 드러난 이후 미국은 훈련 재개를 원했지만 문재인 정권은 반대했습니다. 김여정이 훈련을 없애라고 하자 통일부·국정원에 이어 범여권 의원 70여 명이 맞장구를 치기도 했습니다. 적이 싫어한다고 군사 훈련 하지 말자는 나라가 된 것입니다. 주한 미군 사령관이 컴퓨터 키보드 게임으로 전락한 연합 훈련에 대해 실전에서 피를 부른다.”고 걱정하는 지경입니다.

 

4월 한·미 연합 훈련이 예정돼 있는데요. 이런 상황에서 남한의 자칭 진보는 한·미 연합 훈련 영구 중단을 주장하고 있습니다. 26일에는 소위 전쟁 부르는 한·미 연합 군사연습 영구중단 촉구 자주평화대회라는 행사를 전국적으로 벌인다고 벼르고 있습니다. 이들 성명을 보면 북한에 대한 비판은 없고 윤석열 당선인의 선제타격힘에 의한 평화등 발언과 공약으로 인해 한반도의 안보위기가 고조되고 여기에 한미합동군사연습은 한반도 전쟁 위험으로 번질 수 있다고 공격하지만 정작 북한 비판은 없습니다.

 

북한이 이런 도발을 하고도 체제를 버티는 이유가 여기 있습니다. 남한 내 또 전 세계 교포 사회에 동조세력이 있기 때문입니다. 특히 한국 교회, 한민족 교회 안에 소위 인도적 지원을 고리로 한 자칭 평화세력이 북한선교의 기도 줄을 잡고 있어 북한 우상체제의 평화적 붕괴를 위해 기도하는 흐름이 막혀 있는 탓입니다. 이는 역으로 이 시대, 이 때를 분별해 생명의 양식을 나눠줄 자들이 나온다면 오늘이라도 당장 하나님이 평양 정권을 무너뜨리실 것입니다.

 

어쩌면 하나님은 북한을 거룩하게 재건할 자들이 아직 일어나지 않았기에 김정은과 남한 내 문재인 잔당의 권세를 유지시키시는 것인지도 모릅니다. 지금이로도 회개하며 천국을 누리는 자들이 일어난다면, 아마도 북한의 괴물ICBM 발사는 김정은 몰락의 서막이 될 수 있습니다. 역대하 7:14절 말씀 읽고 기도하고 마무리합니다.


<내 이름으로 일컫는 내 백성이 그들의 악한 길에서 떠나 스스로 낮추고 기도하여 내 얼굴을 찾으면 내가 하늘에서 듣고 그들의 죄를 사하고 그들의 땅을 고칠지라(역대하 7:14)>


<여호와는 죽이기도 하시고 살리기도 하시며 스올에 내리게도 하시고 거기에서 올리기도 하시는도다. 여호와는 가난하게도 하시고 부하게도 하시며 낮추기도 하시고 높이기도 하시는도다. 가난한 자를 진토에서 일으키시며 빈궁한 자를 거름더미에서 올리사 귀족들과 함께 앉게 하시며 영광의 자리를 차지하게 하시는도다 땅의 기둥들은 여호와의 것이라 여호와께서 세계를 그것들 위에 세우셨도다. 그가 그의 거룩한 자들의 발을 지키실 것이요 악인들을 흑암 중에서 잠잠하게 하시리니 힘으로는 이길 사람이 없음이로다. 여호와를 대적하는 자는 산산이 깨어질 것이라 하늘에서 우레로 그들을 치시리로다 여호와께서 땅 끝까지 심판을 내리시고 자기 왕에게 힘을 주시며 자기의 기름 부음을 받은 자의 뿔을 높이시리로다 하니(삼상 2:6-10)>

  
김수로의 전체기사  
2022년 04월02일 07시21분  


 
Search

이병헌·유지태·조승우의 나쁜 배역
압살롬의 길을 가는 이른바 민주화 세대
이재수·변창훈·조진래...사라진 이름들
“그녀가 죽을 때까지 목을 잘랐다”
경건한 자가 세상에서 끊어졌으나
하리수씨를 만나셨군요
“나는 진보세력입니다”
O박사는 내게 공작원 명단을 말했다



 1. “그녀가 죽을 때까지 목을 잘랐다”
 2. 하리수씨를 만나셨군요
 3. 경건한 자가 세상에서 끊어졌으나
 4. 이병헌·유지태·조승우의 나쁜 배역
 5. 압살롬의 길을 가는 이른바 민주화 세..
 6. 이재수·변창훈·조진래...사라진 이름..


단체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성욱 ㅣ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Libertyherald.co.kr  All rights reserved    koreainjesu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