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티헤럴드 -libertyherald.co.kr-
   issue 예수께서 이 나라를 살리실 것이다. Up 최종편집: 12월11일(월) 00:19    

리버티헤럴드 > > 정치·사회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프린트 하기
北, 對北제재 와중에도 무역회사 신설
“중국과의 무역이 갈수록 어려워지자 중앙에서 개인 무역상들을 동원해 어떻게든 무역량을 늘리기 위해 고육지책을 쓰는 것 같다”

북한이 대북제재의 여파로 무역량이 급감했는데도 불구하고 새로운 외화벌이 기관을 대대적으로 조직한 것으로 알려졌다. 신설된 무역회사들은 국가외화벌이 기관의 지방지사나 군부 외화벌이 회사로 등록되었다고 북한 소식통들은 밝히고 있다. 아래는 RFA가 전하는 북한 내부소식이다.
  
  함경북도의 한 소식통은 지난 30일 “최근 평양에 본사를 둔 외화벌이 회사들이 각 지방에 지사를 새로 내왔다”면서 “요즘 중국과의 교역이 거의 차단되다시피 했는데 신설회사들은 모두 중국과의 무역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자유아시아방송에 밝혔습니다.
  
  소식통은 “청진시의 경우 외화벌이 회사들이 하루아침에 없어졌다 신설되는 일이 되풀이되고 있다”면서 “형식은 국가외화벌이 기관의 명칭을 사용하지만 자세히 들여다 보면 개인 무역상들을 끌어모아 무역기관의 간판 아래 묶어 둔 것”이라고 지적했습니다.
  
  소식통은 또 “평양에 본사를 둔 대성이나 칠성, 은하 같은 유명 무역기관들이 이번에 지방들에 수십 개의 지사를 세웠다”면서 “군부의 외화벌이 회사들은 지방지사들에도 군호를 붙이고는 있으나 해외(중국)에 내보내는 서류에는 군호를 빼고 사회적 명칭을 붙이고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소식통은 이어 “군부 회사들은 본사는 600이나 100처럼 세 자리 숫자이고 지사는 80이나 90으로 된 두 자리 숫자를 붙인다.”고 설명했습니다.
  
  소식통은 그러면서 “중국과의 무역이 갈수록 어려워지자 중앙에서 개인 무역상들을 동원해 어떻게든 무역량을 늘리기 위해 고육지책을 쓰는 것 같다”면서 ”일단 국가 회사나 군부회사에 소속된 개인 장사꾼들은 회사명의의 출장명령서로 언제든지 중국을 드나들 수 있는 특권이 주어진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와 관련 함경북도의 또 다른 소식통은 같은 날 "최근 중앙 무역기관들의 지방 무역지사가 갑자기 늘어났다“면서 ”신설된 회사에 원천지도원(무역일꾼)으로 취직하려는 사람들이 증가하면서 침체된 중국과의 무역에 활기를 불어넣을 수 있을지 관심을 모으고 있다“고 자유아시아방송에 전했습니다.
  
  소식통은 “신설 회사의 ‘무역쟁이’들은 다 개인장사꾼들”이라면서 “예전에는 까다롭게 굴던 무역회사들이 중국에 아는 대방만 있으면 누구에게나 원천지도원(무역일꾼) 자격을 주고 있다”고 언급했습니다.
  
  소식통은 또 “신설 외화벌이 회사들은 전보다 훨씬 수월하게 무역원들의 업무를 지원해준다”면서 “중국 대방과 계약만 체결되면 실제 서류 없이 팩스로도 관련 자료를 쉽게 주고받을 수 있도록 승인해준다”고 말했습니다.
  
  소식통들은 중국의 대북제재로 외화난에 봉착한 당국이 개인 장사꾼들을 동원해 무역길을 트기 위해 군소 무역회사를 마구잡이로 내오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RFA의 전체기사  
2017년 12월03일 15시21분  


 
Search

한국민 상대로 한 北 “선전포고” 선동
해상차단...北붕괴냐 타협이냐
백악관 “군사행동 예고 않을 것...적들..
가드너 의원 "북한 핵보유 만으로도 임..
베이커 의원 “北막을 옵션 다양…김정은..
크루즈 의원 “北핵공격 막기 위해 군사..
국무부 "북한 비핵화 의지 없으면 미-북..
'북 핵 용인론' 일축하는 미국



 1. 백악관 “군사행동 예고 않을 것...적..
 2. “美, 북한 ICBM 역량 확신하면 행..
 3. 돼지라 불리며 팔리는 여성들
 4. 한반도 문제의 세 가지 해법
 5. 북한해방과 자유통일이 대한민국의 목표
 6. 봉수교회 신자들, 훈련된 통전부 요원..
 7. 크루즈 의원 “北핵공격 막기 위해 군..
 8. "북한 ICBM, 세계 3·4위 수준"
 9. 한국민 상대로 한 北 “선전포고” 선..
 10. 베이커 의원 “北막을 옵션 다양…김정..


단체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성욱 ㅣ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Libertyherald.co.kr  All rights reserved    ohmykorea@para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