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버티헤럴드 -libertyherald.co.kr-
   issue 예수께서 이 나라를 살리실 것이다. Up 최종편집: 11월22일(월) 10:53    

리버티헤럴드 > > 이념분석
密入北한 한상렬의 남한 同志들
그가 이끈 단체. 같이 했던 사람들

기도하는 한상렬 목사와 데모하는 부인 이강실 목사(한국진보연대 상임대표) 密入北(밀입북)한 한상렬(한국진보연대 상임고문)氏를 환영하는 군중집회가 23일 평양 청년중앙회관에서 열렸..(2010.06.25)
 
6·15이행하면 제2의 천안함 사건 없다는 從北派들
북한 도발 사실을 너무나 잘 알고 있는 것 아닌가?

從北派의 천안함 陰謀論(음모론) 선동이 漸入佳境(점입가경)이다. 그러나 의혹을 제기한 자들 스스로 천안함 爆沈(폭침)이 북한의 도발임을 너무나 잘 알고 있다.   25일 이적단체인 남북공동선언실천..(2010.06.25)
 
정권교체 2년 반, 바뀐 건 없다?!
바뀐 게 없는 민보상위, "美문화원 점거농성...美帝축출 외치며 美대사관 침입자"도 민주화운동 관련자로

 이명박 정부가 출범한 지 2년이 넘어섰지만, 좌파정권이 박아 놓은 대못은 여전히 뽑히질 않고 있다. 국무총리 산하 「民主化운동관련자명예회복및보상심의위원회(이하 민보상委. 위원장 ..(2010.06.30)
 
1년 간 기자회견·집회 등 2,137회 활동한 참여연대
상근자는 48명...좌편향 단체의 놀라운 活動力...한국은 이래서 좌경화된다

참여연대 활동모습. 맨아래는 2008년 참여연대 후원의 밤 행사 당시 상근활동가들의 스윙댄스 모습.  참여연대는 천안함 폭침(爆沈) 이후 유명세(?)를 타게 된 단체이다. 참여연대는 ..(2010.07.29)
 
北지령 받아 온 '련방통추' 활동가들 구속
자금난 해소 위해 일본 조총련 박용, 곽동의 등과 협의...2009년 자살 강희남 북한 혁명열사릉 안치 기도

사진 위로부터 1,2 광화문에서 활동 중인 련방통추. 3,4,5는 2005년 9월11일 맥아더동상 파괴 난동 국가보안법이 조금씩 살아나고 있다.   서울경찰청과 국가정보원은..(2010.08.04)
 
강희남 자살에 "못다 이룬 뜻 이어갈 것"이라던 민주당
강희남은 북한 지령을 받던 자였다.

2009년 6월7일 야3당의 강희남 애도 성명을 기사화한 뉴시스 캡쳐 사진 이른바 「우리민족련방제통일추진회의(련방통추)」 관계자들에 대한 공안당국 수사는 많은 것을 생각하게 한다...(2010.08.05)
 
2004년 盧武鉉 말대로 보안법을 폐지했다면...
어떤 식이건 內亂的 상황에 들어갔을 것이다.

1. 실천연대 利敵(이적)판정, 한국진보연대 한상렬 密入北(밀입북), 북한의 지령을 받으며 맥아더동상 파괴와 주한미군 철수 등을 선동해 온 련방통추와 한국진보연대 간부들 입건 등 일련의 사건은 ..(2010.08.05)
 
2008년 촛불. 북한의 赤化공작 전모(全貌)
남한의 좌익은 이렇게 북한을 따랐다.

2008년 촛불난동 당시 폭행당하는 경찰들 북한의 대남(對南)적화전략은 단순한 구호로 끝나지 않는다. 체제를 뒤집는 폭동(暴動)으로 번지는 경우도 많았다. 2008년 미국..(2010.08.13)
 
“6·25가 남침인지 북침인지 좀 더 치밀하게 생각해서 답하겠다”
민노당 이정희 대표의 어록 “ 6·15, 10·4 공동선언 덕분에 천안함 사건 터져도 라면, 생수 사재기 없어”

   (2009년 12월30일 이정희 대표의 모습. 자신의 상임위도 아닌 곳에 찾아가 문을 열라며 고함을 쳤다.)  8월4일 민주노동당 李正姬(이정희) 대표가 KBS..(2010.08.17)
 
백낙청, "나도 북한공작원 접촉했다"
한충목, "김일성 수령님 본받아 보안법 철폐하라" 지령 받아 맥아더동상 파괴 난동

인터넷 통일뉴스 캡쳐 사진.  자칭 진보·좌파의 국가보안법 無力化(무력화) 언동이 수위를 넘고 있다.   백낙청 6.15선언실천남측위원회 명예대표(서울대 교수)는 12..(2010.08.18)
 
6.15, 金大中의 씻지 못할 罪
북한의 6.15赤化 선동에 넘어간 사람들

애국자들의 나라 걱정이 줄지 않았다. 李明博 정부가 탄생한 지 2년 반이 흘렀지만 북한정권을 두둔하는 「從北(종북)세력」이 여전히 발호하는 탓이다. 從北세력은 북한의 主義(주의)·主張(주장)을 맹목적으로..(2010.08.19)
 
전작권 전환 연기를 "賣國(매국)"이라 비방한 민노당
애국을 매국으로 매도하는 內戰的(내전적) 상황

자료를 찾다가 6월23일 민노당 성명을 보았다. 당시 민노당은 韓美정상이 2012년 4월 17일로 예정된 전시작전통제권(이하 전작권) 전환을 연기하기로 한 것과 관련, 『賣國的(매국적) 행태』라고 맹비난했..(2010.09.05)
 
한국의 음란한 민낯

한국의 성매매 여성 인구를 검색해 보았다.     1. 성매매 여성실태는 주기적 통계가 나오지 않는다. 가장 최근에 알려진 2007년 여성가족부의 성매매 실태조사에 ..(2016.12.22)
한반도 평화를 위한 회개(悔改)기도

한반도 평화를 위해 기도합니다. 전쟁의 영(靈), 살육의 영, 미움과 증오의 영이 한반도에서 떠나가게 해 주옵소서. 우리의 힘으로 능으로 할 수 없는 것이나 하나님의 아들이 나타나신 것은 마귀(魔鬼)의 일..(2015.12.12)
문희상에게 생일 난(蘭) 보낸 朴대통령
나라는 착한 사람들이 없어 망하는 것이 아니다. 용기 있고 행동하는 사람이 없어 망하는 것이다.

舊官이 名官이라 했던가! 記者는 얼마 전 이명박 대통령을 국민들이 그리워할 날이 올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문제는 그 날이 생각보다 빠르게 오고 있다는 점이다.   북한의 김정은 정권이 연일 對南..(2013.04.12)
2013년 종북세력의 동향 및 전망
민족해방 민주주의의 실체

북한은 ‘남조선혁명’을 전국적 범위에서의 혁명완수를 위한 지역혁명(地域革命)으로 간주해 그 성격을 ‘민족해방 인민민주주의혁명’(NLPDR)으로 규정하고 있다.   ‘민족해방 인민민주주의혁명’..(2013.02.20)
이명박 대통령과 '한반도 영구분단 세력'
[인물]대북·대미정책 노무현·DJ ‘친북반미’서 ‘친북친미’로 이동

김필재 기자 2008-01-06       이명박 대통령 당선인이 지난 4일 접견한 미국 내 유력인사들이 미 정가에서 막강한 영향력을 과시하며 ..(2013.02.14)
자민통(自民統)에 숨겨진 북한의 공산화 음모
북한 공산집단의 對南혁명 전략의 목적인 남한에 인민민주주의 정권을 수립한 후 남북 인민에 의한 공산주의의 前 단계인 사회주의 혁명 단계로 옮겨진다는 것을 설명

북한의 통일노선은《김정일장군 조국통일론 연구》에서 ‘김정일 장군 통일관’, ‘조국통일 3대 헌장론’, ‘민족자주론’, ‘민족대단결 5대 방침’, ‘연방제 통일론’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이 가운데 ‘조국..(2013.01.14)
문재인 집권 시 일등공신은 조선일보
박근혜 대통령 성공을 위한 또 하나의 걸림돌은 <조선>과 같은 분단고착화 세력들이다

한국의 문제는 언론의 문제다.18일 자 북한관련 조선일보 특집기사 <“北 급변사태 가능성은···”>는 북한체제 붕괴를 겁내는 자칭 보수의 속내를 그대로 드러냈..(2012.12.18)
이정희의 겁 없는 반역선언 : “집권하면 미군철수·낮은 단계 연방제”
[인물]법원, “미군철수·연방제는 적화통일”

1.대통령 선거에 출마한 이정희 前의원(통합진보당-사진)이 대통령에 당선되면 주한미군철수와 연방제통일을 실현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언론보도에 따르면, 李 前의원은 17일 이적단체 조국통일범민족..(2012.11.18)

처음 1  2  3  4  5  6  7  8  9  마지막

 
Search

나라 걱정, 너무 많이 하지 마세요
드 메스트르가 이재명에게
세계경제위기와 종말의 징후들
평양의 저 놀라운 병원
윤석열 우세와 한국 교회 미혹
오징어게임을 보는 평양의 시민들
백신 접종 기준 삼아 예배 참가 제한한..
김정은을 노리는 30그램 자폭 드론



 1. 윤석열 우세와 한국 교회 미혹
 2. 세계경제위기와 종말의 징후들
 3. 오징어게임을 보는 평양의 시민들
 4. 평양의 저 놀라운 병원
 5. 나라 걱정, 너무 많이 하지 마세요
 6. 드 메스트르가 이재명에게


단체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 ㅣ 개인정보관리책임자: 김성욱 ㅣ 이메일 무단수집 거부

Copyright ⓒ Libertyherald.co.kr  All rights reserved    koreainjesus@gmail.com