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티헤럴드 -libertyherald.co.kr-
   issue 예수께서 이 나라를 살리실 것이다. Up 최종편집: 12월11일(월) 12:52    

리버티헤럴드 > > 칼럼·시론
歷史가 韓國人에게 묻는다!
한반도의 현상타파인가, 현상유지인가?

1997년에 한국으로 탈출하였던 黃長燁 선생에 따르면 1990년대 말 大飢僅으로 위기에 몰린 金正日은 측근들에게 이런 말을 하면서 겁을 주었다고 한다.    "동무들한테 黨의 신임을 떼어놓으..(2010.03.04)
 
한미동맹의 허상(虛像) 직시해야
미국인은 마음에도 없는 칭찬을 쏟아내고 있다.

미국이 한국을 대하는 태도가 2009년 가을부터 확연히 달라지고 있다. 오바마 美 대통령뿐만 아니라 주한외교관과 주한미군에 이르기까지 한국에 대한 호감을 나타내면서 칭찬을 쏟아내고 있다.   &n..(2010.03.08)
 
'이스라엘式 응징'이 필요하다
백령도 對岸 사곳 기지의 북한측 잠수정 및 잠수함기지에 대해 면도날 공격을 가하는 것이다.

 ‘天安艦’ 침몰에는 이스라엘 식 膺懲이 필요하다  <중앙일보> 보도에 의하면 李明博 대통령은 지난 1일 서해 백령도 인근 水域에서 지난 3월26일 원인불명의 폭발에 의해 ..(2010.04.05)
 
국군을 불신, 질책하고 들볶는 대통령은 악몽이다.
천안함 침몰사태가 보여준 李明博의 實像

해외(일본)에서 천안함 침몰사태를 보면서, 이명박 대통령과 그의 中道路線(중도노선)을 만화책으로 보는 느낌이 들었다. 일본은 세계 제일의 漫畵(만화) 대국답게 만화가 넘쳐흐른다. 말도 안 되는 게 많지만, ..(2010.04.07)
 
천안함 사태, 統一의 계기 삼자!
北進 통일은 失地회복을 위해서입니다.

 “천안함 침몰은 북 정찰총국 소행”이라는 타이틀이 어느 일간지 일면의 톱 기사로 등장하기 시작했습니다. 軍 고위 소식통은, 정찰총국의 총국장인 김영철이 총지휘한 것이 분명하다는 의견도 나왔습..(2010.04.12)
 
李정권에 대한 대한민국 세력의 결단을 준비할 때

李明博 대통령이 “끝까지 낱낱이 규명…” “단호한 대처…” “강한 군대…”라는 TV 생방송을 한 것을 보면 그의 心證이 金泰榮 국방장관이 말한 “국가안보 차원의 중대사태…”라는 것하고 맥이 닿아 간 것..(2010.04.21)
 
軍을 辱하지 말라
그들의 포스(force)는 많은 월급, 좋은 평판, 밝은 전망에서 나오지 않았다.

1. 천안함 사고 이후 國軍(국군)에 대한 비판 여론이 높아졌다. 국군 통수권자도 연일 『軍도 다소 매너리즘에 빠졌다(21일)』 『軍을 과감하게 정비할 때』 『軍 전반을 점검하는 게 중요하다(22일)..(2010.04.23)
 
강기갑 더해라 더
강기갑을 당선 시키는 데 결정적인 몫을 했다고 자임한 친박(親朴) 진영에 경의를 표한다.

공중부양의 대가(大家) 강기갑이 말했다. “그 할머니(천안함 유가족)가 이북놈들이 죽였어, 왜 퍼줘?”라고 말한 것은 한나라당이 그렇게 말하기 때문이다.“ 하하하. 그래? 그렇다면 그 할머니는 그 직전까..(2010.05.02)
 
머리 좋은 게르만족과 몽골족이 리드하는 세계
머리 좋은 사람들은 漢字 및 英獨語圈이다.

리차드 린 교수(얼스트 대학·아일랜드), 타투 반하넨 교수(탐페레 대학·핀란드) 두 사람이 세계 185개국의 지능지수(IQ)와 국민소득을 비교한 보고서를 읽어보았더니 재미 있는 현상이 잡혔다.   &nb..(2010.05.09)
 
李明博 정권의 치명적 문제점
從北세력 거짓선동을 解毒시킬 對국민 홍보기능 不在

갈수록 태산이다. 天安艦 爆沈(폭침)의 원인이 북한의 도발로 사실상 확인됐음에도 온갖 거짓말과 음모설이 난무한다. 정부가 『100% 확실한 증거』 운운하며 점잖은 척하다간 적지 않은 국민이 從北(종북)세..(2010.05.10)
 
촛불 난동과 3류 대중
소수정예의 음모가들과 다수 중우(衆愚)의 합작이 못된 사고의 장본

조선일보가 ‘촛불난동’ 때 난리 친 사람들을 취재 했다. 일부는 “내가 속았다” “내가 잘못 알았다.” “후회한다”고 말했다. 일부는 잘못했다고 말하지는 않으면서 사람을 피하고 입을 굳게 다물고 있다고..(2010.05.11)
 
링컨처럼 해라!
일명 毒蛇들을 영장없이 체포구금하라고 지시했다

링컨은 美남북전쟁이 터지자 말자(1861년 4월 12일) 북부에 있는 남부반란세력에 동조하던 자들(남부간첩들이나 美민주당&..(2010.05.24)
 
조직된 25%를 조직 없는 善意의 75%가 당해내기 힘듭니다.
사회는 혼란하고 대한민국은 위기의 연속을 감내할 수밖에 없습니다.

선거에 관한 한 예언은 금물이라고 합니다. 1948년 미국 대통령 선거전에서 공화당의 듀이 후보가 승리할 것을 확신하고, 조간 1면에 “듀이 승리”를 톱기사로 보도했는데 판세가 밤사이에 뒤집혀 트루만이 ..(2010.06.02)
 
웰빙族 혼줄이 났군
결코 우정과 존경과 동지의식은 줄 수 없는 그대들.

지자체 선거에 관한 출구조사는 ‘한나라당 고전(苦戰)’ ‘민주당 선전(善戰)’이라 할 수 있다. ‘한나라 고전’은 웰빙 세력의 고전이라고 할 수 있다. 오전에 투표장에 나가 보니 의외로 젊은 애들과 30대 ..(2010.06.02)
 
이런 한나라당
지난 대선 성공은 그들이 쟁취한 게 아니라, 유권자가

한나라당이 6.2 지방선거에서 왜 졌나 하는데 대해선 이미 많은 분석들이 나왔고, 그 대부분은 공통점을 가지고 있는 것이었다. 이를 다시 종합하면 결론은 “한나라당의 최대의 패인(敗因)은 한나라당의 ..(2010.06.07)
 
續 이런 한나라당

앞서 한나라당적 인간형과 한나라당적 문화에 대해 말했다.   그것을 더 연장 시키면,..그래서 그들은 2중적 정신세계와 2중적 현실생활을 하고 있다.   청년 시절엔 운동권도 제대로 못..(2010.06.07)
 
북한지원의 도덕적 딜렘마
북한동포에 관심이 있는 사람이라면 북한의 독재체제를 민주화하는 것이 우선적이고 더 중요한 목적

지난 주 미국 시애틀 지역 어느 교회에서 SAM의료복지재단 대표인 박세록 장로의 강연이 있었다.   북한에 매년 왕진가방 1만 개 보내기 운동을 전개하고 있고 <사랑의 왕진가방>이라는 ..(2010.06.13)
 
종교인들, 우리가 잘못했다고?
비난성명 한 마디 내지 않고...

개신교, 천주교, 불교, 원불교 교직자들이 이런 성명서를 발표했다는 기사가 났다.    “성명은 천안함 사건 관련, 북한정권에 대한 비판은 하지 않은 채 『3월 26일 발생한 천안함 ..(2010.06.18)
 
이제는 보수가 한나라당과 李明博을 버릴 때!

  동물은 항상 결단하면서 산다. 먹느냐 먹히느냐, 너 죽이고 나 사느냐 너 못 죽이고 나 죽느냐의 결정적인 순간들. 대한민국 진영은 좌파 10년을 통해 이 싸움을 너무나 잘했다. 그 힘으로 ..(2010.06.28)
 
李明博식 ‘단호한 대응’의 결말
김정일과 중국이 우리를, 이명박 정부를 속으로 마음껏 얕잡아 보고 있는 것은 아닌지.

천안함 폭침 사태의 현주소는 어디일까? 김정일은 “장사 한 번 썩 잘했다”는 결론을 내렸을 것도 같다. 남한 영토(군함은 영토다)를 때렸는데도 남한 정부가 아무 것도 할 수 없다는 게 입증됐다고 보면서-...(2010.07.09)
 

처음 1  2  3  4  5  6  7  8  9  10  > 마지막

 
Search

통일의 모험이 쇠락과 멸망을 막는다
“북한, ICBM 완성…해상봉쇄로 수출..
한국민 상대로 한 北 “선전포고” 선동
해상차단...北붕괴냐 타협이냐
백악관 “군사행동 예고 않을 것...적들..
가드너 의원 "북한 핵보유 만으로도 임..
베이커 의원 “北막을 옵션 다양…김정은..
크루즈 의원 “北핵공격 막기 위해 군사..



 1. 통일의 모험이 쇠락과 멸망을 막는다
 2. 백악관 “군사행동 예고 않을 것...적..
 3. 북한해방과 자유통일이 대한민국의 목표
 4. 한국민 상대로 한 北 “선전포고” 선..
 5. 크루즈 의원 “北핵공격 막기 위해 군..
 6. 해상차단...北붕괴냐 타협이냐
 7. 베이커 의원 “北막을 옵션 다양…김정..
 8. “북한, ICBM 완성…해상봉쇄로 수출..
 9. 가드너 의원 "북한 핵보유 만으로도 임..
 10. "이스라엘 수도는 예루살렘" ...이제 ..


단체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성욱 ㅣ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Libertyherald.co.kr  All rights reserved    ohmykorea@para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