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티헤럴드 -libertyherald.co.kr-
   issue 예수께서 이 나라를 살리실 것이다. Up 최종편집: 10월20일(금) 01:11    

리버티헤럴드 > > 칼럼·시론
정당정치를 해야죠!
오늘의 야당이 5년 뒤에는 정권 교체를 해낼 수 있는 그런 정당정치를 하는 것이 18대 대통령의 신성한 임무

 정당을 멀리하고 5년 동안 정치를 하다가 물러나는 대통령을 우리는 목격하였습니다. 대한민국의 17대 대통령은 국제회의나 4대강 사업 같은 토목공사에는 관심도 있고 능력도 있었던 것 같은데, 사람..(2013.01.11)
김지하(金芝河) 시인의 통쾌한 한 방
신문 TV들이 하는 말엔 또 '깜짝 인사‘니 ’깜깜 인사‘니 하는 상투적인 시비가 있다.

김지하 시인이 CBS와 한 인터뷰에서 통쾌하게 한 방 날렸다. CBS 진행자는 윤창중 인수위 대변인이 막말을 했다고 했다. 이에 대해 김 시인은 “잘한 인사다. 대통령이 막말을 할 순 ..(2013.01.09)
강하게 말하면 '극우'인가?
자유민주주의 우파를 극우로 몰아세우는 폼생폼사 썰쟁이들

"지금까지 한국의 어떤 지도자도 북한 인권을 우선시한 적이 없다" "북한 인권 문제 해결을 위해 박근혜 대통령 당선자가 전면에 나서야 한다“ "그동안 (한국의 지도자들은) 평양 지도층을 자극할까 두려워..(2012.12.26)
국민이 될 것인가 대중이 될 것인가
정권의 선택이 아닌 체제의 선택이 될 18대 대통령 선거

대선이 하루 앞으로 다가왔다. 내가 뽑는 두번째 대통령이다. 87년 선거 이후 부모님은 본인이 뽑은 대통령 후보가 당선된 것을 단 한번만 보셨다.  내가 뽑은 두번째 대통령을 볼 수 있을까. ..(2012.12.18)
문재인發 국정원 대학살극 시작되나?
[전진우의 LP2RK] (5) 文측, 국정원 改惡에 시동을 걸다.

1998년 DJ 정권 당시 '국정원 대숙청'의 악몽이 재현되나.   민주통합당 문재인 대선 후보 측은 14일 국가정보원이 정치에 관여하지 못하도록 ‘정치정보 수집기능’을 전면 폐지하겠다고 밝혔..(2012.12.15)
무시하라. 그리고 압박하라.
[전진우의 LP2RK] (4) 북한 로켓발사에 대한 우리의 자세

이번엔 뒤통수를 매우 세게 얻어맞은 기분이다. 전날까지 해체 중으로 알고 있던 북한의 장거리 로켓이 다음날 아침 발사되다니. 게다가 이번 로켓은 성공적으로 정상궤도에 진입한 것으로 보인다.   스..(2012.12.13)
대한민국 사명의 길을 여는 자들이 필요하다.
힘을 합쳐 수나라를 이긴 고구려와 내분으로 당나라에 진 고구려

A.D. 590년, 고구려의 영양왕이 제26대 왕에 올랐다. 그 즈음에 수(隋)나라는 중국을 통일했으며, 수나라의 양견은 북쪽으로 눈을 돌려 돌궐과 고구려에 대하여 압력을 가하였다. 하지만 네 번에 걸친..(2012.12.12)
북한이 한국 국방장관을 경질시키는 날
"북한의 요구는

2014년 X월 X일, 황해도 해주시에서 인천항을 향해 북한산 인삼을 실은 두척의 화물선이 출항했다. 지난 정권 때는 상상할수 없었던 일이지만, NLL(북방한계선)이 사실상 무력화되고 서해평화협력지대가 조..(2012.12.07)
4대강의 死대강 날조 History
[전진우의 LP2RK] (2) 좌파 세력과 환경단체의 결탁

반드시 필요했던 뜨거운 감자   4대강만큼 지속적으로 뜨거운 논쟁거리가 된 사업도 없을 것이다. 첫 삽을 뜨기 전부터 거의 대부분의 사업이 완료되어가는 현 시점에 이르기까지 대부분의 환경단체..(2012.12.03)
동성애 소위 '진보'와 함수관계
[전진우의 LP2RK] (1) 동성애차별금지법, 끝나지 않은 전쟁

남색(男色)이라고도 불리우는 동성애는 고대부터 존재해온 인류 역사의 그늘이다. 로마의 티베리우스 황제는 어린 소년들과의 동성애에 평생을 심취했을 정도였다. 미켈란젤로는 자신의 동성애적 기질과 평생을 ..(2012.12.02)
서해평화협력지대의 문제
김성만 '前 해군작전사령관의 NLL해설' 녹취록 전문(2008.1.17)

슬라이드 준비를 많이 했습니다. 저는 ‘서해평화협력지대와 북방한계선’이라는 제목으로 말씀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지도를 보시면 NLL이 정교하게 作圖되어 있습니다. 석..(2012.10.26)
[박근혜] 인기, 떨어지는 이유
朴 진영 '좌파 콤플렉스'에 빠져..승패 가르는 건 공격

▲류근일 뉴데일리 고문/전 조선일보 주필ⓒ 박근혜가 양자대결에서 안철수 문제인에게 모두 뒤진다는 조사가 나왔다. 왜 이런 수치가 나왔을까? 두 가지 때문이다. 첫째는 여론조사 자체에 꼼수가 있기..(2012.10.03)
신세계질서가 아니다! 敵은 이슬람 대제국(大帝國)이다!
[기획연재] 마지막 때 일어날 이슬람의 실체 (1)

지금이 성경에서 말하는 '마지막 때'라는 인식이 퍼짐과 동시에 여러가지 종말론이 성행하고 있다. 개중에는 건전하고 진취적인 것도 있는 반면, 비관적이고 염세적인 종말론도 있음을 부인할 수 없다.   ..(2012.09.23)
대한민국을 살리는 일부터
건강진단이 필요한 대한민국

    선진국에서는 건강한 사람들도 ‘건강진단’을 정기적으로 받아야 합니다. 병이 없으면 다행이고 설사 병이 시작되었다 하더라도 그 병이 커지기 전에 병의 원인을 제거해야 하기 때문입..(2012.08.10)
사이비 宗敎와 集團自殺의 상관관계
主體敎 숭배 세력의 마지막은 집단자살(?)

  ■ 미국의 대표적 종교관련 통계 사이트인 ‘어드히런츠닷컴’(adherents.com)은 수년 전 북한의 主體思想이 추종자 규모에 있어 ‘세계 10대 종교’에 해당된다고 발표한 적이 있다. &nbs..(2012.05.10)
공산혁명의 한 발단이 된 '레닌의 증오심'
경건한 그리스 정교 가정에서 태어난 이단아

“사회주의자는 성공할지 몰라도 사회주의는 결코 성공하지 못한다. (Socialists may triumph but socialism never)” (정치학자 로베르트 미헬스, 1876~193..(2012.05.07)
世界는 넓고 할 일은 많다!
범사(凡事)에 감사하라. 내가 있어야 이 세상도 의미가 있는 것이다.

  나는 軍제대 후 大學에 복학 해 1년 뒤인 3학년 2학기에 모 신문사에 취업을 했다. 박봉(薄俸)에 월급이 제대로 나온 적이 없었다. 주간지였기에 일주일에 하루는 꼬박 밤을 새웠다...(2012.04.30)
박근혜가 그걸 해낼 수 있을까?

 기세 등등과 자살 증후군-누가 그런가? 범좌파와 한나라당이 그렇다. 한명숙 문성근 등 친노 그룹의 화려한 복귀, <혁신과 통합> 주요 멤버들의 민통당 상층부 진출, 그리고 곽노현에 대한 ..(2012.01.23)
선이 악을 이기는 것을 반드시 보게 될 것이다.
고통에서 창조로 아름다운 트렌스포메이션

신에게 외면당한 일족의 최후   ‘통영의 딸’ 문제에 대해 반기문 UN 사무 총장이 입을 열었다. 정치범이 아님에도 불구하고 북한의 정치범 수용소에 강제 억류되 있는 신숙자씨와 두 딸 혜원,..(2011.12.03)
박원순에게 '통영의 딸' 문제 묻는 것은 공격?!
박원순 서울시장의 안보관: “천안함 사태, 국민이 믿지 않아”

    전향 우파로 알려진 하태경 ‘열린북한방송’ 대표는 지난 달 31일 서울대 멀티미디어동의 한 강의실에서 레이싱걸 김나나와 함께 ‘인권미팅’이라는 제목으로 토크 콘서..(2011.11.02)

처음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마지막

 
Search

트럼프·북한주민·남한교회, 세 개의 벽
“김정은은 암살되고 체제는 무너질 것”
“정보 들어가면 北은 무너질 것”
美 국무부 "北, 위성발사, 안보리 결..
해리스 美 태평양 사령관 “對北 군사옵..
시작점 연해주, 끝점은 이스라엘
통일한국의 기적은 그렇게 일어날 것이다..
대통령보다, 김정은보다 크신 하나님



 1. 싸움의 본질은 교회와 주사파 그 뒤의 ..
 2. 시작점 연해주, 끝점은 이스라엘
 3. 심판이 정해진 대한민국
 4. 통일한국의 기적은 그렇게 일어날 것이..
 5. 北, “진정한 구세주는 김정일 각하?”
 6. 대통령보다, 김정은보다 크신 하나님
 7. “정보 들어가면 北은 무너질 것”
 8. 트럼프·북한주민·남한교회, 세 개의 벽
 9. “김정은은 암살되고 체제는 무너질 것..
 10. 지식인 집단이 이 상황을 즐기는 이유


단체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성욱 ㅣ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Libertyherald.co.kr  All rights reserved    ohmykorea@para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