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티헤럴드 -libertyherald.co.kr-
   issue 예수께서 이 나라를 살리실 것이다. Up 최종편집: 2월15일(수) 04:34    

리버티헤럴드 > > 정치·사회
 한글파일로 저장  메모장으로 저장  워드패드로 저장   프린트 하기
먼지처럼 주저 않을 김일성 우상들
복음통일의 길(2)

언론을 보라. 방송을 보라. 인터넷을 열어보라. 북한정권의 ‘무너짐’은 불가능한 상상이다. 트럼프의 북폭(北爆)만이 구원처럼 느껴진다. 대륙과 초원을 뻗어갈 선교의 나라, 제사장 국가의 사명은 오지 않을 신기루다. 남한사회의 ‘살아남’도 공상처럼 여겨진다. 하나님이 아닌 돈과 물질, 육신이 삶의 기준이 되어 버렸다. 못 견딜 재앙과 혹독한 심판만이 마지막 은혜이다! 두려움이 몰려온다. 믿음은 무너져 버린다. 저주, 저주, 저주만이 판을 친다. 어둠은 기세를 잡았다. 이제 너희의 시대다.

 

“우리의 뼈들이 말랐고 우리의 소망이 없어졌으니 우리는 다 멸절되었다(겔 37:11)”

 

에스겔은 통곡했다. 이 땅 역시 통곡한다. 한국의 뼈들이 말랐고 한국의 소망이 없어졌으니 이 민족이 다 멸절되었다! 전쟁이 아니면 경제적 쇠락의 남미(南美)식 몰락이 남았을 뿐이다. 한국은 볼리비아, 에콰도르, 필리핀이 될지도 모른다. 75년 적화된 월남이 될 수도 있는가?

 

북한은 이미 에스겔의 마른 뼈다. 한국이 에스겔의 마른 뼈가 되고 있다. 다음세대 여린뼈도 말라간다. 인간적인 희망이란 좀 더 약삭빠른 능력자가 되는 정도이다. 적자생존(適者生存) 피 말리는 죽기 살기 경쟁이다. 내가 살려면 남을 밟아라. 혼자 할 수 없다면 모여 싸워라. 빨간 띠를 매고 구호를 외쳐라. 투쟁! 투쟁! 재벌을 없애고 부자를 족쳐라. 권력과 탐욕 앞에 촛불을 들어라. 미움, 증오, 분노, 광기가 광장을 메우고 담장을 넘어 교회를 향한다. 세상은 바뀌지 않고 정의의 슬로건 아래서 약자의 절규만 커진다. 삐딱한 지식인 집단이 외치는 살 떨린 구호가 섬광처럼 번득일 뿐 퍽퍽한 내 삶은 바뀌지 않는다. 이상한 엘리스 속 토끼가 돼 마른 뼈가 되어 간다.

 

“주 여호와께서 이 뼈들에게 말씀하시기를 내가 생기(生氣)를 너희에게 들어가게 하리니 너희가 살리라. 너희 위에 힘줄을 두고 살을 입히고 가죽으로 덮고 너희 속에 생기(生氣)를 두리니 너희가 살리라. 또 나를 여호와인줄 알리라 하셨다 하라(겔 37:5, 6)”

 

벼랑 끝 사망과 죽음. 마른 뼈 앞에서 유일한 희망은 오직 주님의 생기(生氣)다. 오로지 예수다. 그 분의 사랑이다. 정의로 회칠한 미움과 증오와 판단과 정죄의 광기는 마귀의 밥이다. 주여! 생기로 우리게 임하옵소서. 영혼이 말라 가는 한국 위에 힘줄을 두고 살을 입히고 가죽으로 덮어 주소서. ‘찬양합니다. 경배합니다. 이천 여 년 전 주가 십자가에 달리시어 우리 안에 성령님을 보내주심을 감사합니다. 주님이 이미 우리 안에 오셨다. 주님의 생기가 이미 우리 안에 오셨다. 더 강력한 능력으로, 권능으로, 빛으로 임하옵소서.’

 

모세는 불타는 떨기나무 속 주님을 만나고 그 음성을 듣고서 유대의 구원에 나섰다. 이미 우리 안에 오신 주님과 연합할 때 민족의 역사는 반전될 것이다. 마른 뼈는 일어나 살아날 것이다. ‘남과 북의 백성들은 서로 연합하여 하나가 될 것이다. 기도자의 손에서 둘이 하나가 될 것이다(겔 37:17)’

 

10가지 재앙이 바로(Pharaoh)의 강고한 진을 깨뜨린 것처럼, 한 명의 모세가 나오는 날 백성의 앞날을 막아 온 사탄의 진이 부서질 것이다. 피와 개구리, 이와 파리, 악질과 독종, 우박과 메뚜기, 흑암과 사망이 덮치며 사라질 것이다. 북한의 우상숭배 체제는 무너지고 정치범수용소는 무너지며 수많은 죽음과 살육과 피바람 소리는 그쳐질 것이다. 북한 전역에 세워진 김일성 동상 3만8천 개가 무너지고 그 자리엔 주님을 찬양할 성전이 세워질 것이다.

 

형제여. 자매여. 현실에 낙담치 마소서. 낙심치 마소서. 문제를 보지 마소서. 오직 예수를 보소서. 예수 안의 영광과 승리와 성취를 보소서. 빛을 보소서.

 

<계속>

  
Joshua Kim(Sung Uk, Kim)의 전체기사  
2017년 05월31일 16시11분  

전체 독자의견: 2 건
오직예수
아멘 아멘 아멘 (2017년 06월01일 02시40분)
예수사랑
아멘 기도합니다 (2017년 06월07일 15시07분)
 
Search

지저스웨이브 강령 : Doctrine 12(디..
지저스웨이브 결단 : Resolution 6(..
지저스웨이브 비전선언문
수키킴의 봉수교회 체험 증언
세계관 전쟁과 풍산개
“무력 통일 불사” 결의한 시진핑
‘조지스트’들은 희년제도를 곡해하고 있..
삼성을 노조가 경영한다고요?





단체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성욱 ㅣ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Libertyherald.co.kr  All rights reserved    koreainjesu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