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티헤럴드 -libertyherald.co.kr-
   issue 예수께서 이 나라를 살리실 것이다. Up 최종편집: 10월4일(금) 12:23    

리버티헤럴드 > > 북한·통일
한반도 결정적 순간이 다가 온다
빅터 차 “남한 상대 도발 통해 자신 증명”

한반도 결정적 순간이 다가오는 느낌이다. 대선은 次善(차선)도, 次惡(차악)의 선택도 아닌 最惡(최악)을 막기 위한 고육지책이 되었지만 역사의 수레는 자유를 향해 전진한다. 북한이 끝으로 가는 사인이 더 ..(2012.10.12)
 
12월 대선은 1948년 대한민국 체제를 끝낼지 모른다
연방제 또는 되돌릴 수 없는 상황으로 만들자?

종북·좌파연합세력이 꿈꾸는 ‘2013년 체제’는 다음 5년 동안 남북관계를 되돌릴 수 없는 상황으로 만드는 것이다. 연방제 통일이 되면 좋고, 안 되도 되기 직전까지 몰고 가는 모델이다. 이는 자유통일을 ..(2012.10.18)
 
NLL포기 안 하면 전쟁낸다는 北(북)
10·4선언 부정해서 천안함-연평도 사건 났다는 文(문)

북한의 10월20일 자 통일신보  1.  북한의 서해북방한계선(NLL) 폐기와 이를 전제로 한 10·4선언 실천 선동이 거세지고 있다. 한국이 “불법무법..(2012.10.25)
 
자유통일을 목표로 세워진 대한민국
1945년 광복이 ‘출애굽’이었다면 자유통일을 담은 헌법은 시나이산에서 받은 십계명과 유사하며 곧 이룰 자유통일은 요단을 건너 만날 젖과 꿀이 흐르는 땅이다.

대한민국은 자유민주주의 통일, 곧 북한동족의 해방을 전제로 출발했다. 한국은 특이한 나라다. 통일을 통해 사악한 북한정권을 끝내지 않으면 존재할 수 없는 태생적 한계를 지닌다.   무엇보다 북한의..(2012.10.31)
 
안철수, 노무현을 잇는 '적극적' 反통일주의자
노무현은 집권의 가장 큰 명분을 북한을 지키는 데 있다는 식으로 말했다.

대한민국의 유일한 통일은 헌법 제4조에 나오는 자유민주적 기본질서에 의한 평화통일, 곧 자유통일 뿐이다. 자유통일은 자유민주적 기본질서를 부정하는 북한정권의 교체(regime change)를 전제로 한다. 설령 김..(2012.11.02)
 
박근혜 선언으로 명확해진 南北韓 운명의 대결
1948년 대한민국 자유통일 체제 vs 2013년 연방제 체제

박근혜 새누리당 후보의 11월5일 외교·안보·통일 정책 공약 발표로 대선의 구도는 명확해졌다. 《자유민주주의 통일을 목표로 세워진 1948년 대한민국 체제 vs 연방제통일로 변혁을 꿈꾸는 2013년 체제의 대..(2012.11.06)
 
12월 대선, 자유통일이냐 南北연방제냐
2400만 동족해방의 길로 갈 것이냐 아니면 그들을 버리고 한국도 저주와 재앙의 길로 접어들 것이냐.

● 對北(대북)정책은 한국인의 善惡觀(선악관)을 드러내고, 미래의 시스템을 좌우한다. 박근혜 vs 문재인·안철수 후보의 공약 중 결정적 차이는 바로 이 對北觀(대북관)이다. 본인들이 알고 있건 그렇지 않건..(2012.11.09)
 
문재인 집권 이후 밀어닥칠 반미(反美)광풍
국가보안법이 폐지되면 종북세력 반미선동을 막을 수 없게 된다.

북한의 선전매체에 올라 있는 한국의 반미집회문재인 후보의 주장처럼 국가보안법이 폐지되면 從北(종북)세력의 反美(반미)선동을 막을 수 없게 된다. 從北(종북)세력이란 소위 민족해방(NL..(2012.11.12)
 
민족의 운명을 결정할 12월 대선
언제 한국인이 중국인의 발 마사지를 하며 눈물을 흘릴지 모른다.

하루하루 갑갑하게 살다보면 커다란 변화를 놓치기 십상이다. 그렇지 않다면 나라가 망하고 민족이 멸하는 역사의 浮沈(부침)은 없었을 것이다. 통계에 따르면, 1816년 근대 민족국가 체제 시작 이래 2000년까지..(2012.11.17)
 
거리에 나붙은 연방제赤化(적화) 플래카드
법원은 주한미군철수-국가보안법폐지-고려연방제가 적화통일 노선임을 분명히 해왔다.

사진은 종북정당 통합진보당이 거리에 내건 ‘코리아연방’ 포스터이다. 통진당은 주한미군철수-보안법폐지에 추가해 연방제통일을 주장한다. ‘코리아연방제’는 북한의 적화통일 술책인 ‘고려연방제’..(2012.11.21)
 
이정희의 막가는 赤化(적화)선동
從北논란을 거치며 더욱 노골적으로 활개치고 있다. 從北논란을 거치며 더욱 노골적으로 활개치고 있다.

이정희의 코리아연방 인터넷홍보물(사진 위)/이날 행사 보도한 인터넷매체 캡쳐사진(사진 아래)從北(종북)세력 아지트인 통합진보당의 반국가 선동이 활개를 치고 있다. 주한미군철수-국가보안법..(2012.11.23)
 
[사진]굶주린 평양의 호화·사치쑈
최근 올라 있는 홍보용(?) 사진들

맨 아래 사진은 북한의 어린이. 그 위는 평양의 요술쑈. 돌고래쑈인 곱등어쑈도 보인다.“사치스런 연회를 열어 왕실재정을 탕진” 오늘 읽고 있는 역사책 한 대목이다. 동서고금 왕조의 멸망은 ..(2012.11.25)
 
남북 연방제 세력 결집
“빨치산 아들” 권영길과 손잡은 문재인

사진 위(27일 오전 경남 창원시 의창구 용호동 정우상가 앞에서 거리유세를 마친뒤 권영길 경남도지사)/ 사진 아래 2007년 대선 출마 당시 권영길 후보 문재인 민주통합당 대선 후보와 권영..(2012.11.27)
 
대한민국 파괴 분탕질
거리에는 “상상하라 코리아연방”이라는 플래카드가 붙어 있고 방송과 라디오가 이들을 인터뷰한다.

유세 중인 이정희(사진 출처: 통진당 홈페이지)통합진보당의 반국가 선동이 선을 넘고 있다. 올 초 통진당 내 從北(종북) 논란이 유야무야 넘어가면서 일종의 耐性(내성)이 붙은 상태다. 주한..(2012.11.30)
 
“北 향후 도발, 천안함·연평도 때보다 더할 것”
북한은 부글부글 끓고 있는 주전자와 유사하다.

1.망해가고 끝나가는 북한의 도발은 불가피해 보인다. 한국은 북한의 공갈에 굴복해 고려연방제라는 赤化統一(적화통일)로 끌려가느냐? 아니면 단호히 대응해 북한의 내분을 통한 自由統一(자유통일)로 넘어가느..(2012.11.29)
 
올라간 이정희 플래카드, 무너지는 대한민국
從北은 역사상 전무후무한 살인자 집단을 감싸는 사악한 짓이다.

주사파, 김일성주의자들이 장악한 것으로 알려진 통합진보당이 내세운 대선후보 이정희의 “코리아연방제” 플래카드가 전국에서 펄럭댄다. 주사파, 김일성주의는 민족사 최악의 수치스런 호칭이다. 이들..(2012.12.03)
 
멸망으로 치닫는 김정은, 그리고 이정희
패륜적인 이정희의 ‘TV獵奇(엽끼)쑈’는 초조해진 從北의 불안한 속내를 보여준다. 지금 한반도는 반민족 세력의 공멸을 향해 치닫고 있다.

궁지에 몰린 김정은(왼쪽)과 이정희(오른쪽)1.興旺(흥왕)해 보여도 惡(악)은 스스로 망한다. 남북한 反민족 세력의 멸망이 그렇다. 조선닷컴 보도에 따르면, 김정은의 관저와 별장을 비롯한 ..(2012.12.06)
 
이정희類(류)가 다시는 TV대선토론에 나오면 안 되는 4가지 이유
종북주의자들의 反국가·反헌법적 거짓·선동이 계속된다면, 5년 뒤 나라는 조금 더 망가져 있을 것이다.

새누리당의 공직선거법 개정 발의 주장 관련, 통합진보당이 차라리 ‘친일독재자자녀 출마금지법’ ‘장물 취득자 출마 방지법’을 만들라고 주장했다. 대선후보 1차 대선후보 TV토론회 이후 새누리당 내에서는 “..(2012.12.10)
 
김정은 도발은 박근혜 승기(勝機)를 꺾지 못한다.
미사일 발사의 3가지 이유

북한이 미사일 도발에 나선 이유는 이렇다. 첫째, 북한주민 선전용, 즉 김정은 실적용이다. 남한 시각에선 어이없는 일이지만 북한에선 통하는 장난이다. 남한도 못 날리는 미사일을 북한이 날린다고 선전하는 ..(2012.12.12)
 
[영상]“미국 놈들 몰아내자”던 문재인 통일특보 임수경
문재인이 꿈꾸는 통일의 청사진?

문재인 민주통합당 대선후보가 생각하는 남북통일은 소위 ‘낮은 단계 연방제’ 내지 ‘남북경제연합’이다. 통일의 구체적 모습은 그를 보좌하는 임수경 의원의 주장에서 엿볼 수 있다. 林의원은 文후보의 통일정..(2012.12.15)
 

처음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마지막

 
Search

교회 안의 레드바이러스
사회주의 사망선고
나는 다혈질이다
한민족 교회를 향한 부르심
조국 이후 한반도
지저스웨이브, 예수의 파도가 땅 끝까지
반일(反日)의 광풍은 총선을 향한다
경찰과 군대에 노조가 생기면...





단체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성욱 ㅣ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Libertyherald.co.kr  All rights reserved    koreainjesu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