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티헤럴드 -libertyherald.co.kr-
   issue 예수께서 이 나라를 살리실 것이다. Up 최종편집: 5월25일(금) 11:05    

리버티헤럴드 > > 정치·사회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프린트 하기
미국의 목표는 완전하고 검증가능한 북 핵 폐기

미국의 정보기관 수장들이 북한이 협상을 통해 핵을 포기할 가능성이 없다는 기존의 판단을 거듭 확인했습니다. 트럼프 행정부가 북한과의 `관여’를 내비친 가운데 나온 것이어서 주목됩니다. 한반도 현안을 알기 쉽게 설명해 드리는 `뉴스 해설,’ 윤국한 기자와 함께 합니다.

 

진행자) 미국의 정보기관들 모두가 북한이 핵을 포기하지 않을 것으로 판단하고 있는 건가요?

 

기자) 그렇습니다. 미 정보기관 수장들은 어제(13일) `전세계 위협 평가’를 주제로 열린 상원 정보위원회 청문회에서, 북한은 협상을 통해 핵무기를 포기할 의도가 없다고 밝혔습니다. 청문회에는 미국의 16개 정보기관을 관장하는 댄 코츠 국가정보국(DNI) 국장과 마이크 폼페오 중앙정보국(CIA) 국장, 마이클 로저스 국가안보국(NSA) 국장, 로버트 애슐리 국방정보국(DIA) 국장 등이 출석했습니다.

 

진행자) 미 정보기관들의 이런 판단은 새로운 건 아니지요?

 

기자) 네, 미 정보기관들은 이미 오바마 행정부 시절부터 북한이 핵을 포기할 가능성이 없는 것으로 판단해 왔습니다. 지난 2016년에는 제임스 클래퍼 당시 국가정보국장이 북한의 비핵화를 `가망 없는 일’로 규정하면서, `북한의 핵 능력에 대한 제한이 미국이 할 수 있는 최대치’라고 말해 논란을 빚기도 했습니다.

 

진행자) 정보기관들이 이런 판단을 하는 근거가 뭔가요?

 

기자) 북한이 핵을 보유하려는 목적이 정권의 생존과 체제 유지에 있다고 보기 때문입니다. 북한의 입장에서 비핵화에 응하는 건 국가 생존의 수단을 포기하는 것이어서 현실적으로 기대하기 어렵다는 설명입니다. 미 정보기관 수장들은 또 북한의 핵무기 보유는 `자신들이 주도하는 한반도 통일’을 이루려는 의도도 있다고 지적하고 있습니다.

 

진행자) 그렇다면, 트럼프 행정부가 그동안 배제했던 북한과의 `관여’에 나서는 배경을 어떻게 설명할 수 있나요?

 

기자) 북 핵 문제와 관련한 정보기관들의 역할은 북한의 역량과 의도, 동기 등을 분석해 행정부 관련 부서들이 참고하도록 하는 것입니다. 그러니까, 이들의 판단이 곧바로 정책으로 이어지는 건 아닙니다. 게다가 북한에 관한 정보는 누구도 그 정확성을 100% 장담하기 어려운 게 현실입니다.

 

진행자) 트럼프 행정부는 협상을 통해 북한이 핵을 포기하도록 하는 게 가능하다고 보는 건가요?

 

기자) 일부에서는 협상이 이뤄질 경우 최소한 북한의 핵미사일 완성을 늦출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또 북한의 핵 개발 의도에 대해서도 좀더 분명히 파악할 수 있을 겁니다. 미 국무부는 현재 미-북 간 대화 의제를 논의하기 위한 예비대화에 나설 수 있음을 밝히고 있습니다. 하지만 북한이 비핵화를 의제로 다루기를 거부한다면 미-북 간 본격적인 핵 협상이 진행될 가능성은 크지 않습니다.

 

진행자) 미-북 간 대화가 진행되면 북한의 핵 개발이 중단되나요?

 

기자) 미국이 어떤 형태든 북한과의 대화에 나설 경우 당연히 북한의 핵과 미사일 시험 중단이 전제가 될 겁니다. 북한이 핵과 탄도미사일 시험을 계속하는 상황에서는 대화 자체가 이뤄질 수 없기 때문입니다. 북한도 미국과의 대화 조건으로 시험 중단에 응할 것으로 전문가들은 보고 있습니다.

 

진행자) 북한 핵 문제와 관련한 미국의 목표는 뭔가요?

 

기자) 북한의 핵 프로그램을 완전하고 검증가능하며 돌이킬 수 없는 방식으로 폐기하는 겁니다. 이런 맥락에서 트럼프 행정부는 북한과의 관여와는 별도로 대북 제재와 압박이 계속 유지될 것임을 분명히 하고 있습니다.

 

진행자) 미국은 북한이 아직 미 본토를 타격할 수 있는 핵미사일을 완성하지 못한 것으로 보고 있지요?

 

기자) 그렇습니다. 하지만 폼페오 CIA 국장은 앞으로 몇 달 안에 북한이 이런 역량을 갖추게 될 것이라고 밝히고 있습니다. 댄 코츠 국가정보국장도 같은 판단을 하고 있습니다. 트럼프 행정부가 대북 관여 의사를 밝히고 나선 건 이런 상황과 무관하지 않은 것으로 보입니다. 대북 군사 옵션이 여의치 않은 상황에서 다른 가능한 모든 수단을 시도해 보겠다는 겁니다.

 

한반도 현안을 알기 쉽게 설명해 드리는 `뉴스 해설’ 이었습니다.

      
    VOA(미국의 소리)의 전체기사  
    2018년 02월15일 02시40분  


     
    Search

    트럼프 “북한 무모한 행동하면 준비돼 ..
    “미북회담 취소, 북한이 선 넘었기 때..
    트럼프 “북한에 최대 제재 압박 계속”
    백악관 “北, 약속 어기고 비핵화 의지 ..
    美상원 “김정은 더욱 고립되고 경제 황..
    “北핵실험장 폭파, 외신 약점 이용 프..
    북한 우상체제의 무덤이 열렸다.
    美전직 관리들 “정상회담 개최 의문”



     1. 북한 우상체제의 무덤이 열렸다.
     2. 트럼프 “북한 무모한 행동하면 준비돼..
     3. “北핵실험장 폭파, 외신 약점 이용 프..
     4. “미북회담 취소, 북한이 선 넘었기 때..
     5. 美상원 “김정은 더욱 고립되고 경제 ..
     6. 백악관 “北, 약속 어기고 비핵화 의지..
     7. 트럼프 “북한에 최대 제재 압박 계속..


    단체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성욱 ㅣ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Libertyherald.co.kr  All rights reserved    ohmykorea@para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