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티헤럴드 -libertyherald.co.kr-
   issue 예수께서 이 나라를 살리실 것이다. Up 최종편집: 11월25일(수) 14:37    

리버티헤럴드 > > 정치·사회
먹고 노는 여당, 고작 한다는 짓이...
이런 식이면 광장의 촛불은 더욱 맹렬히 타오를 것이다.

1.  일 안하고 혈세만 축내며, 특권만 누리는 국회가 열심(熱心)을 내는 장르가 있다. 바로 김정은 살리기다. “5.24조치를 해제하라”며 4일 새누리당 최고위원회에서 쏟아진 말들은 이랬..(2014.09.05)
 
19대 국회, 법안처리율 27.1%
130일이 다 되도록 법률안 통과 기록은

19대 국회가 개원 이후 발의된 법안 중 27%만 처리한 것으로 나타났다. 9일 국회 의안정보시스템에 따르면, 19대 국회는 개원 후 발의된 법안 총 1만1647건 중 3157건을 처리하는데 그쳤다. 처리율은 27.1..(2014.09.09)
 
국회마피아, 구악(舊惡)이 선을 넘다.
거짓과 선동(煽動), 부패(腐敗)와 적폐(積弊), 음란(淫亂)과 패륜(悖倫), 한국 내 들끓는 질곡을 스스로 끊기란 불가능하다. 현상타파(現狀打破)는 불가피하며 외부(外部)의 자극과 충격도 피하기 어렵다.

1.  구악(舊惡)은 선을 넘었다. 거짓과 선동(煽動), 부패(腐敗)와 적폐(積弊), 음란(淫亂)과 패륜(悖倫), 한국 내 들끓는 질곡을 스스로 끊기란 불가능하다. 현상타파(現狀打破)는 불가..(2014.09.04)
 
이 者들이야말로 특권계급이다.
124일 간 1000억 받고 법안처리는 ‘0’

1.  일 하지 않고 돈만 챙긴 국회.‘무노·불임(無勞·不姙) 국회’ 기록을 연일 경신 중이다     국회는 지난 5월 2일 이후 만 4개월간 단 한 건의 법안도 ..(2014.09.04)
 
새누리·새정치의 적대적 공생
이들은 악어와 악어새 같은 탐욕의 同業者 사이다. 서로를 욕해도 서로가 없으면 안 되는 적대적 공생(共生)의 관계다.

새정치당. 도대체 바뀌질 않는다. 2012년 총선·대선, 6·4지방선거, 7·30 재보선 등 연전연패(連戰連敗)해도 무감각하다. 안철수를 끌어들여 간판까지 바꿨지만 소용이 없었다. “거리의 정치노점(政治..(2014.09.01)
 
놀면서 110억 세비만 챙기는 의원들
사퇴하라

1.   야권은 경제(經濟)도, 민주주의(民主主義)도 관심 없어 보인다. 세월호특별법이 최고의 민생, 집권이 최상의 민주주의인 듯 행동한다.     작금의 주장은 현행 법(..(2014.08.27)
 
95%가 아니라 5%를 위해 일하는 사람들
“히틀러의 나치즘에 저항하듯 박근혜에게 저항하자” “미친 사람이 운전하면 끌어내려야”

1.  새정치민주연합이 장외(場外)로 나가자, 당 내 합리파(合理派)가 목청을 높였다. 새정치민주연합 의원 15명이 26일 “국회 밖으로 나가서는 안 됩니다”란 제목의 연판장에 서명한 것..(2014.08.27)
 
기로에 선 민주주의와 법치주의, 大韓民國
“저희는 죽을 각오가 돼 있고 저희 뒤에는 국민들이 죽을 각오가 돼 있습니다”

“저희는 죽을 각오가 돼 있고 저희 뒤에는 국민들이 죽을 각오가 돼 있습니다. 그런데 야당은 무엇이 두려워서 그렇게 합의하고 협의하려 하는 겁니까?”   (출처 : http://www.ytn.co.kr/_ln/0101_2..(2014.08.22)
 
대통령을 향한 김영오의 戰爭
우리 몸에 파고든 종양을 제거할 일이다. 엉뚱한 장기(臟器)에 메스를 댔다간 몸 자체를 죽이게 될 것이다.

1.  모든 인간은 존엄과 가치를 갖는다. 인간은 타인의 생명(生命) 앞에 숙연(肅然)해져야 한다.     2.  ‘유민 아빠’ 김영오(47)씨의 아빠..(2014.08.26)
 
‘군대 性추행 처벌’ 없애자는 진보(?)단체들
폭행과 性추행 등 군대의 문제는 책임자 처벌 등 엄격한 기강의 확립, 나아가 ‘자유통일 군대’로서 비전제시를 통해 해결될 일이다.

1.  육군 6사단 헌병대는 19일 최근 논란을 빚고 있는 남경필 경기도지사의 장남 남모(23) 상병에 대해 후임병 폭행(暴行) 및 성추행(性醜行)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이른바 군(軍)..(2014.08.20)
 
검사장 거짓말과 법무부 꼬리자르기
검찰은 국가최고 사정(司正)기관이다. 자신의 칼이 깨끗지 못하면 어떠한 불법과 부패와 반역도 쳐낼 수 없다.

1.  길거리 음란 행위로 경찰 수사를 받고 있는 김수창(52) 前제주지검장의 거짓말이 계속 드러나고 있다.     그는 “내가 연행되기 전 다른 남성이 ..(2014.08.20)
 
RO실체 否定, 통진당 해산 어려워질 수도
이석기 2심 판결 fact sheet

1.  통합진보당 소속 국회의원 이석기(52)가 항소심에서 징역 9년, 자격정지 7년을 선고받았다.     서울고법 형사 9부(재판장 이민걸)는 11일 이석기에 ..(2014.08.12)
 
검찰에 파고든 비정상(非正常) 바이러스
김수창 제주지검장 免職 처분

김수창 제주지검장이 19일 오전 물러났다. 金지검장은 12일 밤 소위‘바바리맨’음란행위를 했는지 여부가 논란이 돼왔다. 그는 혐의를 완강히 부인해 왔지만 어제 밤에서 오늘 아침 사이 돌연 사표를 낸 것으..(2014.08.19)
 
軍의 그림자 fact sheet
尹일병 사건 fact sheet : 멕시코는 지난 해 2,300명이 갱단에 살해당했다. 수도인 멕시코시티에서 유괴사건이 하루에 한 번꼴로 일어난다.

1.   구타로 사망한 윤 일병 가혹행위 사례는 이렇다.   윤 일병 목청이 작다며 치약 1통을 먹였다. ‘대답이 느리고 어눌한 인상(印象)이 보기 싫다’는 이유도 달았다. 1.5..(2014.08.11)
 
새정치의 경제살리기 단식투쟁?
그러나 거짓·선동, 종북·극좌 연대에 대한 반성이 없다.

1.   야당이 잘돼야 여당도 잘 되고 나라도 잘된다. 야당이 진실(眞實)이 아닌 거짓과 선동에 앞장서고, 헌법(憲法)을 부정하는 종북(從北) 또는 “미군철수” 하자는 극좌(極左)와 연대를 ..(2014.08.04)
 
부패는 종북의 배양지(培養地)
왜 유병언 리스트를 밝혀야 하는가

1.  부정부패(不正腐敗)가 심해지면 종북(從北)과 반역(叛逆)을 막지 못한다. 종북과 반역을 막아야 할 지도층 정신이 썩으면 돈과 권력을 탐할 뿐이다. 노블리스오블리제를 이행할 리 없다. 고로 부..(2014.07.29)
 
돌아온 집토끼다?
새누리당 승리(勝利)가 아니라 새민련의 정치적 자폭(自爆)이다.

 1. 7·30재보선 결과는 새누리당 승리(勝利)가 아니라 새민련의 정치적 자폭(自爆)이다. 세월호 정국과 박근혜 정부의 인사(人事) 논란 중에도 새민련 자충수가 더욱 크게 각인된 탓이다. &..(2014.07.31)
 
돌연사 하지는 않았다
자살로 보기도 어렵다

유병언은 살해됐을 가능성이 높다. 검경이 발표한 내용 중 쟁점을 정리하면 이러하다.  1.  DNA검사와 지문(指紋)분석에서 발견된 사체는 유병언 것으로 확인됐다. 그러나 각종 음모..(2014.07.23)
 
100일의 검찰 흑사(黑史)
"눈 감고 팔 벌려 요리조리 찾는다. 나 여기 선 줄 모르고 요리조리 찾는다. 기나긴 여름을 향한 술래잡기가 시작됐다"

<눈 감고 팔 벌려 요리조리 찾는다. 나 여기 선 줄 모르고 요리조리 찾는다. 기나긴 여름을 향한 술래잡기가 시작됐다>  1.  유병언이 도주 중 썼다는 메모다. 검경(檢警)의 ..(2014.07.24)
 
권은희, ‘진보(進步)’의 민낯
“우리 사회 정의의 숨결이 멀리 퍼지도록 하겠다”는 것이 출마의 변(辯)이다.

자칭 진보(進步)는 ‘정의(正義)’를 부르짖는다. 권은희도 그랬다. “우리 사회 정의의 숨결이 멀리 퍼지도록 하겠다”는 것이 출마의 변(辯)이다.     權씨는 2012년 대선 때 “김용판 ..(2014.07.21)
 

처음 <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마지막

 
Search

“교회 내 공용 성경 사용금지”
바이든에 환호하는 미국의 한인들
끝까지 강도의 이웃이 되려 한다면
합장하는 집사님들
엘리야의 손만한 작은 구름
사유리의 선택이 합법화된 이후에는...
토르 망치를 든 언더우드
얻어맞는 트럼프 지지자들



 1. “교회 내 공용 성경 사용금지”
 2. 합장하는 집사님들
 3. 엘리야의 손만한 작은 구름
 4. 바이든에 환호하는 미국의 한인들
 5. 끝까지 강도의 이웃이 되려 한다면


단체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성욱 ㅣ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Libertyherald.co.kr  All rights reserved    koreainjesus@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